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1,96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오윤아, 살짝 보이는 허리가 한 줌…20대라 해도 믿겠어[TEN★]

    배우 오윤아가 도자기 인형 같은 비주얼로 감탄을 안겼다. 오윤아는 1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거울 셀카를 올렸다. 사진 속 오윤아는 하늘거리는 옷을 입고 무심한 듯 시크하게 포즈를 취하고 있다. 전신이 담기지 않았음에도 불구하고 길쭉한 몸매가 눈에 들어온다. 특히 15세 아들을 둔 엄마라곤 믿기지 않는 미모도 놀랍다. 1980년생인 오윤아는 2000년 사이버 레이싱퀸 선발대회에서 1위를 하며 레이싱 모델로 데뷔해 현재 배우로 활동하고 있다. ...

    텐아시아 | 2021.06.17 04:00 | 우빈

  • thumbnail
    양구 DMZ 생태 아카데미 1년 만에 운영 재개

    ... 열면서 1년 만에 운영을 재개한다. 이날 입교하는 1기 참가자들은 2박 3일 동안 광치자연휴양림에서 교육과 힐링 프로그램에 참여한다. 세부 프로그램은 DMZ 자연생태 특강, DMZ 펀치볼 둘레길 걷기, 국립DMZ자생식물원 관람, 도자기 체험 및 관람, 파로호 생태탐방, 대암산 곰취 채취 및 곰취 떡 만들기 등이다. DMZ 생태 아카데미는 전국 공무원, 교직원, 기업인, 일반인을 대상으로 양구의 우수한 자연생태 자원으로 교육과 힐링 프로그램을 제공해 이들이 DMZ에 ...

    한국경제 | 2021.06.15 17:08 | YONHAP

  • thumbnail
    이천시, 시민설문 조사해 흉물논란 빚는 '이래탑' 철거여부 결정하기로

    ...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진행하고 있다. 이천시 제공 경기 이천시가 흉물논란이 빚어진 '이래탑'에 대한 설문조사와 시의회 의견을 수렵해 철거여부를 경정하기로 했다고 15일 발표했다. 이래탑은 이천설봉공원 입구에 2001년 도자기엑스포를 앞두고 설치됐으나 최근 흉물논란의 중심에 서있다. 시는 지난달 6 일부터 ‘ 이래탑 시민의견 설문조사 ’ 를 실시한 결과 참여 시민 2 408 명 가운데 1 856 명 (77.1%) ...

    한국경제 | 2021.06.15 13:45 | 윤상연

  • thumbnail
    보물급 포함 문화재 대거 밀반출될 뻔…일본·중국 등서 원정(종합)

    ... "11∼12세기 고려시대에 제작된 유물을 포함해 대부분 원형을 유지하고 있다"며 "조선시대에 만들어진 연상(벼루 상자)의 경우 나뭇결이 잘 남아 있어 희소성이 있다"고 설명했다. A씨 등은 공항 보안검색대를 통과하기 위해 서적과 도자기 등을 신문지나 나무상자로 포장했다. 때로는 관세사 서면 심사만 받고 국제택배(EMS)를 통해 실제 외국으로 보내기도 한 것으로 조사됐다. 이들은 경찰에서 "(제 행동이) 문제가 될 줄 몰랐다"는 취지로 주장했으나, 경찰은 고의성 ...

    한국경제 | 2021.06.15 11:34 | YONHAP

  • thumbnail
    보물급 도자기 포함 문화재 92점 밀반출 하려던 외국인 등 11명 검거

    ... 공항으로 몰래 출국하려다 덜미가 잡혔다. 이들이 가져가려 한 문화재 중에는 고려시대 도기매병과 같이 보물급으로 분류될 만큼 예술·학술적 가치가 높은 물품도 포함되어 있었다. A씨 등은 보안검색대를 통과하려고 서적과 도자기 등을 신문지, 나무상자로 포장했으며 때로는 관세사에게 서면 심사만 받고 국제택배(EMS)를 이용해 외국으로 보낸 사실이 조사 결과 드러났다. 이들은 경찰에서 "(제 행동이) 범죄인 줄 몰랐다"는 취지로 주장했으나, ...

    키즈맘 | 2021.06.15 11:09 | 김주미

  • thumbnail
    보물급 포함 문화재 92점 밀반출될 뻔…외국인 7명 등 11명 검거

    ... 캐리어에 숨겨 공항을 통해 출국하려 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들이 가져가려 한 문화재 중에는 고려시대 도기매병 등 보물급으로 분류할 수 있을 만큼 예술·학술적 가치 높은 물품도 있었다. A씨 등은 보안검색대를 통과하기 위해 서적과 도자기 등을 신문지나 나무상자로 포장했다. 때로는 관세사 서면 심사만 받고 국제택배(EMS)를 통해 외국으로 보내기도 한 것으로 조사됐다. 이들은 경찰에서 "(제 행동이) 범죄인 줄 몰랐다"는 취지로 주장했으나, 경찰은 3년간의 문화재청 ...

    한국경제 | 2021.06.15 10:31 | YONHAP

  • thumbnail
    1892년 수교후 첫 韓정상 맞은 오스트리아…"환영합니다"(종합)

    ... 재외동포들에 대한 각별한 관심을 루드비히 시장에게 당부했다. 문 대통령은 루드비히 시장에게 '국화문 투각 청자 호리병'을 선물하며 "천년 전 고려 시대 때 만든 청자"라고 소개했고, 루드비히 시장은 문 대통령에게 '아우가르텐 사의 모차르트 도자기 인형'을 선물했다. 문 대통령은 이어 볼프강 소보트카 연방하원 제1의장과도 면담하고 양국 의회 교류확대를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양국관계 발전에 오스트리아 의회의 관심을 당부했고, 소보드카 의장은 의회 차원에서 필요한 역할을 다 ...

    한국경제 | 2021.06.15 02:22 | YONHAP

  • thumbnail
    이천시민 77% "흉물 논란 '이래탑' 개선 필요"

    ... 등이었다. 개선 방안으로 '철거'를 원한 시민이 62.9%로 다수였고 '기존 조형물 활용'은 37.1%에 그쳤다. 이천지역 최대 규모의 공공조형물인 이래탑은 높이 21m의 스테인리스 재질 조형물로 20년 전인 2001년 8월 세계도자기엑스포 개막식을 맞아 행사장인 설봉공원 입구에 설치됐다. 작품 설명을 보면 이래탑은 '이천의 주산물인 쌀알을 바탕으로 도자기의 곡선미와 이천의 이름을 지어준 고려 태조 왕건의 투구를 상징한다'고 돼 있다. 탑의 주변 기둥들은 이천시의 ...

    한국경제 | 2021.06.14 17:09 | YONHAP

  • thumbnail
    [박창기의 흥청망청] 병맛 코드 앞세운 '간동거', 원작 인기 넘기엔 억지스러워 보이는 변주

    ... 일상 속에서 툭툭 내뱉는 화법은 솔직하고 당당하다. 그러나 이혜리가 그려낸 이담은 어딘가 다르다. 다소 억지스러운 표정과 말투 속에서 이질감이 생겼기 때문인 것. 과한 음주로 속이 안 좋았던 이담이 화장실을 찾지 못해 몇 차례나 도자기에 구토를 시도하는가 하면, 학과 회식에 '고기'가 나온다는 말을 듣고 CF의 한 장면처럼 춤을 추며 열광하는 등 웃음을 유발하기 위한 설정이 어느 순간 인상을 찌푸리게 만든다. 이로 인해 원작 속 개성 넘치던 여주인공의 ...

    텐아시아 | 2021.06.14 16:00 | 박창기

  • thumbnail
    [김희경의 7과 3의 예술]미술계를 발칵 뒤집어 놓은 마네

    ... 원근법도 해체했는데요. '풀밭 위의 점심 식사'를 다시 보면, 가장 뒤에 있는 여성이 근처에 있는 작은 배와 비교했을 때 크게 그려졌다는 점을 알 수 있습니다. 그가 원근법을 지키지 않은 건 당시 일본에서 수입된 도자기를 싸고 있던 포장지의 영향입니다. 마네를 비롯한 많은 인상파 화가들이 그 포장지에 그려진 일본 민화 '우키요에'를 보고 신선한 충격을 받았습니다. 우키요에엔 원근법이 전혀 적용되지 않았는데요. 평면을 그대로 살리면서도, 강렬한 ...

    한국경제 | 2021.06.11 01:38 | 김희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