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41-50 / 3,80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강진에 부품 공급 막혀 도요타 日공장 절반 스톱

    ... 것으로 니혼게이자이신문은 분석했다. 중형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인 해리어와 도요타의 고급 브랜드인 렉서스가 생산 차질을 빚을 것이라는 관측도 나온다. 도요타 측은 어떤 부품 공급에 문제가 생겼는지도 설명하지 않았다. 다만 차량용 반도체 공급 부족 때문은 아니라고 했다. 2011년 동일본 대지진 당시 도요타는 르네사스일렉트로닉스의 차량용 반도체 공급 차질로 한 달간 공장을 돌리지 못했다. 박상용 기자 yourpencil@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2.17 16:49 | 박상용

  • thumbnail
    도요타 日 생산라인 절반 '스톱'…하루 6000대 생산 차질

    ... 도요타의 고급 브랜드인 렉서스가 생산 차질을 빚을 것이라는 관측도 나온다. 도요타 측은 구체적으로 어떤 부품 공급에 문제가 생겼는지도 설명하지 않았다. 다만 차량용 반도체 공급 부족 때문은 아니라고 선을 그었다. 2011년 동일본 대지진 당시 도요타는 르네사스일렉트로닉스의 차량용 반도체 공급 차질로 한 달간 공장을 돌리지 못했다. 르네사스는 지진 발생 이후 안전 검사를 위해 공장의 조업을 중단했다가 이날 생산을 재개했다. 르네사스 측은 1주일 이내에 지진 이전 ...

    한국경제 | 2021.02.17 14:19 | 박상용

  • thumbnail
    "조선인이 우물에 독 탔다"…후쿠시마 강진 후 日 누리꾼 망언

    ... 7.3 지진이 발생했다. 이에 한 일본 누리꾼이 자신의 트위터에 "조선인이 후쿠시마 우물에 독을 타고 있는 것을 봤다"라는 글을 게재했다. 이에 누리꾼들은 "재일 한국인 분들로서는 참을 수 없는 간토대지진을 떠올리게 하는 최저·최악의 차별 선동"이라며 지적했다. 비판이 계속되자 문제의 트윗을 올린 트위터 계정은 삭제됐다. 일본에서는 2016년 구마모토 지진이 일었을 때도 "조선인이 우물에 독을 퍼트렸다"는 ...

    한국경제 | 2021.02.15 20:04 | 김정호

  • thumbnail
    [천자 칼럼] 일본인의 달라진 지진관

    ...squo;, ‘제진(制震)’ 기능을 갖춘 건물도 적지 않다. 또 모두가 정전에 대비해 항상 비상금도 구비한다. 지진에 이골이 난 일본인들이지만 때로는 예상을 뛰어넘는 일본진도7(진도9 이상)의 ‘대지진’이 엄습해 그들의 인내를 시험하기도 한다. 1995년 고베를 강타한 한신대지진 때는 6000여 명의 사상자가 나왔고, 2011년 동일본 대지진의 사망자와 실종자는 2만여 명에 달했다. 동일본 대지진 10주년을 앞두고 지난 ...

    한국경제 | 2021.02.15 17:56 | 김동욱

  • thumbnail
    전문가들 "일본에 더 큰 지진·쓰나미 덮칠 수 있다" 경고

    ... 지진 이후 후쿠시마와 미야기 일부 지역에서 최대 진도 6강의 흔들림과 20cm의 쓰나미가 관측됐는데 비슷한 수준의 지진이 또 일어날 수 있다는 뜻이다. 지진조사위원회는 후쿠시마현 앞바다를 포함해 2011년 3월 발생한 동일본 대지진의 여진이 발생하는 범위에 포함되는 지역이나 그 주변에는 앞으로 대규모 지진이 발생할 가능성이 있다며 흔들림이나 쓰나미 대비 태세를 다시 점검하라고 당부했다. 동일본대지진과 비슷한 수준의 강력한 지진이 발생할 가능성이 있다는 지적도 ...

    한국경제 | 2021.02.15 10:37 | 이송렬

  • thumbnail
    일본, 10년 만에 되살아난 '대지진 악몽'

    지난 13일 일본 동북부의 후쿠시마현 앞바다에서 규모 7.3의 강진이 발생해 120여 명의 부상자가 발생했다. 동일본 대지진 이후 10년 만에 같은 곳에서 일어난 여진으로 해당 지역 주민들은 심야에 대피하고 86만 가구의 전기 공급이 끊겼다.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가 일부 넘쳤지만 지진으로 인한 경제적 피해는 크지 않다고 일본 언론들은 전했다. 14일 일본 기상청에 따르면 전날 오후 11시8분께 후쿠시마현 앞바다 깊이 약 60㎞ 지점에서 지진이 발생했다. ...

    한국경제 | 2021.02.14 17:09 | 정영효

  • thumbnail
    입법조사처 "코로나 고통 분담해야…특별연대세 도입 필요"

    ... 필요성, 국민들의 조세 저항 등을 고려해 과세 대상과 세율을 깊이 있게 논의해 신중하게 검토할 필요가 있으며, 국민적인 공감대의 형성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앞서 독일은 통일 재원을 마련하기 위해 1991년 소득세·법인세의 7.5%를 연대세로 부과했고, 일본은 2011년 동일본 대지진 복구를 위해 2012년 소득세의 2.1%를 특별부흥세로 부과한 바 있다. 신현보 한경닷컴 기자 greaterfool@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2.12 08:52 | 신현보

  • thumbnail
    떠돌이 개가 준 치유와 위로

    ... 역시 암으로 죽어가며 후회로 점철된 인생에 괴로워할 때 ‘다몬’이란 개가 나타난다. 야이치는 다몬이 자신의 마지막을 지켜주기 위해 찾아왔음을 직감하며 이같이 생각한다. 《소년과 개》는 2011년 동일본 대지진으로 주인이었던 소년 히카루를 잃은 개 다몬이 그를 찾아 5년 동안 1700㎞에 달하는 일본 전역을 떠돌면서 만난 사람들에 대한 이야기다. 여섯 편의 연작소설은 ‘남자와 개’로 시작한다. 대지진으로 일자리를 ...

    한국경제 | 2021.02.07 16:26 | 은정진

  • thumbnail
    '태후'·'이태원클라쓰'·'조선구마사'의 공통점 [연예 마켓+]

    ... '보좌관' 시리즈, '날아라 개천용'까지 꾸준히 작품을 선보여 왔다. 올해엔 500억 대작 '무빙'을 비롯해 5편 이상의 드라마를 선보일 계획이다. 롯데컬처웍스 역시 클라이맥스 스튜디오와 협업, 대지진 이후의 살아남은 이들의 이야기를 다룬 웹툰 '유쾌한 왕따' IP를 활용해 영화 '콘크리트 유토피아' 및 추가 드라마를 기획 개발하는 등 다양한 포맷으로 콘텐츠를 제작하는 프로젝트를 시도 중이다. 쇼박스는 유명 웹툰 ...

    연예 | 2021.02.07 08:04 | 김소연

  • thumbnail
    [공식] 롯데컬처웍스 "곽정환 PD 드라마사업부문장 영입"

    ... 확장성이 큰 슈퍼 IP를 발굴하고 영화, 드라마, 숏폼콘텐츠 등 다양한 장르와 플랫폼에 맞는 콘텐츠를 개발하는 스튜디오 모델을 지향해 향후 종합 콘텐츠 기업으로 발돋움한다는 전략을 세우고 있다. 현재 클라이맥스 스튜디오와 협업, 대지진 이후의 살아남은 이들의 이야기를 다룬 웹툰 '유쾌한 왕따' IP를 활용해 영화 '콘크리트 유토피아' 및 추가 드라마를 기획개발하는 등 다양한 포맷으로 콘텐츠를 제작하는 프로젝트를 시도 중이다. 기존 영화 위주의 콘텐츠 ...

    연예 | 2021.02.01 11:14 | 김예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