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1-60 / 4,94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임현수 소셜인프라테크 이사 "실패해도 도전해야 세상 바꿀 수 있죠"

    ... 그에게 사업 합류를 요청하면서다. 전 대표는 “저 또한 한 번의 사업 실패를 겪고 새로 사업을 시작한 상황이었기에 믿고 함께할 실력자가 필요했다”고 했다. 임 이사에게 자유로운 신체 부위는 손가락 하나 정도다. 대표직이긴 하지만 개발 코드를 점검하거나 프로젝트를 관리하는 데 불편함이 없었을까. “기획이나 개발은 머릿속 계산과 컴퓨터로 하는 것이니 큰 무리가 없습니다. 직원들과의 소통도 메신저로 하면 어느 정도 해결이 되죠. 가장 큰 ...

    한국경제 | 2021.05.03 17:39 | 배태웅

  • thumbnail
    북아일랜드 수반 사임…브렉시트 협정 불만에 당내 불신임

    ...드 자치정부 수반이 브렉시트 정책을 둘러싼 불만으로 당내에서 불신임을 받아 결국 물러난다. 알린 포스터(50) 북아일랜드 자치정부 수반은 28일(현지시간) 성명에서 6월 말 사임하며 이에 앞서 5월 28일에는 민주연합당(DUP) 대표직도 내놓는다고 밝혔다고 스카이뉴스와 로이터통신 등이 이날 보도했다. 그는 5년전 이 자리에 올랐을 때 첫 여성이자 최연소 기록을 세웠다. 포스터 수반은 최근 당내 반발로 입지가 위축됐으며 결정적으로 전날엔 소속 당 의원 대다수가 ...

    한국경제 | 2021.04.29 01:14 | YONHAP

  • thumbnail
    주호영 "김종인과 불협화음 없다…안철수 곧 만나 합당 논의"

    ... 느낀 분이 계실 것이고 직업상 어쩔 수 없는 부분"이라며 "법조계 분들이 퇴임하면서 내 직무수행 중 본의 아니게 피해 입은 분께 죄송하다 이런 인사를 하는 것도 그런 차원으로 이해한다"고 했다. 원내대표직을 수행하면서 가장 아쉬운 결정으로는 상임위원장을 1석도 배분받지 못한 것을 꼽았다. 주 권한대행은 "원 구성 협상을 할 때 상임위원장을 받았으면 어땠을까 이야기하는 분들이 있다"며 "그랬다면 국회 운영이 ...

    한국경제 | 2021.04.28 14:27 | 조준혁

  • thumbnail
    '임기 만료' 주호영, 오늘 마무리 기자간담회

    ... 권한대행 겸 원내대표는 28일 임기 만료를 앞두고 기자간담회를 한다. 주 대표 대행은 이날 오전 국회에서 당 출입 기자들과 만나 지난 1년간 원내대표를 맡으며 느꼈던 소회 등을 밝힌다. 차기 당권주자로 꼽히는 만큼 당 대표 출마 여부를 비롯해 내년 대선을 승리로 이끌기 위한 구상 등을 주제로도 질의옹답이 오갈 것으로 보인다. 주 대표 대행은 오는 4월 30일 의원총회에서 선출되는 후임에게 지휘봉을 넘기고 원내대표직에서 물러난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4.28 06:00 | YONHAP

  • thumbnail
    주호영 마지막 원내대책회의 송별사…"참담한 1년이었다"

    ... 정권을 강하게 심판했다"며 "민주당이 이 민심을 제대로 받아들여 운영하면 향후 국회가 정상화하겠지만, 지금 태도를 보면 여전히 뭐가 잘못됐는지조차 모르는 것 같아 암울하다"고 지적했다. 주 대표 대행은 "지난 1년간 우리 당은 밖에서 이런저런 말들이 있지만, 그동안 비판받던 계파도 없이 힘을 합쳐서 잘했다는 생각이 든다"고 자평했다. 주 대표 대행은 오는 4월30일 의원총회에서 선출되는 후임에게 바통을 넘기고 원내대표직에서 물러난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4.27 10:07 | YONHAP

  • thumbnail
    대항마 경쟁 예열…이낙연·정세균, 민심·당심 공략(종합)

    ... 작업에도 속도를 내고 있다. 이 전 대표는 지난 23일에는 청와대에서 문재인 대통령과 독대한 것으로 알려졌다. 그는 최근 "죽는 한이 있더라도 문 대통령을 지키겠다"는 발언을 한 것으로도 회자됐다. 여권 관계자는 "당 대표직에서 물러난 뒤 그동안 노고를 격려하는 차원에서 식사 자리가 마련된 것으로 알고 있다"고 말했다. 이 전 대표는 '이낙연계' 의원들을 일일이 찾아가 만나며 당내 스킨십도 강화하고 있다. 정 전 총리는 이번 주 부산, 대구, 광주·전남, ...

    한국경제 | 2021.04.26 16:44 | YONHAP

  • thumbnail
    독일 연정 다수파, 총리 단일후보 가시화…기민당, 라셰트 지지

    ... 기민·기사당 연합이 29%, 녹색당이 22%를 기록했다. 이에 따라 녹색당이 사회민주당(15%), 자유민주당(9%), 좌파당(8%) 등과 연정을 통해 차기 총리를 배출할 수 있을 것이란 전망도 나온다. 메르켈 총리를 이을 차기 총리는 오는 9월 총선을 통해 구성되는 연방하원이 선출한다. 총리직을 4연임한 메르켈은 기민당의 잇따른 지방선거 부진 및 연정 내 분란 속에서 2018년 말 차기 총리 불출마 및 기민당 대표직 사퇴를 선언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4.20 11:58 | YONHAP

  • thumbnail
    김의겸, 상임위 첫 참석 "어렵게 왔다"…배현진 "자숙은 커녕"

    비례대표직을 승계받은 김의겸 열린민주당 의원( 사진 )이 19일 상임위원회 데뷔전을 치렀다. 다만 지난해 총선 직전 불거졌던 '투기 논란'으로 인해 야당으로부터 환영받지는 못 했다. 김 의원은 이날 국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에 처음으로 참석했다. 더불어민주당 소속 도종환 문체위원장은 이 자리에서 "우리 위원회에서 활동하던 전용기 민주당 의원이 사임하고 김의겸 의원이 보임됐다"며 "위원회를 대표해 환영의 말씀을 ...

    한국경제 | 2021.04.19 13:52 | 조준혁

  • thumbnail
    김태흠, 국힘 원내대표 출사표…"투쟁력 필요, 입법폭주 불용"

    ... 찬성했다. 국회 원 구성 재협상과 관련, "민주당 원내대표가 '의회 민주주의 파괴' 부분을 인정하고 다시 협상하자고 하면 응하겠지만 그럴 생각도 없는 상태에서 우리가 먼저 요구하는 것은 바람직하지 않다"고 했다. 김 의원은 "원내대표직을 정치적 미래를 위한 디딤돌로 여기지 않고, 오직 사생취의(捨生取義·목숨을 버리고 의리를 좇음) 자세로 국가와 국민을 위해 정치생명을 걸고 뛰겠다"고 약속했다. 그는 지난해 원내대표 도전을 선언했다가 사흘 만에 철회한 바 있다. ...

    한국경제 | 2021.04.18 11:58 | YONHAP

  • thumbnail
    주호영, '사퇴 해프닝'…'사전 교감설' 정진석은 불출마 [종합]

    ... 사퇴설' 주 대행은 이날 한 언론과의 인터뷰를 통해 "4·7 보궐선거를 승리로 이끌었고 새로운 지도부를 구성하는 문제가 과제로 남아있는 만큼 19일 시·도당 위원장 회의 등을 마지막으로 원내대표직을 끝낼 것:이라고 말했다. 하지만 주 대행 이 같은 보도가 나간 후 '19일 사퇴'를 부인하고 나섰다. 최형두 원내대변인은 "대정부질문이 시작되는 19일 원내대표 사퇴 보도는 사실과 다르다"고 밝혔다. ...

    한국경제 | 2021.04.16 10:30 | 조준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