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8771-68780 / 70,53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비디오] 어린이날 앞두고 애니메이션 화제작 속속 출시

    ... 월트디즈니사가 51년 제작한 전설적인 애니메이션. 루이스 캐롤 원작의 기상천외한 이야기가 환상적인 영상과 함께 펼쳐진다. 따분한 나날을 보내던 호기심많은 소녀 앨리스가 흰토끼를 따라가 터무니없고 이해할 수 없는 인간과 동물들로 가득한 이상한 세계를 여행하고 돌아오는 내용. 예측하기 힘든 자유분방한 이야기구조와 허겁지겁 뛰어다니는 흰토끼, 갑자기 툭툭 등장하는 체이서 고양이, 말하는 문, 뱃사람 도도, 쌍둥이 트위들리와 트위들덤등 신비롭고 독특한 캐릭터들은 ...

    한국경제 | 1997.04.11 00:00

  • [오디오] '학교에서 배우는 클래식 음반 3장에 모두 담았다'

    ... 음질과 연주가 담긴 카세트테이프와 달리 수준높은 연주로 채워져 있어 학습부교재용으로도 인기를 모을 것으로 보인다. "초등학교 음악교실"(필립스 레이블)에는 요한 슈트라우스 "라데츠키행진곡", 하이든 "놀람교향곡", 생상스 "동물의 사육제"등 어린이들이 쉽게 들을만한 짧고 경쾌한 곡들이 담겨 있다. "중학교 음악교실"(데카)에는 브리튼"청소년을 위한 관현악입문", 프로코피예프 "피터와 늑대", 차이코프스키 "호두까기인형중 꽃의 왈츠", 쇼팽의 "빗방울전주곡"등을 ...

    한국경제 | 1997.04.11 00:00

  • [TV하이라이트] (9일) '욕망의 바다' ; '세번째 남자' 등

    ... 아무 연락도 없이 엄마를 찾아간다. "자연의 세계" (EBSTV 오후 8시) = 한 암컷 수달의 새끼때부터 어미가 되기까지의 모습을 뒤쫓아 본다. 길을 잃은 암컷 새끼 수달은 사람에게 발견되어 카나라는 이름을 얻고 동물 보호 구역에서 생활하게 된다. 야생에서 떨어져 인간에게 교육을 받은 수달은 성장해서 스스로 그 보금자리를 떠나 야생 세계로 돌아간다. 그곳에서 수달은 스스로 먹이를 구하고 자신에게 닥칠 위험도 감지해 낼수 있게 되면서 야생에 ...

    한국경제 | 1997.04.09 00:00

  • [중소기업제품 박람회] 전시제품 : 영진정공 '영라이트' 등

    ... 크기에 따라 4종 한세트. 행사기간중 판매가격은 6만8천원(소비자가격 8만7천2백원). (0345)416-0307 매직캐슬 / ''문자교육칠판'' 어린이들의 놀이와 교육을 겸한 완구이다. 벨크로에 한글 숫자 영어 동물 과일 모형등을 떼었다 붙였다하면서 재미있는 놀이를 즐길수있도록 고안됐다. 두뇌활동이 왕성한 2~7세의 자녀들에게 즐거움을 주면서 창의력을 키우는 교육효과가 있다고 한다. 붙이는 모형도 다채롭게 개발해 과일 바다생물 자동차 눈 ...

    한국경제 | 1997.04.07 00:00

  • [취재여록] "'사이테스'가 뭐요"

    "사이테스(CITES)가 뭐요" 불법 웅담거래를 이유로 한국산 전자제품 대미수출 규제를 청원한 미국 환경단체의 움직임에 대한 취재과정에서 나온 물음이다. 야생동물보호에 관한 국제협약인 CITES가 뭐냐고 묻는 모부처 관계자의 "무지"에 국제환경단체 한국대표인 모씨는 한마디로 경악을 금치 못했다. 당사자가 일반인이라면 몰라도 관련 정부부처의 고위관리였기에 놀라움은 더할 수 밖에 없었다. 이정도는 "약과"다. 환경부와 보건복지부의 많은 ...

    한국경제 | 1997.04.07 00:00

  • [독자광장] 몬도가네식 몸보신 해외관광 "국제적 망신"

    미국의 동물애호가협회는 한국인들이 중국 동남아 남미 등에서 약용 및 식용으로 곰을 대량 밀렵하고 있다며 미국정부가 한국에 대해 무역제재 등으로 강력 경고해 줄 것을 요구했다. 몸보신을 위해 물불을 가리지 않는 일부 한국인들이 다시 한번 국제적 망신을 자초한 것이다. 보신관광과 혐오식품수입은 나라 망신의 단골 메뉴일뿐 아니라 이로인한 외화유출도 심각한 수준이다. 작년 태국을 찾은 한국인 35만여명이 파타야 등지의 뱀탕집 등에서 쓴 보신관광비용이 ...

    한국경제 | 1997.04.07 00:00

  • [인물동정] 윤신근(한국동물보호연구회장)

    윤신근한국동물보호연구회장겸 국견세계화추진위원장은 천연기념물로 지정된 토종개인 진돗개에 관한 연구를 담은 책"진돗개"(지식서관 간)를 펴 냈다. (한국경제신문 1997년 4월 5일자).

    한국경제 | 1997.04.04 00:00

  • [레저/관광] '63빌딩 전망대'..환상체험 공간으로 '탈바꿈'

    ... 메시지를 전해주고 거울과 거울사이에 삽입된 네온문양들이 4차원의 무한이미지를 보여준다. "이야기그림책"은 책장을 넘길때마다 컴퓨터시스템으로 서울의 명소 (48곳)에 관한 최신 정보를 알려준다. "신비의 소리"는 새소리, 동물소리등 도심에서 잊혀진 자연의 소리를 들려주며 "델비전"은 63빌딩이 우주속으로 뻗어나가는 살아 움직이는 입체영상을 체험케 해준다. 이밖에 플랙탈만화경, 광섬유만화경, 노래하는 징검다리등 어린이들의 상상력과 호기심을 자극하는 다양한 ...

    한국경제 | 1997.04.04 00:00

  • [Y-파일] 임업후계자 신용운씨 .. '산의 미래를 믿는다'

    ... 늘었다. 그 만큼 책임도 늘었다. 아버지 따라 다니며 일을 배우던 것에서 어느순간 모든 일이 그의 손을 기다리게 됐다. 전국을 누비며 제재소재료로 쓰는 낙엽송을 구해야하고 가공된 목재도 팔아야 한다. 틈틈히 사슴 멧돼지 동물사육도 해야 한다. 그러나 본업은 조림과 육림. 나무는 심는것 못지 않게 키우는 것이 중요하다. 수시로 주위에 풀을 베고 가지를 쳐주지 않으면 금새 표가 나기 때문이다. 그는 23살때 임업후계자로 선정돼 지금은 한국임업후계자중앙회 ...

    한국경제 | 1997.04.04 00:00

  • [Y-파일] 임업후계자 신용운씨..대이은 산머슴의 '육림일기'

    ... 이러한 나무들이 요즘 소득으로 이어져 숨통을 틔워주고 있다. 소득이 높아지면서 관상수 수요는 점차 늘어나고 있기 때문. 자작나무 고르쇠에서 뽑아낸 물이 건강수로 인기를 끌면서 한말에 4~5만원 대에 팔려 나가고 있다. 동물사육으로도 짭짤한 부수입을 올리고 있다. 산 외곽에 사육장을 짓고 사슴 멧돼지 염소 등을 키우고 있다. 사슴만도 50여마리에 달한다. 그렇더라도 본업은 역시 산림산업. 그는 나무를 고부가가치 상품으로 개발하는 게 꿈이다. ...

    한국경제 | 1997.04.0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