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81-190 / 1,54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bnt포토] 성기윤-윤유선 '그와 그녀의 목요일'

    [조희선 기자] 배우 성기윤, 윤유선이 6일 오후 서울 종로구 동숭동 드림아트센터에서 열린 연극 '그와 그녀의 목요일' 프레스콜에 참석해 시연을 선보이고 있다. 연극 '그와 그녀의 목요일'은 50대 중반의 역사학자 정민과 은퇴한 국제 분쟁 전문 기자 연옥이 매주 목요일마다 각기 다른 주제를 두고 펼치는 대화를 통해 인생을 진솔하게 논하는 작품으로 8월 20일까지 드림아트센터에서 공연된다.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bntnews | 2017.07.06 14:40

  • thumbnail
    [bnt포토]윤유선 '환한 미소 짓는 연옥'

    [조희선 기자] 배우 윤유선이 6일 오후 서울 종로구 동숭동 드림아트센터에서 열린 연극 '그와 그녀의 목요일' 프레스콜에 참석해 시연을 선보이고 있다. 연극 '그와 그녀의 목요일'은 50대 중반의 역사학자 정민과 은퇴한 국제 분쟁 전문 기자 연옥이 매주 목요일마다 각기 다른 주제를 두고 펼치는 대화를 통해 인생을 진솔하게 논하는 작품으로 8월 20일까지 드림아트센터에서 공연된다.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bntnews | 2017.07.06 14:36

  • thumbnail
    [bnt포토] 진경 '독백하는 연옥'

    [조희선 기자] 배우 진경이 6일 오후 서울 종로구 동숭동 드림아트센터에서 열린 연극 '그와 그녀의 목요일' 프레스콜에 참석해 시연을 선보이고 있다. 연극 '그와 그녀의 목요일'은 50대 중반의 역사학자 정민과 은퇴한 국제 분쟁 전문 기자 연옥이 매주 목요일마다 각기 다른 주제를 두고 펼치는 대화를 통해 인생을 진솔하게 논하는 작품으로 8월 20일까지 드림아트센터에서 공연된다.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bntnews | 2017.07.06 14:33

  • thumbnail
    [bnt포토] 진경-조한철 '다정한 연옥과 정민'

    [조희선 기자] 배우 진경, 조한철이 6일 오후 서울 종로구 동숭동 드림아트센터에서 열린 연극 '그와 그녀의 목요일' 프레스콜에 참석해 시연을 선보이고 있다. 연극 '그와 그녀의 목요일'은 50대 중반의 역사학자 정민과 은퇴한 국제 분쟁 전문 기자 연옥이 매주 목요일마다 각기 다른 주제를 두고 펼치는 대화를 통해 인생을 진솔하게 논하는 작품으로 8월 20일까지 드림아트센터에서 공연된다.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bntnews | 2017.07.06 14:31

  • thumbnail
    [bnt포토] 진경-조한철 '연옥에게 기습뽀뽀 하는 정민'

    [조희선 기자] 배우 진경, 조한철이 6일 오후 서울 종로구 동숭동 드림아트센터에서 열린 연극 '그와 그녀의 목요일' 프레스콜에 참석해 시연을 선보이고 있다. 연극 '그와 그녀의 목요일'은 50대 중반의 역사학자 정민과 은퇴한 국제 분쟁 전문 기자 연옥이 매주 목요일마다 각기 다른 주제를 두고 펼치는 대화를 통해 인생을 진솔하게 논하는 작품으로 8월 20일까지 드림아트센터에서 공연된다.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bntnews | 2017.07.06 14:28

  • thumbnail
    [bnt포토] 진경-조한철 '연옥에게 한 가지 제안하는 정민'

    [조희선 기자] 배우 진경, 조한철이 6일 오후 서울 종로구 동숭동 드림아트센터에서 열린 연극 '그와 그녀의 목요일' 프레스콜에 참석해 시연을 선보이고 있다. 연극 '그와 그녀의 목요일'은 50대 중반의 역사학자 정민과 은퇴한 국제 분쟁 전문 기자 연옥이 매주 목요일마다 각기 다른 주제를 두고 펼치는 대화를 통해 인생을 진솔하게 논하는 작품으로 8월 20일까지 드림아트센터에서 공연된다.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bntnews | 2017.07.06 14:26

  • thumbnail
    [bnt포토] 진경-조한철 '약속도 없이 불쑥 찾아온 정민'

    [조희선 기자] 배우 진경, 조한철이 6일 오후 서울 종로구 동숭동 드림아트센터에서 열린 연극 '그와 그녀의 목요일' 프레스콜에 참석해 시연을 선보이고 있다. 연극 '그와 그녀의 목요일'은 50대 중반의 역사학자 정민과 은퇴한 국제 분쟁 전문 기자 연옥이 매주 목요일마다 각기 다른 주제를 두고 펼치는 대화를 통해 인생을 진솔하게 논하는 작품으로 8월 20일까지 드림아트센터에서 공연된다.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bntnews | 2017.07.06 14:19

  • thumbnail
    [bnt포토] 윤유선 '삶을 돌아보려는 연옥'

    [조희선 기자] 배우 윤유선이 6일 오후 서울 종로구 동숭동 드림아트센터에서 열린 연극 '그와 그녀의 목요일' 프레스콜에 참석해 시연을 선보이고 있다. 연극 '그와 그녀의 목요일'은 50대 중반의 역사학자 정민과 은퇴한 국제 분쟁 전문 기자 연옥이 매주 목요일마다 각기 다른 주제를 두고 펼치는 대화를 통해 인생을 진솔하게 논하는 작품으로 8월 20일까지 드림아트센터에서 공연된다.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bntnews | 2017.07.06 14:14

  • thumbnail
    [bnt포토] 윤유선 '국제 분쟁 전문 기자'

    [조희선 기자] 배우 윤유선이 6일 오후 서울 종로구 동숭동 드림아트센터에서 열린 연극 '그와 그녀의 목요일' 프레스콜에 참석해 시연을 선보이고 있다. 연극 '그와 그녀의 목요일'은 50대 중반의 역사학자 정민과 은퇴한 국제 분쟁 전문 기자 연옥이 매주 목요일마다 각기 다른 주제를 두고 펼치는 대화를 통해 인생을 진솔하게 논하는 작품으로 8월 20일까지 드림아트센터에서 공연된다.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bntnews | 2017.07.06 14:11

  • thumbnail
    '스페셜 라이어', ★들 응원 봇물..20년의 내공

    ... 귀띔했다. 마음 약한 한 남자의 피할 수 없는 거짓말로 인해 벌어지는 기막힌 하루를 유쾌하게 풀어내며, 속고 속이고, 거짓이 진실이 되는 반전 속에 톱니 바퀴처럼 완벽한 웃음의 조건을 갖춘 희극 ‘스페셜 라이어’는 20년을 이어온 내공만큼 공연 내내 이어지는 끊이지 않는 웃음으로 공연의 열기를 가득 채우고 있다. 오는 7월 30일까지 동숭아트센터 동숭홀에서 공연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텐아시아 | 2017.06.21 18:32 | 김하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