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1-30 / 23,16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NH투자증권, QV고객 대상 '입시전략과 공부법' 강연

    ... 신청할 수 있다. 9월 5일 첫째 날 강연에서는 오후 3시 30분부터 2시간 동안 민성원연구소의 민성원 소장이 '고등학생을 위한 공부법'을 주제로 진행하며, 6일 오후에는 메가스터디의 남윤곤 소장이 '고등학생이라면 알아야 할 대입 핵심 포인트'에 대해 설명한다. 이번 강연에서는 Q&A 시간도 제공하며, 질문은 유튜브 실시간 댓글을 통해 하거나 신청 접수 양식 내 질문란에 사전에 입력하면 된다. NH투자증권은 입시 공부에 도움을 주기 위해 온라인과외교육 회사인 ...

    한국경제TV | 2022.08.09 13:14

  • thumbnail
    2025년까지 방과후중심 '전일제학교' 전면확대…돌봄기능 강화(종합)

    ... 일반고의 경우 다양한 분야의 교과특성화학교를 운영하고, 온라인학교 3곳을 내년에 신설해 강의 공유를 활성화하기로 했다. 대국민 수요조사를 바탕으로 올해 말까지 2022 개정 교육과정 시안을 마련하고 2024년 2월까지 2028 대입제도 개편안을 확정한다. 교육부는 이와 별도로 대학의 자율적인 성장·발전을 위해 '지방대학발전특별협의회'를 꾸려 운영하고 국가 전략분야와 인문학 등 기초학문 중심으로 국립대학을 특성화하기로 했다. 첨단분야 인재 양성을 위해서는 ...

    한국경제 | 2022.08.09 11:06 | YONHAP

  • thumbnail
    2025년까지 방과후중심 '전일제학교' 전면확대…돌봄기능 강화

    ... 일반고의 경우 다양한 분야의 교과특성화학교를 운영하고, 온라인학교 3곳을 내년에 신설해 강의 공유를 활성화하기로 했다. 대국민 수요조사를 바탕으로 올해 말까지 2022 개정 교육과정 시안을 마련하고 2024년 2월까지 2028 대입제도 개편안을 확정한다. 교육부는 이와 별도로 대학의 자율적인 성장·발전을 위해 '지방대학발전특별협의회'를 꾸려 운영하고 국가 전략분야와 인문학 등 기초학문 중심으로 국립대학을 특성화하기로 했다. 첨단분야 인재 양성을 위해서는 ...

    한국경제 | 2022.08.09 10:29 | YONHAP

  • thumbnail
    대건고 자사고 지정 취소…2023학년도부터 일반고 전환

    ... 이에 따라 대건고는 2023학년도 신입생을 받는 시점부터 일반고로 전환된다. 일반고로 전환되더라도 기존 재학생들에 대해서는 졸업할 때까지 당초 계획된 자사고 교육과정을 그대로 운영한다. 대건고는 앞서 지난 6월 신입생 충원율 감소로 인한 재정적 부담, 대입제도 변화 등을 이유로 자사고 지정 취소를 신청했다. 경신고와 경일여고에 이어 대건고가 일반고로 전환됨에 따라 2011년 4개교였던 대구지역 자사고는 계성고 하나만 남게 됐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2.08.09 10:27 | YONHAP

  • thumbnail
    장관급 낙마 5번째…여론악화·지지율 부담에 '읍참마속'

    ... 대통령은 지난 5월 16일 국회 시정연설에서 "우리 학생들에게 기술 진보 수준에 맞는 교육을 공정하게 제공하려면 교육개혁은 피할 수 없는 과제"라고 강조했다. 100만 디지털 인재 양성, 미래 교육 수요와 사회 변화를 반영한 대입 제도 개편, 대학 규제 완화 등을 핵심 국정과제로 제시한 연장선이었다. 이어 지난달 22일 장·차관 워크숍에서는 교육·노동·연금의 3대 개혁을 "국민이 우리 정부에게 명령한 사항"이라고 지칭하며, 신속한 추진을 거듭 지시하기도 ...

    한국경제 | 2022.08.08 19:21 | YONHAP

  • 복지부 수장은 공석, 교육부 장관은 낙마…'장관 리스크'에 연금·교육개혁 좌초하나

    ... 사퇴했다. 박 장관의 사퇴로 시급한 교육 현안도 줄줄이 멈춰설 것으로 보인다. 고교학점제 도입이 포함된 2022 개정 교육과정 수립은 시급한 과제로 꼽히지만 당장 논의에 빨간불이 켜졌다. 현재 중학교 1학년부터 적용되는 2028 대입제도 개편안과 지방교육재정교부금 개편 등 현안도 쌓여 있다. 윤석열 정부의 교육개혁을 책임질 국가교육위원회 출범도 미뤄지고 있다. 국교위는 출범 예정일이 20일 가까이 지났지만 위원 21명 중 단 4명만 정해졌다. 보건복지부 상황은 ...

    한국경제 | 2022.08.08 18:04 | 김인엽/최예린/곽용희

  • thumbnail
    '만 5세 입학' 설익은 발표로 취임 34일만에 낙마한 박순애

    ... 자녀 입시컨설팅과 논문표절 의혹에 대해서는 '잘 기억이 나지 않는다'라거나 '연구 윤리가 정립되기 이전 사안'이라는 입장을 되풀이했다. 교육정책을 다뤄보지 않아 전문성 논란도 컸다. 지방교육재정교부금 개편, 교육과정 개정, 대입 개편, 코로나19 확산 이후 발생한 학력격차 해소 등 산적한 현안을 잘 해결할 수 있을지에 대해 부정적인 의견도 많았다. ◇ 갑작스러운 학제개편 발표, 이후 수습과정 더 혼란…리더십·신뢰성 치명상 이전까지 '논란' 수준이었던 ...

    한국경제 | 2022.08.08 17:37 | YONHAP

  • thumbnail
    내일 수능 D-100…문이과 통합수능 "실전용 마무리 공부"

    ... 된다. 입시 전문가들은 입시 경향과 희망 대학·학과에 맞게 실전 마무리 학습에 나서고, 코로나19 유행이 이어지고 있는 만큼 건강에 유의하라고 조언하고 있다. ◇ 수도권 주요대 정시 40%…"전략적으로 공부" 최근 몇 년간 대입 공정성 논란이 확산하면서 정시 수능위주 전형의 비중은 커지고 있으며, 수시전형의 경우에도 수능 최저학력기준을 두는 대학이 많다. 2023학년도 수도권 주요 16개 대학의 수능위주 전형의 비율은 40.5%에 달한다. 또 서울 소재 ...

    한국경제 | 2022.08.08 06:30 | YONHAP

  • thumbnail
    "편입생 4년 만에 11% 증가"…'1위' 아이비김영 실적 기대

    ... 약학전문대학원 4년을 다니는 ‘2+4’ 체제를 운영해왔으나, 지난해부터 대부분 대학이 6년제 학부 선발로 모집체제를 전환했다. ‘N수 자퇴생’이 늘어나는 것도 편입시장의 성장 요인이다. 대입에서 정시가 확대되면서 N수생에게 유리한 입시 환경이 조성된 탓에 자퇴생이 늘고 있다. 이 빈자리를 편입생으로 채워야 하는 게 국내 대학의 현실이다. 이 같은 상황은 회사 실적에도 반영되고 있다. 아이비김영의 지난해 매출은 전년 대비 ...

    한국경제 | 2022.08.07 17:50 | 최예린

  • thumbnail
    "대기업 갈래요"…반도체학과 입시전쟁 예고

    ... 추진하겠다고 밝히면서 관련 전공학과들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입시업계에서는 삼성전자 SK하이닉스 등과 함께 개설하는 채용연계형 계약학과들의 경쟁률이 더욱 치열해질 것이란 전망이 나온다. 7일 입시업계에 따르면 2023학년도 대입에서는 전국 24개 대학에서 반도체공학 전공으로 1157명을 뽑는다. 올해 채용연계형 계약학과로 반도체공학과를 신설한 대학은 서강대 시스템반도체공학과(SK하이닉스·30명), 포스텍 반도체공학과(삼성전자·40명), ...

    한국경제 | 2022.08.07 17:07 | 최만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