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363,10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차량 100여 대 침수·곳곳 통제…경기 폭우 피해 속출(종합)

    ... 하상도로 9개, 세월교 61개소, 둔치주차장 34개소, 강변 산책로 32개소 등이다. 기상청은 다음 달 1일까지 경기도에 30∼80㎜, 많은 곳은 120㎜의 비가 내릴 것으로 내다봤다. 경기도는 이날 오전 5시를 기해 재난안전대책본부를 비상 2단계(경계)로 격상해 가동 중이며, 시군 공무원 5천600여 명도 비상 근무하고 있다. 김동연 경기도지사와 이재준 수원시장은 다음 달 1일로 예정된 취임식을 각각 취소하고 비 피해 현장을 방문하기로 했다. 경기도 관계자는 ...

    한국경제 | 2022.06.30 22:17 | YONHAP

  • thumbnail
    이재준 수원시장 취임식 취소…폭우 피해지역 현장 점검

    ... 장맛비가 쏟아지며 피해가 속출하자 취임식을 취소하고 피해 현장을 점검하기로 했다. 이 당선인은 취임 당일 오전 고등동 다세대주택 옹벽 붕괴 현장을 둘러보고 현충탑을 참배한 뒤 시청 재난안전상황실로 이동해 취임 선서를 하고 긴급대책회의를 주재할 예정이다. 집중호우로 인한 고등동 다세대주택 옹벽 붕괴 사고는 이날 오전 7시 40분께 발생했다. 주민 24명이 긴급 대피했고 수원시는 이중 임시 거주할 곳이 마땅치 않은 11명에게 숙소를 제공했다. 이 당선인은 ...

    한국경제 | 2022.06.30 21:33 | YONHAP

  • thumbnail
    차량 100여 대 침수…수도권 폭우 피해 속출

    ... 34개소, 강변 산책로 32개소 등이다. 이번 비로 인한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 기상청은 다음 달 1일까지 경기도에 30∼80㎜, 많은 곳은 120㎜의 비가 내릴 것으로 내다봤다. 경기도는 이날 오전 5시를 기해 재난안전대책본부를 비상 2단계(경계)로 격상해 가동 중이며, 시군 공무원 5천600여 명도 비상 근무하고 있다. 경기도 관계자는 "기상 상황을 지속 감시하고 인명피해 우려 지역 등 재해취약지역의 안전관리를 철저히 해 피해를 최소화하겠다"고 말했다. ...

    한국경제TV | 2022.06.30 19:47

  • thumbnail
    차량 100여 대 침수·곳곳 통제…경기도 폭우 피해 속출

    ... 34개소, 강변 산책로 32개소 등이다. 이번 비로 인한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 기상청은 다음 달 1일까지 경기도에 30∼80㎜, 많은 곳은 120㎜의 비가 내릴 것으로 내다봤다. 경기도는 이날 오전 5시를 기해 재난안전대책본부를 비상 2단계(경계)로 격상해 가동 중이며, 시군 공무원 5천600여 명도 비상 근무하고 있다. 경기도 관계자는 "기상 상황을 지속 감시하고 인명피해 우려 지역 등 재해취약지역의 안전관리를 철저히 해 피해를 최소화하겠다"고 말했다. ...

    한국경제 | 2022.06.30 19:33 | YONHAP

  • thumbnail
    "적금 6개 깨도 감당 안됩니다"…중소기업인의 절규

    ... 경비도 써야하는데 앞뒤가 안 맞잖아요. 저희 업계들이 아주 너무 너무 어려운 상태죠. 이러니 저희 같은 중소기업이 살기가 참 힘들죠. 정말 꼴랑꼴랑 물에 빠지기 직전이라고요.] 중소기업들의 절규에 국회도 여야 가릴 것 없이 대책 마련에 나섰습니다. 국민의힘은 당론 1호 법안으로 납품단가연동제 법안을 발의했고, 더불어민주당도 관련 TF를 구성하고 법안 통과 의지를 강하게 내비쳤습니다. [성일종 / 국민의힘 정책위의장 : 저희 당에서 납품단가연동제를 약자를 위한 ...

    한국경제TV | 2022.06.30 19:33

  • thumbnail
    보험사에 칼 빼든 금감원장…"태풍 불기 전 나뭇가지 정리"

    ... 보험설계사분들의 업태, 업계 내지는 관행에 대해 잘 지켜보고 있고…다만 특정 파트나 개인 때문에 이 문제가 생기는 것은 아니라고 생각하고, 제 입장에서 시스템적으로 챙겨볼 부분은 챙겨보고 보험사기 대응체계 확립 내지 운영을 통해서…] 아울러 정부 부처의 보험사기 근절 대책에도 적극 협력하겠다는 방침을 밝힌 만큼, '이복현 호'의 보험사기와의 전쟁이 본격화될 것으로 전망됩니다. 한국경제TV 장슬기입니다. 장슬기기자 jsk9831@wowtv.co.kr

    한국경제TV | 2022.06.30 19:28

  • thumbnail
    납품단가 14년 만에 손본다…대기업 유인책이 열쇠

    ... 경비도 써야하는데 앞뒤가 안 맞잖아요. 저희 업계들이 아주 너무 너무 어려운 상태죠. 이러니 저희 같은 중소기업이 살기가 참 힘들죠. 정말 꼴랑꼴랑 물에 빠지기 직전이라고요.] 중소기업들의 절규에 국회도 여야 가릴 것 없이 대책 마련에 나섰습니다. 국민의힘은 당론 1호 법안으로 납품단가연동제 법안을 발의했고, 더불어민주당도 관련 TF를 구성하고 법안 통과 의지를 강하게 내비쳤습니다. [성일종 / 국민의힘 정책위의장 : 저희 당에서 납품단가연동제를 약자를 위한 ...

    한국경제TV | 2022.06.30 19:24

  • thumbnail
    최저임금 9,620원…"3高 시대에 고용충격 불가피"

    ... 5%의 인상률은 동의하기 어렵습니다. 최저임금 수용성조차 감안하지 않은 이번 결정으로 업종별 구분 적용 필요성은 더욱 뚜렷해졌습니다.] 편의점주들은 당장 최저임금 인상으로 적자를 면치 못하게 됐다며, 자영업자의 인건비 부담을 줄이기 위한 대책 마련을 촉구했습니다. [홍성길 한국편의점주협의회 정책국장 : 편의점주가 5일간 매일 10시간씩 근무해도 월 기준 최소 약 30만원 적자가 발생하게 됩니다. 이번 최저임금 인상으로 최소 31만원에서 최대 44만원의 추가 부담이 발생하게 ...

    한국경제TV | 2022.06.30 19:21

  • thumbnail
    김동연 경기지사 취임식 집중호우로 취소…"재난 대응에 집중"

    ... 형식으로 취임식(맞손 신고식)을 개최할 계획이었다. 경기지역 31개 시·군 전역에는 이날 호우특보가 내려진 가운데 폭우가 쏟아져 비 피해가 속출하고 있으며, 1일 오전까지 지역별로 30~80㎜의 비가 더 내릴 전망이다. 앞서 이재명 전 지사도 2018년 7월 1일 취임식을 생략한 채 재난비상대책회의로 공식 업무를 시작했다. 이 전 지사는 경기도 북부청사에서 '임명식'이라는 이름으로 취임식을 할 예정이었으나 태풍 북상 소식에 취소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2.06.30 18:53 | YONHAP

  • thumbnail
    박영선 "한덕수, 화합형 인물이라더니 편가르기 선봉에 서"

    ... 의문"이라고 지적했다. 이어 "(한 총리가 말한) '우리'는 누구인가"라며 "불과 0.73%포인트 차이로 신승한 뒤 '우리와 맞는다, 안 맞는다'라고 하는 것은 너무 경솔한 것 아닌가"라고 반문했다. 박 전 장관은 "0.73%포인트 차이는 윤석열 대통령을 찍지 않은 절반의 국민도 보다 겸허한 마음으로 보듬고 가야 한다는 의미 아닌가"라며 "'우리와 맞느냐'를 따지는 것보다 시급한 일은 다가올 혹한기를 대비한 경제대책 마련"이라고 강조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2.06.30 18:52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