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8361-18370 / 20,83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장모집 방화살인' 공소유지 문제없나

    ... 불로 안방에 있던 네 번째 부인(당시 28세)과 장모(당시 60세)가 숨지고 건넌방에 있던 강과 그의 아들은 밖으로 탈출해 목숨을 건졌다. 강은 화재 1~2년 전과 1~2주 전 부인 명의로 보험 4건에 가입했고 화재 5일 전 동거 3년 만에 뒤늦게 혼인신고를 해 보험금 4억8천만원을 받았다. 이 때문에 경찰은 사건 직후 방화를 의심하고 6개월간 내사를 벌였으나 혐의를 밝혀내지 못했다. 하지만 검찰은 3년 이상이 지난 이 사건을 재수사해 화재원인을 '유류와 ...

    연합뉴스 | 2009.02.22 00:00

  • "노인 5명중 1명 만나는 사람 없다"

    ... 2004년 자료가 가장 전국적인 대표성과 신뢰성이 있다"고 말했다. 20일 연구팀의 `노년기 사회경제적 불평등의 다차원적 구조 분석' 보고서에 따르면 조사 대상인 전국의 65세 이상 노인 3천278명 가운데 정확히 20%가 자녀와 동거하지 않으면서 별거 자녀와도 접촉하지 않고 친구ㆍ이웃 등 지역사회와도 전혀 교류가 없는 `고립형'인 것으로 집계됐다. 가장 많은 유형은 자녀와 떨어져 살면서도 밀접하게 접촉하지만, 친구나 지역사회 사람들과는 거의 만나지 않는 '수정 ...

    연합뉴스 | 2009.02.20 00:00

  • 성전환자에 성폭행도 강간죄

    ... 성전환자를 성폭행한 혐의로 기소된 A씨(28)에게 징역 3년에 집행유예 4년을 선고하고 120시간의 사회봉사를 명령했다. 재판부는 "피해자는 어릴 때부터 여성으로 행동해 오다 24세 때인 1974년 병원에서 성전환증 확진을 받고 나서 성전환수술을 받았으며 이런 사정을 아는 남성과 과거 10년간 동거했다는 점 등을 고려할 때 피해자는 형법에서 정한 강간죄의 객체인 '부녀'에 해당한다"고 판시했다. 부산=김태현 기자 hyun@hankyung.com

    한국경제 | 2009.02.18 00:00 | 성선화

  • 민주 통합 1년…아직도 '진행형'

    ... 취임 직후부터 통합형 리더십을 내세워 내부 화합에 주력했다. 구 민주계 출신의 김유정 의원, 유종필 전 대변인을 각각 공동 대변인, 국회도서관장에 기용하는 등 계파 안배에도 신경을 썼다. 특히 연말연초 본회의장 점거 농성으로 동거동락한 점이 계파간 거리감을 좁히는데 기여했다는 후문이다. 정 대표는 이날 연합뉴스와의 통화에서 "통합은 우리를 지지하던 개혁 진영에 최소한의 도리를 한 것으로, 앞으로 절대 분파 행동이나 분열이 있어선 안된다"며 "국민만 바라보고 ...

    연합뉴스 | 2009.02.17 00:00

  • thumbnail
    로또 당첨금 18억 가로챈 아내, 감옥行

    ... 아내에게 실형이 선고됐다. 14일 서울고법 형사9부(고의영 부장판사)는 남편의 로또 당첨금 18억여 원을 가로챈 혐의(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횡령)로 기소된 아내 K씨에게 1심과 동일한 징역 1년 6개월을 선고했다. 이들은 2001년 부터 동거를 시작, 딸을 낳은 후에도 혼인신고는 하지 않은 채 부부관계를 이어오다 2005년 8월 돈 문제 등으로 별거에 들어갔다. 그러던 와중 2005년 11월 남편이 로또 1등에 당첨돼 세금을 제외한 18억8000만원을 타게 된 것이 사건의 ...

    한국경제 | 2009.02.14 00:00 | pinky

  • 한낱 생쥐도 존재의 이유가 있다

    ... 작전에 휘말린다. 여자를 이토록 열 받게 하는 말이 또 있을까. 그가 나에게 반하지 않았다니! 뼈 있는 조언으로 인기를 얻은 그렉 버런트의 동명 베스트셀러를 원작으로 한 이 영화는 다섯 여자의 이야기를 엮는 로맨틱 코미디다. 동거하는 남자에게 프러포즈를 못 받는가 하면 남편이 다른 여자와 잤다고 고백하는 등 하나같이 남자 문제로 골치 아픈 여자들이란 게 공통점. 제니퍼 애니스턴, 스칼릿 조핸슨, 드류 배리모어, 벤 애플렉 등이 총출동해 눈길을 끌었다. 장미·씨네21 ...

    한경Business | 2009.02.12 15:58

  • 중장기 전망 바로 봐야 나라·개인 '성공'

    ... 2010년대 중반 이후부터 중대형 아파트 등 고가 대형 주택의 수요가 줄어들 것이라는 전망도 이런 인구 분석을 기초로 했을 것이다. 경제력이 좋고 넓은 집에 대한 욕구가 강한 40~50대의 인구 변화와 그들의 자녀 숫자 추이, 노부모와의 동거 여부 등을 종합적으로 파악한 결과라고 볼 수 있다. 또 다른 분석치를 보자. 2008년에만 해도 생산가능인구(15~64세) 7명이 노인(65세 이상) 1명을 부양했다. 그러나 2018년엔 5명이, 2027년에는 3명이, 2036년에는 2명이 ...

    한경Business | 2009.02.12 15:31

  • 홍진아 작가│“사는 게 다 그렇지”라고 공감했던 드라마

    ... 멜로드라마에서도 그렇게 멋진 엔딩은 못 본 것 같아요” 日 (ロングバケション) 후지TV 1996년 “여자는 결혼식 날 신랑이 도망가 버린, 안 팔리는 모델이고 남자는 소심한 성격에 역시 안 팔리는 피아니스트인데 어쩌다 동거를 하게 돼요. 둘 다 세상의 마이너리티인데 여자가 그런 자기 인생을 한탄하니까 남자가 이런 말을 해 줘요. '긴 휴가라고 생각하면 어떨까요. 뭘 해도 안 되는 때. 그럴 때는 신이 준 휴식이라고 생각해요. 무리하지 않는다. 초조해하지 ...

    텐아시아 | 2009.02.10 15:07 | 편집국

    #TV
  • 브래드 피트│부러우면 지는 거다

    ... 남우주연상 탔지? 이번에는 또 때문에 오스카 남우주연상 후보 올랐지. 이렇게 연기파 배우 소리 듣기 시작하면 이거 맞춰주느라 개런티 높은 블록버스터 말고 처럼 심각한 분위기 영화도 가끔씩 찍어줘야 하거든. 내일 모레면 오십에, 동거녀는 아이들 계속 입양하는데 벌 수 있을 때 바짝 벌어야하는데 이게 무슨 답답한 경우야. 그래, 알아. 그래도 같이 사는 안젤리나 졸리가 많이 벌어다 줄 수 있다는 거. 세계에서 자기만큼 섹시하고, 돈도 잘 버는 여자가 같이 사니 ...

    텐아시아 | 2009.02.10 09:34 | 편집국

  • 골프장 암매장 사건 '시신 없이' 송치

    ... 지목했었다. 재판부는 "시신이 없어 A씨가 아내를 살해했다는 직접증거는 없지만 여러 간접 사실들을 종합했을 때 살인과 사체유기죄가 모두 유죄로 인정된다"고 밝혔다. 그러나 앞서 같은 대법원3부(주심 김황식 대법관)는 2005년 9월 동거녀의 언니를 납치.감금하고 살해한 혐의로 기소된 B(54)씨에 대한 지난해 3월 선고에서 원심을 깨고 살인혐의에 대해 무죄 취지로 파기환송했다. B씨는 동거를 반대했던 동거녀의 언니를 승용차에 태워 감금한 뒤 공범을 차량에서 내리게 ...

    연합뉴스 | 2009.02.0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