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53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젤렌스키, 이번엔 "바티칸에서 만나자" 푸틴에 제안

    ... 사실상 러시아의 지원과 조종을 받고 있어 돈바스 분쟁의 근본적 해결을 위해선 러시아와의 담판이 불가피하다는 우크라이나 정부의 인식이 깔려있었다. 하지만 푸틴 대통령은 22일 "우크라이나 지도부가 돈바스 문제 해결을 원한다면 우선 도네츠크공화국, 루간스크공화국 대표들(분리주의 반군 세력)과 만나고 그 뒤에 러시아를 포함한 제3자들과 이 문제를 논의해야 할 것"이라며 돈바스 회담 제안을 사실상 거부했다. 다만 러시아와 우크라이나 양자 관계 논의를 위해 모스크바에서 ...

    한국경제 | 2021.04.28 23:41 | YONHAP

  • thumbnail
    50세 맞은 펩, 벌써 역대 감독 우승 3위 [엑`s 레코드]

    ... 감독을 넘어선 과르디올라 감독은 4개의 트로피만 더 따게 되면 현재 34개의 우승 기록을 보유한 미르체이 루체스쿠 감독도 뛰어넘게 된다. 루체스쿠 감독은 루마니아와 우크라이나, 러시아에서 클럽 감독 경력을 이어갔고 특히 샤흐타르 도네츠크에서 무려 8회 우승을 차지한 뒤 라이벌 구단 디나모 키예프 감독으로 이번 시즌 부임해 다시 리그 우승을 기록했다. 감독 최다 우승 기록 보유자는 역시 알렉스 퍼거슨 경이다. 퍼거슨 감독은 프리미어리그 13회 우승을 비롯해 도합 ...

    한국경제 | 2021.04.27 13:26 | 김정현 기자(sbjhk8031@xportsnews.com)

  • thumbnail
    젤렌스키 "푸틴과 돈바스 아닌 모스크바서도 만나겠다"

    ... 사실상 러시아의 지원과 조종을 받고 있어 돈바스 분쟁의 근본적 해결을 위해선 러시아와의 담판이 불가피하다는 우크라이나 정부의 인식이 깔려있다. 하지만 푸틴 대통령은 22일 "우크라이나 지도부가 돈바스 문제 해결을 원한다면 우선 도네츠크공화국, 루간스크공화국 대표들과 만나고 그 뒤에 러시아를 포함한 제3자들과 이 문제를 논의해야 할 것"이라며 돈바스 회담 제안을 사실상 거부했다. 도네츠크공화국과 루간스크공화국은 친러 분리주의 반군이 돈바스 지역으로 불리는 우크라이나 ...

    한국경제 | 2021.04.26 23:02 | YONHAP

  • thumbnail
    푸틴, '교전지역 돈바스 정상회담' 우크라 대통령 제안 거부

    ... 22일(현지시간) 모스크바를 방문한 알렉산드르 루카셴코 벨라루스 대통령과 회담하면서 기자들로부터 우크라이나 대통령의 돈바스 정상회담 제안에 대한 논평을 요청받고 이같이 밝혔다. 푸틴은 "우크라이나 지도부가 돈바스 문제 해결을 원한다면 우선 도네츠크공화국, 루간스크공화국 대표들과 만나고 그 뒤에 러시아를 포함한 제3자들과 이 문제를 논의해야 할 것"이라고 지적했다. 도네츠크공화국과 루간스크공화국은 친러 분리주의 반군이 돈바스 지역으로 불리는 우크라이나 동부 도네츠크주와 루간스크주를 ...

    한국경제 | 2021.04.23 04:31 | YONHAP

  • thumbnail
    바이든, 러 '군사 침공' 우려 우크라이나에 무기 보내나

    ... 1억2천500만 달러(약 1천400억원) 규모의 무기를 이미 지원했다. 현재 우크라이나 동부 돈바스 지역에서는 친(親)러시아 분리주의 반군과 우크라이나 정부군 간 교전이 격화하고 있다. 돈바스는 우크라이나 동부의 루간스크와 도네츠크 일대를 가리키는 곳으로, 주민은 친러시아 성향이 대부분이다. 돈바스의 친러 성향 주민은 2014년 3월 러시아가 우크라이나에 속했던 크림반도를 전격 병합하자, 분리·독립을 선포하고 중앙 정부에 반기를 들었다. 러시아의 지원을 ...

    한국경제 | 2021.04.22 13:57 | YONHAP

  • thumbnail
    러시아, 우크라이나 국경에 전력 집결…'군사 침공' 우려 고조

    ... "우크라이나군이 도발에 대응하지 않도록 지시했다"고 밝혔다. 돈바스 지역에서 우크라이나군은 친러시아 반군은 물론 러시아 정규군으로 추정되는 이들로부터 공격을 받고 있다. 돈바스는 우크라이나 동부의 루간스크와 도네츠크 일대를 가리키는 곳으로, 주민은 친러시아 성향이 대부분이다. 돈바스의 친러 성향 주민들은 2014년 3월 러시아가 우크라이나에 속했던 크림반도를 전격 병합하자, 분리·독립을 선포하고 중앙 정부에 반기를 들었다. 러시아의 ...

    한국경제 | 2021.04.21 17:04 | YONHAP

  • thumbnail
    러시아, 우크라이나 국경에 병력 집결…크림반도 병합 재현되나

    ... 친러시아 반군은 물론 러시아 정규군으로 추정되는 이들로부터 공격을 받고 있다. 그러나 러시아는 해당 지역에 군 병력을 보낸 적이 없으며, 만약 있다면 휴가차 간 이들이라고 부인했다. 돈바스는 우크라이나 동부의 루간스크와 도네츠크 일대를 가리키는 곳으로, 주민은 친러시아 성향이 대부분이다. 돈바스의 친러 성향 주민들은 2014년 3월 러시아가 우크라이나에 속했던 크림반도를 전격 병합하자, 분리·독립을 선포하고 중앙 정부에 반기를 들었다. 러시아의 지원을 ...

    한국경제 | 2021.04.21 12:21 | YONHAP

  • thumbnail
    러-우크라 긴장 속 러시아, 우크라이나 영사 체포(종합)

    ... 외무부는 "러시아 고위 외교관에게 퇴거를 지시했다"고 밝혔다. 다만, 해당 러시아 외교관의 신원은 공개하지 않았다. 양국은 우크라이나 동부 돈바스 지역의 반군 문제로 첨예하게 대립 중이다. 돈바스는 우크라이나 동부의 루간스크와 도네츠크 일대를 가리키는 곳으로, 주민은 친러시아 성향이 대부분이다. 돈바스의 친러 성향 주민들은 2014년 3월 러시아가 우크라이나에 속했던 크림반도를 전격 병합하자, 분리·독립을 선포하고 중앙 정부에 반기를 들었다. 러시아의 지원을 ...

    한국경제 | 2021.04.18 00:45 | YONHAP

  • thumbnail
    러-우크라 긴장 속 러시아, 우크라이나 영사 체포

    ... 미치는 곳에 있다"며 "대응을 준비 중"이라고 밝혔다. 우크라이나 측도 구체적인 대응 방안은 밝히지 않았다. 양국은 우크라이나 동부 돈바스 지역의 반군 문제로 첨예하게 대립 중이다. 돈바스는 우크라이나 동부의 루간스크와 도네츠크 일대를 가리키는 곳으로, 주민은 친러시아 성향이 대부분이다. 돈바스의 친러 성향 주민들은 2014년 3월 러시아가 우크라이나에 속했던 크림반도를 전격 병합하자, 분리·독립을 선포하고 중앙 정부에 반기를 들었다. 러시아의 지원을 ...

    한국경제 | 2021.04.17 22:03 | YONHAP

  • thumbnail
    프-독-우크라 정상 "러시아군 우크라 접경에서 철수해야"

    ... 젤렌스키 대통령은 "우크라이나 동부 지역 안보 상황과 우리 영토를 점령한 상황을 끝낼 수 있게끔 네 사람이 모이길 원한다"고 말했다. 그는 올해 들어 벌써 우크라이나군 30명이 저격수가 쏜 총에 맞아 숨졌다고 안타까워하며 "상황이 나빠지고 있는 게 보인다"고 진단했다. 친러시아 분리주의 반군이 점령 중인 우크라이나 동부 돈바스 지역(도네츠크주와 루간스크주)에서는 반군과 정부군 간 교전이 격화하면서 전면전 재개 우려가 고개를 들고 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4.17 01:5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