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81-190 / 1,66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주담대 '새 코픽스'로 갈아타도 대출 안줄인다

    ... 60%를 적용받아 6억원을 빌릴 수 있었다. 이 집이 투기지역 안에 있다면 현재 다른 주택담보대출로 갈아탈 때 LTV 40%를 적용받는다. 대출한도가 4억원으로 줄어든다는 뜻이다. 하지만 새 코픽스를 기준으로 삼는 주택담보대출로 대환하면 대출 잔액을 최고 한도로 고스란히 다시 빌릴 수 있다. 대출 잔액이 5억원이라면 5억원 한도 내에서 대출할 수 있다. 중도상환수수료·금리 변동 따져야 전문가들은 중도상환수수료와 금리 변동 가능성 등을 함께 따져야 ...

    한국경제 | 2019.07.14 18:03 | 박신영

  • thumbnail
    개인정보 빼가는 악성 앱 3000개…매일 17억씩 털렸다

    ... 하지 않기 때문에 보이스피싱 피해를 피해갈 수 있을 거라고 안심해선 안 된다. 범죄자들은 피해자의 발신 전화까지 가로채기도 한다. 자영업자 최씨(35)는 지난 3월 “××저축은행 저리(低利) 대환 대출이 가능하니 모바일로 신청하세요”라는 대출안내 문자를 받았다. 최근 장사가 안돼 이자비용이 부담스러웠던 최씨는 보내준 링크를 눌러 대출전용 앱을 깔고 대출을 신청했다. 이후 대출상담원이 “기존 대출 상환을 위해 ...

    한국경제 | 2019.07.12 17:46 | 김순신/안대규

  • 바른미래·평화당 모두 극심한 내홍…총선 앞두고 '헤쳐모여' 시작?

    바른미래당이 주대환 당 혁신위원장 사퇴를 계기로 또다시 극심한 내홍에 빠져들고 있다. 오신환 바른미래당 원내대표는 12일 당 최고위원회 회의에서 “주 위원장이 납득하기 어려운 이유를 대며 (전날) 사퇴 의사를 밝혔다”며 “혁신위의 1차 혁신안 의결 후 위원장이 사퇴한 것은 스스로 내린 결정에 불복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바른미래당 혁신위는 지난 10일 ‘손학규 대표 등 지도부에 대한 재신임을 ...

    한국경제 | 2019.07.12 17:22 | 하헌형

  • thumbnail
    대환 위원장 "당 깨려는 세력 규탄" 전격 사퇴…열흘 만에 파탄난 '바른미래 혁신위'

    대환 바른미래당 혁신위원장(사진)이 손학규 대표의 재신임을 묻는 혁신안 추진에 반발해 11일 사퇴했다. 지난 1일 혁신위가 공식 출범한 지 열흘 만이다. 주 위원장은 이날 기자회견을 열고 “혁신위 활동 중 내가 본 것은 계파 갈등 재연”이라며 “젊은 혁신위원들을 뒤에서 조종해 당을 깨려는 검은 세력을 규탄하지 않을 수 없다”고 밝혔다. 주 위원장 사퇴는 혁신위의 1차 혁신안 발표 20분 전에 이뤄졌다. ...

    한국경제 | 2019.07.11 17:29 | 고은이

  • thumbnail
    "금리 뚝뚝 떨어지는데…대출 갈아타기는 막혀"…주담대 고정금리 대출자의 '눈물'

    직장인 A씨는 지난해 상반기 연 3.5%의 고정금리로 주택담보대출(주담대)을 받았다. 최근 주담대 고정금리가 최저 연 2.4%까지 떨어졌다는 소식을 접하고 은행에 대환 대출(기존 대출금이나 연체금을 새로 받은 대출을 통해 갚는 것)을 문의했다. 그러나 돌아온 대답은 “불가능하다”였다. 다른 은행은 한술 더 떴다. “담보인정비율(LTV)이 1년 새 낮아졌으니 차액이 현금으로 필요하다”는 말을 듣고 마음을 접었다. ...

    한국경제 | 2019.07.10 17:21 | 정소람

  • 바른미래 '주대환 혁신위' 이번주 출범

    ... 초에 첫 회의를 열고 공식 출범한다. 30일 바른미래당에 따르면 혁신위는 기자회견을 겸한 첫 회의에서 오는 8월 15일까지 한 달 반 동안 이어질 혁신위 활동 방향과 구상을 설명하고, 당의 혁신을 위한 중점 과제를 추릴 예정이다. 주대환 위원장을 포함해 9명으로 구성된 혁신위는 내년 총선을 앞두고 바른미래당의 지지율을 획기적으로 끌어올릴 수 있는 혁신 방안을 수립해야 하는 책무를 맡았다. 주 위원장은 “청년층 지지율을 되살리는 것이 급선무라고 생각한다”며 ...

    한국경제 | 2019.06.30 17:55 | 임도원

  • thumbnail
    "테라펀딩, 리스크 관리 올인…투자자 보호 기금 만들겠다"

    ... “지난 5월까지 6517억원 규모의 PF대출 중 연체율은 5.7%에 그쳤고, 현재까지 원금 손실을 본 사례는 없다”고 말했다. 건물이 완공되면 건설업자는 지역 상호금융에서 시세에 따른 담보대출을 받을 수 있다. 이 대환자금으로 테라펀딩 투자자들은 돈을 돌려받는다. P2P 대출의 연체율 증가에 대해 양 대표는 “위험도가 있다는 점을 고객에게 알리고 있지만, 고객은 한 번이라도 손실을 보면 바로 P2P에서 이탈하는 게 현실”이라며 ...

    한국경제 | 2019.06.25 17:33 | 김대훈

  • thumbnail
    주부·학생까지 마구잡이 카드 발급…'신불자 400만명' 후폭풍 부르다

    ... 현금대출 수입 증가에 힘입어 총 2조5000억원의 순이익을 남겼다. 카드사 직원은 연봉의 50%에 달하는 성과급 파티를 벌였다. 카드사들의 역선택은 시간이 지날수록 통제 불능의 상황으로 치닫고 있었다. 기존 카드 빚에 시달리는 고객에게 대환대출(기존 빚 상환을 위한 새 대출) 서비스를 권장하는 등 위험천만한 영업을 했다. 1999년 5월 현금서비스 한도를 자율에 맡긴(월 70만원 한도 폐지) 규제 완화는 도덕적 해이에 날개를 달아줬다. 많은 한계 가구가 카드 여러 개를 ...

    한국경제 | 2019.06.21 18:12 | 이태호

  • 혁신위 구성 합의…바른미래, 내홍 봉합

    바른미래당 지도부가 주대환 ‘플랫폼 자유와 공화’ 공동의장을 위원장으로 하는 혁신위원회 구성에 합의했다. 혁신위 구성을 놓고 당권파와 유승민계·안철수계 간 내홍이 봉합돼 당이 안정을 찾을 수 있을지 주목된다. 손학규 바른미래당 대표는 17일 국회에서 최고위원회의를 마치고 기자들과 만나 혁신위 구성 합의를 밝힌 뒤 “앞으로 당 혁신에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말했다. 주 의장은 손 대표의 싱크탱크인 ...

    한국경제 | 2019.06.17 17:38 | 고은이

  • 바른미래당 우여곡절 끝에 '주대환 혁신위' 출범

    바른미래당이 주대환 플랫폼 자유와 공화 공동의장을 위원장으로 하는 혁신위원회 구성에 합의했다. 손학규 바른미래당 대표는 17일 국회에서 최고위원회의를 마친 뒤 기자들과 만나 “주대환 위원장과 위원 9명으로 이뤄진 혁신위 구성에 합의했다”며 “혁신위가 앞으로 당 혁신에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밝혔다. 주 위원장은 손 대표의 싱크탱크인 ‘동아시아미래재단’ 이사를 역임해 손 대표 측근으로 ...

    한국경제 | 2019.06.17 13:28 | 고은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