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6,13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모스크바 신규 확진자 90%가 인도발 델타 변이에 감염"

    ... 항체의 수가 우한 바이러스를 막기 위해 필요한 항체 수의 배에 달한다는 점"이라고 말했다. 전날 기준 러시아의 신규 확진자 수는 1만7천262명으로 집계됐으며, 이 가운데 9천56명이 모스크바에서 감염됐다. 드미트리 페스코프 크렘린 대변인은 이날 브리핑에서 "블라디미르 푸틴 대통령이 상황을 면밀히 주시하고 있다"고 말했다. 페스코프 대변인은 코로나19 상황이 급속히 악화한 원인에 대해 "변이 바이러스의 확산과 허무주의, 낮은 백신 접종률"을 지적했다. ...

    한국경제 | 2021.06.18 23:55 | YONHAP

  • thumbnail
    일찍 끝난 미러회담…'지각대장' 푸틴 먼저 도착·바이든 엄지척(종합)

    푸틴 먼저 회견 뒤 바이든 따로 각자 회견…첫 정상회담서 선물 교환 푸틴 "이견 불구 건설적"…바이든, 의회난입 꺼내든 푸틴에 "웃기는 비교" 16일(현지시간) 스위스 제네바에서 열린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과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의 첫 정상회담은 예상보다 일찍 끝났다. 당초 4∼5시간은 걸릴 것으로 예상됐으나 회담은 약 3시간 30분만에 종료됐다. 기념사진 촬영 및 공개 모두 발언 등을 제외하면 실질적으로 만난 시간은 3시간에 그쳤다. ...

    한국경제 | 2021.06.17 08:47 | YONHAP

  • thumbnail
    바이든-푸틴, 첫 정상회담서 선물도 주고받아(종합)

    바이든은 들소 조각상·조종사용 안경, 푸틴은 민속공예품 세트 선물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과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16일(현지시간) 스위스 제네바에서 개최된 정상회담에서 선물을 주고받았다고 백악관과 크렘린궁이 밝혔다. ... 등을 생산하는 미국 랜돌프(Randolph)사에 주문해 만든 제품이라고 백악관은 전했다. 한편 드미트리 페스코프 크렘린 대변인은 푸틴 대통령이 바이든 대통령에게 러시아의 민속공예품 세트를 선물했다고 소개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6.17 04:02 | YONHAP

  • thumbnail
    타스 "바이든-푸틴, 약 2시간 소인수 회담 이어 확대 회담"(종합)

    ... 회동…확대 회담엔 양측 외교·안보·국방 측근들 배석 스위스 제네바에서 16일(현지시간) 열리고 있는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과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 간 정상회담 '소인수 회담'이 종료되고 뒤이어 확대 회담이 시작됐다고 크렘린궁이 ... Hall)에서 진행됐다. 러시아 측에선 세르게이 라브로프 외무장관, 세르게이 랴브코프 외무차관, 드미트리 페스코프 크렘린 대변인, 유리 우샤코프 대통령 외교담당 보좌관(외교 수석), 발레리 게라시모프 러시아군 총참모장(합참의장 격) 등이 ...

    한국경제 | 2021.06.16 23:51 | YONHAP

  • thumbnail
    한·스페인 정상회담…'전략적 동반자 관계'로 격상(종합)

    ... 채택…교역·투자 회복 및 건설 제3국 공동진출 모색 교역·투자 위한 관세당국 협력…해양플라스틱 문제 해결방안 언급 보건협정 등 협력강화 협정·MOU 5건 체결 공동취재단·김범현 임형섭 기자 = 스페인을 국빈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은 16일(현지시간) 페드로 산체스 총리와 정상회담을 갖고 양국 관계를 '전략적 동반자 관계'로 격상하기로 했다. 두 정상은 이날 마드리드의 총리궁에서 열린 정상회담에서 양국의 미래지향적 협력 강화 비전 및 의지를 담은 '한·스페인 ...

    한국경제 | 2021.06.16 23:32 | YONHAP

  • thumbnail
    크렘린 "바이든-푸틴, 소인수 회담 종료…약 2시간 진행"[타스]

    스위스 제네바에서 16일(현지시간) 열리고 있는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과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 간 정상회담 '소인수 회담'이 종료됐다고 크렘린궁이 밝혔다. 타스 통신에 따르면 드미트리 페스코프 크렘린 대변인은 양국 ... 길어졌다고 소개했다. 양국 정상은 뒤이어 추가로 측근들을 배석시킨 가운데 확대 회담을 이어갈 예정이다. 바이든 대통령과 푸틴 대통령의 첫 정상회담은 제네바의 고택 '빌라 라 그렁주' 1층 도서관에서 열리고 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6.16 22:46 | YONHAP

  • thumbnail
    한-스페인 정상, 공동성명 채택…"전략적 동반자 관계" 골자 [전문]

    한국과 스페인 정상이 두 나라의 관계를 '전략적 동반자 관계'로 격상하는 것을 골자로 한 공동성명을 16일(현지시간) 채택했다. 스페인을 국빈 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은 이날 오후 페드로 산체스 페레스 카스테온 스페인 총리와 스페인 마드리드 총리궁에서 한·스페인 정상회담을 진행하고, 공동성명을 채택했다. 공동성명에는 정무·외교, 국제무대 및 다자협력, 경제협력을 비롯한 6개 분야의 세부 발전 방향이 담겼고, ...

    한국경제 | 2021.06.16 22:27 | 이보배

  • thumbnail
    한·스페인 정상회담…'전략적 동반자 관계'로 격상

    ...;투자 회복 및 건설 제3국 공동진출 모색 교역·투자 위한 관세당국 협력…해양플라스틱 문제 해결방안 언급 보건협정 등 협력강화 협정·MOU 5건 체결 스페인을 국빈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은 16일(현지시간) 페드로 산체스 총리와 정상회담을 갖고 양국 관계를 '전략적 동반자 관계'로 격상하기로 했다. 두 정상은 이날 마드리드의 총리궁에서 열린 정상회담에서 양국의 미래지향적 협력 강화 비전 및 의지를 담은 ...

    한국경제 | 2021.06.16 20:58 | YONHAP

  • thumbnail
    크렘린 "미러 정상회담 이후 공동 문서 채택될 수도"(종합)

    ... 미러 정상회담 후 공동 문서가 채택될 수도 있다고 밝혔다. 리아노보스티 통신에 따르면 드미트리 페스코프 크렘린 대변인은 이날 기자들의 관련 질문에 "서명된 문서는 채택되지 않을 것"이라면서도 다만 "(양국의 서명 없는) 공동 ... 기대해선 안 되며 그럴 수도 없다"면서 "미러 양국 관계가 너무 어려운 상황"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하지만 양국 대통령이 어쨌든 만나서 공개적으로 문제에 관한 얘기를 시작하기로 한 사실 자체가 성과"라고 강조했다. 이 같은 상황을 ...

    한국경제 | 2021.06.16 20:06 | YONHAP

  • thumbnail
    러시아 "미러 정상회담 이후 공동 문서 채택될 수도"

    ... 16일(현지시간) 스위스 제네바에서 열리는 미·러 정상회담 이후 공동 문서가 채택될 수도 있다고 밝혔다. 스푸트니크 통신에 따르면 드미트리 페스코프 크렘린 대변인은 "어떤 것도 서명되지 않을 것"이라면서도 "우리는 채택을 배제하지 않는다"고 말했다. 이날 오후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과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은 정상 회담을 하지만, 공동 기자회견은 하지 않을 예정이다. 이번 회담은 양국이 러시아의 지난해 미국 대선 개입 및 연방 기관 ...

    한국경제 | 2021.06.16 19:25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