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8351-18360 / 19,95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X세대, 이제는 전통과 혁신을 잇는 미드필더'

    ... 2635세대의 자기중심적 성향이 자기 개발에 대한 투자로 이어지는 것으로 분석됐다. ◇ 진보적(Innovative)인 이성관ㆍ결혼관 이들은 관습에 얽매이지 않는 진보적인 이성관과 결혼관을 갖고 있다. 이들은 결혼할 의사없이 동거하는 것에 대해서는 27.7%만이 괜찮다고 답한 반면 결혼을 전제로 동거하는 것에 대해서는 43.9%가 괜찮다고 답했다. 또 '때가 되면 결혼을 해야 한다'는 물음에 남성은 62.8%, 여성은 50%가 그렇다고 답했으며 '능력만 되면 ...

    연합뉴스 | 2005.10.30 00:00

  • 졸업 전에 하고 싶은 20 가지

    ... 부담 주지 않기, 일기 800편 썼는데 졸업 전에 1460편 써서 출판하기, 골프와 테니스 배우기, 영자신문 한 시간 안에 독해 하기, 소주 한 병 원샷하지 않기, 4시 반에 일어 나기, 주요 일간지에 논설 쓰기, 동거해 보기, 부모님 해외여행 보내 드리기, 큰 무대에서 프로들과 춤추기, 정치인 평론가 논객들과 술 한 잔 하기, 누군가의 인생에 모델 되어 주기, 신발 100켤레 사고, 원 없이 옷 사보기, 이성친구 사귀기, 남들 앞에서 ...

    The pen | 2005.10.26 07:09 | 홍석기

  • 졸업 전에 하고 싶은 20 가지

    ... 모아 부모님께 부담 주지 않기, 일기 800편 썼는데 졸업 전에 1460편 써서 출판하기, 골프와 테니스 배우기, 영자신문 한 시간 안에 독해 하기, 소주 한 병 원샷하지 않기, 4시 반에 일어 나기, 주요 일간지에 논설 쓰기, 동거해 보기, 부모님 해외여행 보내 드리기, 큰 무대에서 프로들과 춤추기, 정치인 평론가 논객들과 술 한 잔 하기, 누군가의 인생에 모델 되어 주기, 신발 100켤레 사고, 원 없이 옷 사보기, 이성친구 사귀기, 남들 앞에서 발표 잘 해 보기, ...

    The pen | 2005.10.26 07:09

  • 이혼소송 3년째 감소 .. 작년 하루평균 112건

    ...,2003년 하루 평균 126건(4만6008건)에 이어 3년째 감소했다. 이혼소송은 1991년 2만8000여건 이후 10년간 꾸준히 증가했으며,2001년 하루 평균 135건꼴인 4만9380건을 정점으로 감소세로 돌아섰다. 동거 기간별로는 1년 미만 11.7%,2년 미만 16.4%,3년 미만 17.7%,5년 미만 19.4%,10년 미만 18.8%,10년 이상 16.0%였다. 이혼소송 사유는 배우자의 부정행위가 46.4%로 가장 많았고,본인에 대한 부당한 대우(2...

    한국경제 | 2005.10.25 00:00 | 김병일

  • 이혼소송 3년째 감소…작년엔 11.3%↓

    ... 2002년 13만8천314건, 2003년 16만288건으로 계속 늘었지만 2004년에는 12만8천887건으로 감소세로 바뀌었다. 이혼소송 이유는 배우자의 부정행위가 46.4%로 가장 많았고 본인에 대한 부당한 대우(27.3%), 동거ㆍ부양의무 유기(8.0%), 직계존속에 대한 부당한 대우(6.1%), 3년 이상 생사불명(4.8%) 순으로 예년과 비슷했다. 법원이 지난해 처리한 이혼소송 중 공시송달이나 조사 전 취하 등으로 조사하지 못한 사건을 제외한 2만7천170건을 ...

    연합뉴스 | 2005.10.25 00:00

  • 민주 "우리.한나라 싸움 점입가경"

    ... 감정싸움까지 곁들여지고 있다"며 "아마도 10.26 재선거를 의식한 측면이 많은 것 같고 양당 모두 냉정해지기를 촉구한다"고 말했다. 유 대변인은 "만일 대연정이 성립됐다면 이번 천정배(千正培) 법무장관 지휘권 행사로 인해 동거정부는 파경.이혼정부로, 상생의 정치는 상쟁의 정치로 변해 세계적인 웃음거리가 됐을 것"이라며 "민정당과 유신당의 후예인 한나라당과 연정을 못해서 안달났던 열린우리당은 열린민정당, 열린유신당인지 묻고 싶다"고 덧붙였다. (서울=연합뉴스) ...

    연합뉴스 | 2005.10.18 00:00

  • [스폰서 섹션] 엠펙트㈜‥노사가 하나…신소재 '마그네슘' 기술경쟁력 확보

    ... 노력과 전남신소재센터의 지원으로 판재 성형방법에 의한 기술개발로 양산을 앞두고 있어 원소재 절감 및 외장성 확보로 특히 IT 분야의 외장부품으로의 적용 가능성을 더욱 확보하게 되었다. 기술개발의 쾌거를 이끈 정대표는 "종업원과 동거 동락한다는 생각이 경영자의 가장 중요한 덕목이다"고 강조하며 "우수한 인재들을 통해 중소기업의 경쟁력을 잃지 않고 지속적인 성장을 위해 기술경쟁력 확보에 매진하겠다"고 말했다. 뿐만 아니라 "품질 없는 저가제품이 아닌 가치 있고 ...

    한국경제 | 2005.10.17 00:00 | 이성구2

  • 노대통령의 '독일 대연정' 평가

    ... 나왔다. '부러움'이 다소 섞여 있는 노 대통령 평가의 초점은 정치적 교착상태에서 '협상과 타협'을 통해 정치 리더십의 위기를 극복해 가는 성숙한 협력의 정치구조와 문화에 있었다. 때문에 독일의 대연정뿐 아니라 프랑스의 좌우 동거정부, 미국 대통령제와 영국의원내각제 등 선진 각국의 정치 리더십 해결방식 등이 이날 모임의 화제로 거론됐다. 미국과 유럽 선진국가들의 정치 시스템, 의사결정구조는 각각 달랐지만, 상생과 협력의 정치를 가능하게 하는 성숙한 정치구조와 ...

    연합뉴스 | 2005.10.11 00:00

  • 노대통령 연정에 아직도 미련?

    "프랑스의 좌우 동거정부나 독일의 대연정은 유럽정치의 수준을 보여주는 것이다. 독일의 대연정이 나아갈 길이 순탄하지만은 않겠지만 적어도 대연정 협상을 성사시킨 것만으로도 인정해줘야 한다." 조기숙 청와대 홍보수석이 11일 기자들과 만나 "아침에 노무현 대통령과 참모들이 차 한잔을 나누며 '독일의 대연정을 지켜보며 어떤 생각을 하셨느냐'고 질문했더니 들려준 답변"이라며 전한 내용이다. 조 수석은 "독일이 대연정을 이룸으로써 그동안 '정체상태에 있던 ...

    한국경제 | 2005.10.11 00:00 | 허원순

  • 노대통령 "독일 대연정 유럽정치 수준 보여준 것"

    노무현(盧武鉉) 대통령은 11일 독일의 대연정(大聯政) 성사와 관련, "프랑스의 좌우 동거정부나 독일의 대연정은 유럽정치의 수준을 보여준 것"이라며 "독일의 대연정이 나아갈 길이 순탄하지만은 않겠지만 적어도 대연정 협상을 성사시킨 것만으로도 인정해줘야 한다"고 말했다. 노 대통령은 이날 오전 청와대 참모들과 만난 자리에서 "독일이 대연정을 이룸으로써 그동안 정체 상태에 있던 독일경제의 현안을 풀어갈 계기를 마련한 것으로 보인다"며 이같이 평가했다고 ...

    연합뉴스 | 2005.10.1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