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1-30 / 12,71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브랜드 상가로 조성되는 `힐스 에비뉴 광교중앙역 퍼스트` 주목

    ... `힐스 에비뉴 광교중앙역 퍼스트`가 계약 시작 4일 만에 70%가 넘는 계약률을 달성했다고 밝혔다. 분양 관계자는 "경기도청 신청사 등 공공기관 입주 예정인 점과 지하철 직통 연결 예정 상가라는 점에서 많은 관심을 받았다"며 "대형건설사의 브랜드 상업시설이라는 요소까지 더해져 빠른 시일 내 계약 완료가 기대된다"고 전했다. 해당 상업시설은 경기융합타운에 조성된다. 여기에 지하철과 버스환승센터도 바로 연결이 예정돼 대중교통을 이용하는 유동인구의 흡수도 용이할 것으로 보인다. ...

    한국경제TV | 2021.07.22 13:30

  • thumbnail
    "재건축 잡아라"…강북서도 고급 브랜드 경쟁

    서울 강남과 한강변 부촌의 아파트 단지에만 붙던 대형 건설회사의 프리미엄 아파트 브랜드가 강북과 지방 광역시로 확산되고 있다. 재건축·재개발 추진 단지 사이에서 “우리도 고급 브랜드를 달아 달라”는 ... 4931억원), 롯데건설은 488만원(총 4652억원)이다. 업계에서는 강남과 한강변 등 인기 지역이 아닌 강북에서 대형 건설사들이 고급 브랜드를 앞세워 수주전을 벌이는 것은 이례적이라는 반응이 나온다. 이은형 대한건설정책연구원 책임연구원은 ...

    한국경제 | 2021.07.21 17:30 | 하헌형/이혜인

  • thumbnail
    신혼부부는 3기 신도시 사전청약…가점 낮은 1인가구 아파텔 노려라

    ... 대출이 가능하고, 집값의 최대 70%까지 대출받을 수 있다. 청약통장 가입 후 1년 이상이 되면 세대주뿐 아니라 세대원에게도 1순위 자격이 주어진다. 당첨자 발표일로부터 6개월 이후에는 분양권 전매가 가능하다. 현대건설 GS건설 등 대형 건설사들도 최근 지방에 브랜드 아파트를 속속 공급해 비규제 지역 청약이 활기를 띠고 있다. 집값 급등으로 내 집 마련이 어려워진 실수요자들은 아파트를 대체할 수 있는 ‘아파텔’(주거용 오피스텔)을 고려해볼 ...

    한국경제 | 2021.07.21 16:09 | 하헌형

  • thumbnail
    더샵이 짓는 브랜드 주거형 오피스텔, `THE SHARP 일산엘로이` 주목

    ... 알파룸 등의 거여건을 제공하는 점 등이 수요자들의 이목을 모으는 요소로 분석된다. 이러한 활기 속에서 더욱 높은 관심을 받는 단지는 바로 대형건설사가 선보이는 브랜드 주거형 오피스텔이다. 대형 건설사가 짓는 만큼 노하우가 집약된 상품 설계로 보다 쾌적한 주거 여건을 기대할 수 있기 때문이다. 실제 청약시장에서 대형 건설사의 브랜드 주거형 오피스텔은 수만명의 청약자를 기록, 세 자릿 수의 경쟁률, 단기간 계약 완료를 이어가는 등 높은 선호도를 보이고 ...

    한국경제TV | 2021.07.21 14:58

  • thumbnail
    2분기에만 건설노동자 20명 사망…HDC현대산업개발 최다

    올해 2분기 동안 시공능력평가 상위 100대 건설사 공사 현장에서 노동자 20명이 사망한 것으로 나타났다. 광주 동구 건축물 붕괴사고 현장의 시공사인 HDC현대산업개발에서 최다 사고사망자(9명)가 발생했다. 국토교통부는 올해 ... 주요 건설 주체들의 안전에 대한 책임있고 적극적인 역할을 유도하기 위해 명단을 공개하고 있다. 올해 2분기부터 대형 건설사 뿐 아니라 사망사고가 발생한 공종의 하도급사를 포함해 공개한다. 국토부는 사망사고가 발생한 11개 대형건설사와 ...

    한국경제 | 2021.07.21 13:03 | 이유정

  • thumbnail
    HDC현산, 2분기 건설현장 사망사고 최다…대우건설도 2명 사망

    ... 현장의 시공사로, 총 9명이 공사 현장에서 목숨을 잃은 것으로 집계됐다. 21일 국토교통부는 올해 2분기 동안 건설사고 사망자가 발생한 시공능력평가 상위 100대 건설사, 관련 하도급사, 발주청, 지자체 명단을 공개했다. 2분기 ... 5명, 인천광역시 4명, 부산광역시 3명, 충청북도 2명 순으로 나타났다. 국토부는 사망사고가 발생한 11개 대형건설사와 관련 하도급사에 대해서는 9월까지 특별점검을 실시, 안전수칙 준수여부를 확인·지도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국토부는 ...

    한국경제TV | 2021.07.21 11:01

  • thumbnail
    끊이지 않는 건설사고…2분기 대형 공사장에서 20명 희생

    광주 건축물 붕괴 참사 시공사 HDC현대산업개발 9명 '최다' 국토교통부는 2분기 시공능력평가 100대 건설사 건설현장에서 사망사고 20건이 발생했다고 21일 밝혔다. 2분기 현장 사고로 인한 사망자가 가장 많은 대형 건설사는 HDC현대산업개발로, 총 9명이 목숨을 잃었다. 지난달 9일 HDC현대산업개발이 시공사로 참여한 광주 동구 학동 4구역 재개발 현장에서 철거 중이던 상가 건물이 붕괴하면서 정류장에 정차한 시내버스를 덮쳐 9명이 숨지고 ...

    한국경제 | 2021.07.21 11:00 | YONHAP

  • thumbnail
    미아뉴타운 '마지막 퍼즐' 2·3·4구역 속도

    ... 건축심의를 통과한 뒤 1년6개월 만인 지난 3월 사업시행인가를 받았다. DL이앤씨와 대우건설, 현대엔지니어링 등 7개 건설사가 시공사 선정 경쟁에 뛰어든 것으로 알려졌다. 2016년 5월 조합설립 인가를 받은 미아2구역은 4월 서울시가 ... 품고 있다. 세 단지 인근에 대일외고와 창문여중·고도 있다. 또 미아사거리역을 중심으로 백화점과 대형마트 등 주요 상권이 둘러싸고 있고, 제2의 서울숲으로 불리는 ‘북서울꿈의숲’도 반경 2㎞ 안에 ...

    한국경제 | 2021.07.20 17:55 | 은정진

  • thumbnail
    코로나 감염 우려에 이른 폭염까지…악전고투하는 산업현장

    ... 이전보다 엄격해졌다"며 "감염·사고 예방을 위해 야외 작업을 최소화하고 있다"고 말했다. 옥외에서 많은 근로자가 함께 작업하는 건설업계도 올해 무더위에 감염력이 높은 코로나 델타 변이까지 겹쳐 현장 관리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한 대형 건설사 관계자는 "올해 혹서기 기온이 평년과 비슷하거나 높을 것으로 전망되는 데다가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작업자들이 마스크를 착용하면서 온열질환 발생 위험이 상대적으로 높아졌다"며 "체감온도와 기온을 수시로 체크해 작업시간과 작업량을 ...

    한국경제 | 2021.07.20 06:11 | YONHAP

  • thumbnail
    "우리 아파트도 '아크로' '르엘' 등 고급 브랜드 달아달라"

    `서울 강남권 정비사업을 겨냥해 고급 아파트 브랜드를 내놓은 대형 건설사의 고민이 깊어지고 있다. 강북권과 지방 사업지까지 너도나도 고급 브랜드 적용을 요구하면서 갈등을 빚는 사례가 잇따르고 있기 때문이다. 19일 정비업계에 ... 흑석9구역은 ‘르엘’ 브랜드 적용을 놓고 롯데건설과 갈등을 겪은 끝에 결국 계약을 해지했다. 건설사들은 조합 요구를 무조건 들어주긴 어렵다는 입장이다. 고급 브랜드를 적용하려면 분양가와 입지, 미래 가치 등 각 건설사의 ...

    한국경제 | 2021.07.19 17:45 | 신연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