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91-100 / 53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우크라 젤렌스키 대통령 "29일 반군과 포로교환 기대"

    ... 러시아 대통령을 만나 올해 말까지 우크라이나 동부에서 억류된 포로를 교환하기로 하는 등 돈바스 분쟁 해결 조치에 합의했다. 2014년 3월 크림반도가 러시아에 병합된 뒤 돈바스 지역 분리주의 세력은 분리·독립을 선언하고 '도네츠크인민공화국'과 '루간스크인민공화국' 수립을 선포했다. 반군은 우크라이나를 상대로 무장 투쟁을 이어왔으며, 양측 간 무력 충돌로 지금까지 1만3천명 이상이 숨지고 100만명 정도가 고향을 떠난 것으로 추정된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19.12.29 00:26 | YONHAP

  • thumbnail
    우크라이나·친러시아 반군, 포로 교환 실행 합의

    ... 또한, 일부 분쟁 지역에서 휴전을 완전히 이행하고 2020년 3월까지 병력의 철수 절차를 진행하기로 의견을 모았다. 2014년 3월 크림반도가 러시아에 병합된 뒤 러시아의 지원을 받는 돈바스 지역 분리주의 세력은 분리·독립을 선언하고 '도네츠크인민공화국'과 '루간스크인민공화국' 수립을 선포했다. 반군은 우크라이나를 상대로 무장 투쟁을 이어왔으며, 양측 간 무력 충돌로 지금까지 1만3천명 이상이 숨지고 100만명 정도가 고향을 떠난 것으로 추정된다. 우크라이나 정부와 ...

    한국경제 | 2019.12.24 15:41 | YONHAP

  • thumbnail
    우크라·친러시아 반군 '연내 포로교환' 조건 합의 불발

    ... 기대했다. 그러나 정상회의에서 나온 원론적 합의의 이행 방안을 놓고 우크라이나와 반군은 이견을 좁히지 못했다. 2014년 3월 크림반도가 러시아에 병합된 뒤 러시아의 지원을 받는 돈바스 지역 분리주의 세력은 분리·독립을 선언하고 '도네츠크인민공화국'과 '루간스크인민공화국' 수립을 선포했다. 반군은 우크라이나를 상대로 무장 투쟁을 이어왔으며, 양측 간 무력 충돌로 지금까지 1만4천명 이상이 숨진 것으로 추정된다. 이듬해 독일과 프랑스 중재로 민스크에서 양측이 휴전협정을 ...

    한국경제 | 2019.12.19 09:39 | YONHAP

  • thumbnail
    EU, 크림반도 병합 관련 對러시아 경제제재 6개월 연장

    ... 있다. 그러나 EU는 관계 정상회 이전에 2015년 2월 벨라루스 수도 민스크에서 이들 4개국 정상 간 채택된 우크라이나 분쟁 해결 방안인 '민스크 협정'의 이행 필요성을 제기했다. 민스크 협정은 우크라이나의 분리주의 지역인 도네츠크, 루간스크 문제의 정치적 해결법을 찾고 싸움을 종식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기타나스 나우세다 리투아니아 대통령은 "러시아에 협상의 첫 번째 단계에서 만들어진 약속을 이룰 수 있도록 동기부여가 필요하다"며 러시아에 대한 경제 제재가 ...

    한국경제 | 2019.12.13 17:06 | YONHAP

  • thumbnail
    '제주스 해트트릭' 맨시티, 무패 선두로 UCL 16강행

    ... 아니었다. 4분 뒤 뱅자맹 멘디가 왼쪽에서 올려준 크로스에 문전으로 질주하던 제주스가 발을 갖다 대 해트트릭을 완성했다. 맨시티는 전반 39분 필 포덴의 쐐기 골까지 터지며 4-1 완승을 마무리했다. C조 2위 자리는 샤흐타르 도네츠크(우크라이나)를 원정에서 3-0으로 완파한 아탈란타(이탈리아)의 차지가 됐다. 아탈란타는 후반 21분 터진 티모시 카스타뉴의 선제 결승 골을 시작으로 마리오 파샬리치, 로빈 고젠스가 연속골 행진을 벌여 승리했다. 4차전까지 1무 ...

    한국경제 | 2019.12.12 08:36 | YONHAP

  • 러시아·우크라이나 '5년 전쟁' 휴전 합의…푸틴, G8 회복 노린다

    ... 있다. 두 정상의 만남은 우크라이나 동부 돈바스 지역에서 친러시아계 세력의 반정부 무력 시위가 전쟁으로 확대된 이후 5년8개월 만이다. 2014년 4월 돈바스 지역에서는 친러 분리주의 반군 세력이 러시아의 지원으로 독립을 선언하고 도네츠크공화국과 루간스크공화국 설립을 선포하며 내전이 발생했다. 이후에도 러시아는 우크라이나 국경을 넘어 친러 반군을 적극 지원해왔다. 우크라이나 내전으로 지금까지 숨진 사람만 1만4000명이 넘고, 피란민은 100만여 명이 발생하면서 두 ...

    한국경제 | 2019.12.10 17:09 | 안정락

  • thumbnail
    푸틴-젤렌스키, '우크라 동부 전면적 휴전·추가 포로교환' 합의(종합2보)

    ... 확대와 지방 선거 실시 등을 규정한 2015년 민스크 협정 이행을 위한 로드맵을 만들 것을 외무장관들에 위임했다. 하지만 이후 이 과제는 관련국들의 입장 차이로 제대로 이행되지 못하다가 이번에 대화가 다시 마련됐다. 돈바스 지역(도네츠크주와 루간스크주)에선 정부군과 반군 간의 크고 작은 교전과 뒤이은 휴전이 이어져 오고 있다. 돈바스 지역의 친러시아 분리주의 세력은 지난 2014년 3월 크림반도가 러시아에 병합된 뒤 분리·독립을 선언하고 각각 '도네츠크인민공화국'과 ...

    한국경제 | 2019.12.10 12:05 | YONHAP

  • thumbnail
    러시아·우크라 정상회담…"연말까지 정전하는 데 전념" 합의(종합)

    ... 위임했지만, 이후 이 과제는 관련국들의 입장 차이로 제대로 이행되지 못하다가 이번에 대화가 다시 마련됐다. 문제의 돈바스 지역에선 정부군과 반군 간의 크고 작은 교전과 뒤이은 휴전이 이어져 오고 있다. 우크라이나 돈바스 지역(도네츠크주와 루간스크주)의 친러시아 분리주의 세력은 지난 2014년 3월 크림반도가 러시아에 병합된 뒤 분리·독립을 선언하고 각각 '도네츠크인민공화국'과 '루간스크인민공화국' 수립을 선포했다. 두 공화국의 분리주의 반군은 우크라이나를 상대로 ...

    한국경제 | 2019.12.10 10:32 | YONHAP

  • thumbnail
    러·우크라 정상, 파리서 전격 회동…분쟁 이후 첫 대면

    ... 위임했지만, 이후 이 과제는 관련국들의 입장 차이로 제대로 이행되지 못하다가 이번에 대화가 다시 마련됐다. 문제의 돈바스 지역에선 정부군과 반군 간의 크고 작은 교전과 뒤이은 휴전이 이어져 오고 있다. 우크라이나 돈바스 지역(도네츠크주와 루간스크주)의 친러시아 분리주의 세력은 지난 2014년 3월 크림반도가 러시아에 병합된 뒤 분리·독립을 선언하고 각각 '도네츠크인민공화국'과 '루간스크인민공화국' 수립을 선포했다. 두 공화국의 분리주의 반군은 우크라이나를 상대로 ...

    한국경제 | 2019.12.10 06:50 | YONHAP

  • thumbnail
    러·우크라·獨·佛 정상, 파리서 우크라 분쟁 해결 4자회담

    ... 로드맵을 만들 것을 외무장관들에 위임했지만 이후 이 과제는 관련국들의 입장 차이로 제대로 이행되지 못했다. 이 와중에 돈바스 지역에선 정부군과 반군 간의 크고 작은 교전과 뒤이은 휴전이 이어져 왔다. 우크라이나 돈바스 지역(도네츠크주와 루간스크주)의 친러시아 분리주의 세력은 지난 2014년 3월 크림반도가 러시아에 병합된 뒤 분리·독립을 선언하고 각각 '도네츠크인민공화국'과 '루간스크인민공화국' 수립을 선포했다. 두 공화국의 분리주의 반군은 우크라이나 중앙정부를 ...

    한국경제 | 2019.12.09 17:38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