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1-110 / 214,44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안다행' 최용수, 황도를 들었다 놨다…차세대 `예능 치트키` 등장

    ... 新 예능 캐릭터 역시 만나볼 수 있다. 허재와 최용수의 `허수 커플` 케미도 `안다행`의 재미 포인트다. 국가대표팀을 이끌었던 농구와 축구 전설의 만남이 `안다행`에서 최초로 진행됐기 때문. 이들은 `자급자족 황도 법칙`을 강조하는 ... 청년회장` 안정환의 좌충우돌 집들이는 오는 10일 밤 9시 20분 MBC `안싸우면 다행이야`에서 확인할 수 있다. 디지털이슈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경제TV | 2021.05.10 07:31

  • thumbnail
    절대강자 사라진 프로농구…KGC·KCC 날고 SK·DB 추락

    ... 2019-2020시즌 공동 1위를 한 원주 DB와 서울 SK가 우승 후보로 유력하게 점쳐졌으나 실상은 정반대였다. 두 은 전반기부터 보란 듯이 동반 부진에 빠졌다. 재계약 대상자였던 치나누 오누아쿠가 합류하지 않으면서 외국인 선수 ... 예년에 크게 못 미쳤던 자밀 워니의 활약도와 김선형의 부상도 SK의 발목을 잡았다. 이런 가운데 프로농구를 대표하는 명장인 전창진 감독의 전주 KCC와 유재학 감독의 울산 현대모비스가 펄펄 날았다. 전 감독의 지도 아래 특유의 ...

    한국경제 | 2021.05.10 06:00 | YONHAP

  • thumbnail
    [한경 CFO Insight] PEF 썰전 -CFO들이여, '부캐'의 시대가 왔도다

    ... 지난 뒤에는 체중이 5킬로 가까이 빠졌을 정도였다. 투자한 지 1년 정도 지나서 회사는 점차 안정을 찾았다. 대표이사를 교체하고 첫번째 인수를 진행하면서 회사의 화두는 이제 생존에서 성장으로 바뀌어 가고 있었다. A전무님의 진정한 ... 된 것이다. A전무님은 이른바 ‘고독한 해결사’ 스타일이었고, 새로운 토픽들에 대해 다른 들의 도움을 청하는 데 익숙하지 않으셨다. 투자한지 2년이 좀 지났을까, A전무님은 결국 사일로 (silo) 속에 ...

    한국경제 | 2021.05.10 05:50 | 마켓인사이트

  • thumbnail
    '집사부일체' 안정환, 워크+우정 일깨운 '안느' [종합]

    ...에는 국가대표 출신 축구선수 '안느' 안정환이 출연했다. 안정환은 오늘의 '사부' 답게 국가대표 워크의 중요성을 전하며 "감독들은 선수들을 판단할 때 심리적인 판단을 높게 평가한다"라며 "사실 난 굉장히 개인주의였다. 이기적이고 나밖에 모르는 사람이었다"라며 워크 훈련을 통해 바뀌었다고 전했다. 이에 이날 '집사부일체' 멤버들은 공포 체험을 가장한 워크 실험실에 ...

    텐아시아 | 2021.05.09 19:45 | 신소원

  • thumbnail
    [vhxh] 손흥민, 22호골 폭발…시즌 신기록 썼다

    ... 경기에서 전반 25분 동점골을 넣은 뒤 축하 세리머니를 하고 있다. 손흥민의 EPL 17번째이자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파리그 4골, 카라바오컵(리그컵) 1골 등 모든 대회를 통틀어 22번째 골이다. 이날 은 1-3으로 졌지만 손흥민은 2016~2017시즌 21골을 넘어서며 프로 데뷔 이후 자신의 한 시즌 최다 득점 기록을 새로 썼다. 리그 17골은 차범근 전 국가대표팀 감독이 보유한 한국인 유럽리그 한 시즌 최다골과 같다. 로이터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5.09 18:05

  • thumbnail
    '전승 우승' 지휘한 김승기 감독 "편하게 와서 눈물이 안 나"

    ... 차지했다. 인삼공사는 6강 플레이오프(PO)와 4강 PO에서 모두 3전 전승을 거뒀다. 프로농구에서 6강 PO 진출 이 10전 전승으로 챔프전 우승까지 한 것은 처음 있는 일이다. 김 감독은 경기 뒤 기자회견에서 "(2016-2017시즌) ... 말했다. 4강에서 상대한 유재학 울산 현대모비스 감독과 챔프전에서 지략대결을 한 전창진 KCC 감독은 한국 농구를 대표하는 명장이다. 특히 전 감독은 용산고 선·후배를 시작으로 감독과 선수, 감독과 코치로 오랫동안 인연을 이어온 선배다. ...

    한국경제 | 2021.05.09 16:57 | YONHAP

  • thumbnail
    쇼트트랙 황대헌 "첫 올림픽이라고 생각…성숙한 모습 보일 것"

    ... 동계올림픽에 나서겠다는 각오를 다졌다. 황대헌은 9일 서울 태릉 빙상장에서 열린 2021-2022시즌 쇼트트랙 국가대표 2차 선발대회를 마친 뒤 기자회견에서 "선발전은 끝났지만 다가올 베이징 올림픽은 이제 시작이다. 좀 더 성장한 ... 출전 자격을 얻었다. 첫 올림픽 출전을 준비하는 이준서와 박장혁은 저마다 당찬 포부를 밝혔다. 박장혁은 "처음 대표팀에 합류했는데 큰 무대에 나갈 수 있게 돼 감사하다. 올림픽에서 결과를 보여드릴 수 있게 노력하겠다"며 "단거리는 ...

    한국경제 | 2021.05.09 16:51 | YONHAP

  • thumbnail
    디라이트 "소속 변호사 60%가 공대 출신…스타트업과 함께 성장하는 로펌 될 것"

    ... 이끄는 4차 산업혁명 분야에서 두각을 나타내고 있다. 지난 7일 서울 서초동에서 만난 조원희 법무법인 디라이트 대표변호사(사법연수원 30기·사진)는 “스타트업과 함께 성장하는 로펌을 만드는 것이 목표”라고 ... 구성하는 방식을 말한다. 대부분 로펌이 금융, 기술, 공정거래 등 각 분야 전문팀을 두고 있는 것과 차별화된다. 조 대표는 “예를 들어 핀테크 기업의 자문을 맡으면 금융과 기술 전문 변호사가 한 이 되는 방식”이라고 ...

    한국경제 | 2021.05.09 16:46 | 오현아

  • thumbnail
    쇼트트랙 최민정 "베이징 올림픽에서 모든 걸 쏟아붓겠다"

    다음 시즌 쇼트트랙 국가대표로 선발된 최민정(성남시청)이 2022 베이징올림픽을 향한 의지를 불태웠다. 최민정은 9일 서울 태릉 빙상장에서 열린 2021-2022시즌 쇼트트랙 국가대표 2차 선발대회를 마친 뒤 기자회견에서 "평창 ... 선발전에서 7위에 올랐던 김지유는 상위 순위 선수들이 올림픽에 나서지 못할 상황에 대비한 '차순위 추가 선발' 자격으로 대표팀에 합류했으나 당시 올림픽 무대는 밟지 못했다. 김지유는 "평창 때 올림픽 출전권을 따지 못했는데, 이번에는 후회 ...

    한국경제 | 2021.05.09 16:21 | YONHAP

  • thumbnail
    '그분'도 넘어선 KGC 김승기 감독…'PO 최고 승부사'로 우뚝

    ... 2020-2021시즌 프로농구 챔피언에 오른 안양 KGC인삼공사의 김승기(49) 감독이 앞서 챔피언결정전에 선착한 뒤 '어떤 감독과 맞붙고 싶냐'는 질문에 다소 난감해하다 한 말이다. '그분'은 전창진 KCC 감독을 이른다. 전 감독은 ... 하지만 7전 4승제 챔피언결정전에서는 4경기 만에 백기를 들었다. 김 감독은 4강 PO에서는 역시 KBL을 대표하는 명지도자인 '만수' 유재학 감독 지휘 아래 정규리그 2위를 차지한 울산 현대모비스도 3전 전승으로 따돌렸다. ...

    한국경제 | 2021.05.09 15:22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