전체뉴스 11-20 / 23,14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복지부 수장은 공석, 교육부 장관은 낙마…'장관 리스크'에 연금·교육개혁 좌초하나

    ... 사퇴했다. 박 장관의 사퇴로 시급한 교육 현안도 줄줄이 멈춰설 것으로 보인다. 고교학점제 도입이 포함된 2022 개정 교육과정 수립은 시급한 과제로 꼽히지만 당장 논의에 빨간불이 켜졌다. 현재 중학교 1학년부터 적용되는 2028 대입제도 개편안과 지방교육재정교부금 개편 등 현안도 쌓여 있다. 윤석열 정부의 교육개혁을 책임질 국가교육위원회 출범도 미뤄지고 있다. 국교위는 출범 예정일이 20일 가까이 지났지만 위원 21명 중 단 4명만 정해졌다. 보건복지부 상황은 ...

    한국경제 | 2022.08.08 18:04 | 김인엽/최예린/곽용희

  • thumbnail
    '만 5세 입학' 설익은 발표로 취임 34일만에 낙마한 박순애

    ... 자녀 입시컨설팅과 논문표절 의혹에 대해서는 '잘 기억이 나지 않는다'라거나 '연구 윤리가 정립되기 이전 사안'이라는 입장을 되풀이했다. 교육정책을 다뤄보지 않아 전문성 논란도 컸다. 지방교육재정교부금 개편, 교육과정 개정, 대입 개편, 코로나19 확산 이후 발생한 학력격차 해소 등 산적한 현안을 잘 해결할 수 있을지에 대해 부정적인 의견도 많았다. ◇ 갑작스러운 학제개편 발표, 이후 수습과정 더 혼란…리더십·신뢰성 치명상 이전까지 '논란' 수준이었던 ...

    한국경제 | 2022.08.08 17:37 | YONHAP

  • thumbnail
    내일 수능 D-100…문이과 통합수능 "실전용 마무리 공부"

    ... 된다. 입시 전문가들은 입시 경향과 희망 대학·학과에 맞게 실전 마무리 학습에 나서고, 코로나19 유행이 이어지고 있는 만큼 건강에 유의하라고 조언하고 있다. ◇ 수도권 주요대 정시 40%…"전략적으로 공부" 최근 몇 년간 대입 공정성 논란이 확산하면서 정시 수능위주 전형의 비중은 커지고 있으며, 수시전형의 경우에도 수능 최저학력기준을 두는 대학이 많다. 2023학년도 수도권 주요 16개 대학의 수능위주 전형의 비율은 40.5%에 달한다. 또 서울 소재 ...

    한국경제 | 2022.08.08 06:30 | YONHAP

  • thumbnail
    "편입생 4년 만에 11% 증가"…'1위' 아이비김영 실적 기대

    ... 약학전문대학원 4년을 다니는 ‘2+4’ 체제를 운영해왔으나, 지난해부터 대부분 대학이 6년제 학부 선발로 모집체제를 전환했다. ‘N수 자퇴생’이 늘어나는 것도 편입시장의 성장 요인이다. 대입에서 정시가 확대되면서 N수생에게 유리한 입시 환경이 조성된 탓에 자퇴생이 늘고 있다. 이 빈자리를 편입생으로 채워야 하는 게 국내 대학의 현실이다. 이 같은 상황은 회사 실적에도 반영되고 있다. 아이비김영의 지난해 매출은 전년 대비 ...

    한국경제 | 2022.08.07 17:50 | 최예린

  • thumbnail
    "삼성전자·SK하이닉스 입사 보장"…반도체학과 입시전쟁 예고

    ... 추진하겠다고 밝히면서 관련 전공학과들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입시업계에서는 삼성전자 SK하이닉스 등과 함께 개설하는 채용연계형 계약학과들의 경쟁률이 더욱 치열해질 것이란 전망이 나온다. 7일 입시업계에 따르면 2023학년도 대입에서는 전국 24개 대학에서 반도체공학 전공으로 1157명을 뽑는다. 올해 채용연계형 계약학과로 반도체공학과를 신설한 대학은 서강대 시스템반도체공학과(SK하이닉스·30명), 포스텍 반도체공학과(삼성전자·40명), ...

    한국경제 | 2022.08.07 17:07 | 최만수

  • thumbnail
    학제개편 시작도 출구도 유보통합?…'유아교육 강화' 대안 거론

    ... 방안이 담겼다. 유보통합을 추진하는 과정에서 만 5세 입학 방안이 추진되는 것이라는 언급은 계속 나오고 있다. 장상윤 교육부 차관은 전날 KBS라디오 최경영의 최강시사에 출연해 "유보통합, 초등 전일제, 고교체계 개편, 대입제도 개편이 다 연결된 국정과제들"이라며 "시작점이 결국은 유아교육 초등교육에 있고 핵심은 교육과 돌봄의 통합이다. 그 수단으로 취학 연령 조정을 검토했던 것"이라고 말했다. 입학연령 하향은 유아 발달단계에 맞지 않고 돌봄 공백·사교육 ...

    한국경제 | 2022.08.04 17:08 | YONHAP

  • thumbnail
    코로나19 확진자 수험생, 작년과 달라질 수능날 풍경은?

    ... 확진 판정을 받은 수험생도 시험장에서 시험을 볼 수 있게 된다. 교육부는 4일 시도교육청과 대학, 감염병 전문가 의견을 수렴하고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및 질병관리청과 협의를 거쳐 마련한 '코로나19 대응 2023학년도 대입 관리 방향'을 발표했다. 지난해에는 밀접접촉자 등 자가격리 수험생 128명이 격리자를 위한 별도 시험장으로 이동해 시험을 치렀고, 확진 수험생 96명은 병원이나 생활치료센터에서 시험을 봤다. 올해는 격리 대상자의 시험 목적 ...

    키즈맘 | 2022.08.04 16:27 | 김경림

  • thumbnail
    김숙, 대학입시 경험 공개하며 수험생 응원..."눈에서 호랑이 기운을 살려라" ('홍김동전')

    ... 없다”라고 단언한 후 “눈이 일단 호랑이 눈이 나와야 한다. 호랑이 기운을 살려라”라고 주문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김숙은 “하지만 나는 내 동기 중에서 제일 먼저 드라마에 출연했다”며 대입 여부와 관계없이 끝까지 힘낼 것을 주문해 큰 공감을 자아냈다. 한편, 오랜 무명시절을 겪었을 뿐만 아니라 개그우먼으로 진행자로 최고의 성공을 거두고 있는 김숙의 허심탄회한 청춘을 향한 조언을 담은 '홍김동전' 은 KBS 2TV 매주 ...

    텐아시아 | 2022.08.04 14:26 | 황은철

  • thumbnail
    올해 수능, 확진 학생도 별도시험장에서 시험 본다

    ... 평가에서는 확진 수험생에게도 응시 기회를 최대한 제공하도록 권고한다. 교육부는 4일 시도교육청과 대학, 감염병 전문가 의견을 수렴하고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및 질병관리청과 협의를 거쳐 마련한 '코로나19 대응 2023학년도 대입 관리 방향'을 발표했다. 2023학년도 수능 원서 접수는 8월 18일∼9월 2일, 수능은 11월 17일, 수시전형은 9월 18일∼12월14일, 정시전형은 내년 1월 5일∼2월 1일 진행된다. ◇ 확진자는 별도시험장이나 병원에서…유증상자는 ...

    한국경제 | 2022.08.04 12:00 | YONHAP

  • thumbnail
    박순애 취임 한 달…도덕성·전문성 논란이 '과속정책' 비판으로

    ... 하지만 교육계에서는 학제개편의 경우 사회적 파급력이 큰 만큼 철저한 준비를 거쳐 중장기적으로 다뤄야 하는 문제인데 왜 이처럼 급하게 입장을 내놨는지 도저히 납득할 수 없다는 의견이 지배적이다. 교육부 내부에서조차 교육과정 개정, 대입개편,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학력격차 해소 등 현안이 산적한데 '만 5세 입학' 이슈가 다른 모든 현안을 집어삼키는 '블랙홀'이 됐다는 말이 나온다. 실제로 3일 교육부는 전국 시·도교육감과 ...

    한국경제 | 2022.08.04 10:1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