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931-10940 / 28,50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한국은행 "외국 관광객 감소로 성장률 0.1%p 하락"

    한국은행이 중동호흡기증후군(MERS·메르스) 사태에 따른 외국인 관광객 감소가 올해 경제성장률을 0.1%포인트 떨어뜨릴 것으로 전망했다. 이주열 한은 총재는 22일 서울 소공동 한은 본관에서 경제 전문가들을 초청해 연 경제동향간담회에서 “지난 6월 외국인 관광객이 전년 동월 대비 53% 줄었고 7~8월 관광 성수기에도 외국인 관광객 숫자가 본격적으로 회복되기는 어려워 보인다”며 이같이 말했다. 메르스로 인한 외국인 ...

    한국경제 | 2015.07.22 20:51 | 황정수

  • "메르스 충격 극복하자" 의기투합하는 화장품업계

    지난 두 달여 동안 국민들을 공포에 휩싸이게 했던 메르스(중동호흡기증후군) 사태가 소강 국면을 넘어 종식 선언 단계에 접어들었다. 메르스로 인해 우리 사회는 큰 희생을 치렀다. 현재까지 36명이 사망했고 총 1만6천여명이 격리자로 분류돼 일상생활에 적잖은 불편함을 겪었다. 때 아닌 전염병 확산에 국내경제 또한 큰 생채기를 입었다. 화장품산업 역시 대표적인 메르스 피해업종 가운데 하나로 지난 두 달 여 간 몸살을 앓았다. 오랜 내수경기 침체를 ...

    한국경제TV | 2015.07.22 19:38

  • 박근혜 대통령 "지금이 개혁 마지막 기회"…절박함 호소

    ... 일에 매진해달라”고 당부했다. 박 대통령이 구조개혁에 매달리는 이유는 그만큼 상황이 절박하다고 보기 때문이다. 청와대 관계자는 “전국 단위 선거가 없는 올해가 각종 개혁과제를 밀어붙일 골든타임이었지만 중동호흡기증후군(MERS·메르스)과 ‘유승민 사태’ 등 돌발 변수가 터져 이렇다 할 성과를 내지 못한 채 상반기를 보냈다”며 “하반기에 개혁을 완수하지 못하면 이 정부 내에서는 다시 기회가 ...

    한국경제 | 2015.07.22 19:36 | 정종태

  • 인천시 메르스 확진환자 '0'…"청정지역 유지"

    23일 0시 사실상 메르스 종식 선언 인천시가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 청정지역으로서의 입지를 유지한 채 메르스 사태를 마무리할 것으로 보인다. 시는 23일 0시를 기해 마지막 메르스 관리 대상자가 관리 대상에서 해제됨에 따라 메르스 사태가 사실상 종료된다고 22일 밝혔다. 시는 지난 5월 20일 이후 이날 현재까지 메르스 유증상자 59명, 격리·능동감시 등 모니터링 대상자 530명을 관리했지만 확진환자는 단 한 명도 발생하지 않았다. ...

    연합뉴스 | 2015.07.22 16:45

  • "한국 메르스 사태 통제, 중국인 관광 전면재개"

    한국이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 사태를 효과적으로 통제하면서 중국인의 한국 관광도 전면적으로 재개되고 있다고 반관영 통신인 중국신문망(中國新聞網)이 22일 보도했다. 통신은 한국 관광산업이 메르스 사태로 전대미문의 충격을 받았지만, 현재는 메르스가 효과적으로 통제되는 국면에 들어섰다고 전했다. 이에 따라 중국 캉후이(康輝)여행사를 통해 53명으로 구성된 단체여행객들이 22일부터 한국 관광에 나섰으며 이는 중국인들의 한국 관광이 전면적으로 재개됐음을 ...

    연합뉴스 | 2015.07.22 16:11

  • thumbnail
    주택 매매 거래량 28주째 상승, 아파트담보 대출금리비교 사이트로 최저금리 이용해야

    ... 최대치를 경신했다. 기존에는 휴가철에 모델하우스를 운영하지 않는건 일종의 불문율이었다. 하지만 당월에만 신규 분양 물량이 6만가구 안팎으로 전망되면서, 전년도 동월(2만3414가구)에 비해서 두 배를 웃돌것으로 파악되었다. 중동호흡기증후군(MERS·메르스) 영향으로 기존의 일부 물량이 늦춰진것도 있지만, 무엇보다 젊은층과 전세난에 지친 세입자 등 실수요자 중심으로 매매심리가 높아진 것이 가장 큰 원동력이다. 수년만에 찾아온 부동산 호황은 다행스럽지만, ...

    한국경제 | 2015.07.22 16:00

  • 메르스 종식 선언 부산, 국내외 관광객 유치에 '올인'

    중화권·일본여행사 상품개발 재개…관광업계 인센티브 지원 확대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 종식을 선언한 부산시가 국내외 관광객 유치에 팔걷고 나섰다. 부산시와 부산관광공사는 중국, 일본, 동남아를 비롯한 외국인 관광객 유치를 위해 인센티브 지원을 강화하고 '찾아가는 설명회'와 '해외 여행사 팸투어' 등을 추진한다고 22일 밝혔다. 부산관광업계와 손잡고 수도권을 비롯한 내국인 관광객을 유치하고자 ...

    연합뉴스 | 2015.07.22 15:38

  • thumbnail
    Premium 청소직원도 심폐소생술 자격증 있는 병원

    (조미현 중소기업부 기자)의사 간호사 등 의료진뿐 아니라 세무·회계 등을 담당하는 행정요원들까지 전체 직원의 절반 이상이 심폐소생술 교육을 받은 병원이 있습니다. 중동호흡기증후군(MERS·메르스) 환자들을 마지막까지 돌보고 있는 국립의료원인데요. 전체 1200명 직원 가운데 700여명이 심폐소생술 교육을 받았습니다. 심폐소생술은 심장마비가 나타났을 때 혈액을 순환시키고 호흡을 돕는 응급치료법입니다. 뇌의 손상을 미루고 심장이 ...

    모바일한경 | 2015.07.22 15:34 | 조미현

  • 日 방문 외국인 관광객, 상반기 914만명…전년비 46% 급증

    ... 이어 3번째로 많은 것이다. 국가·지역별로는 중국이 2.7배 늘어난 46만명. 대만이 36% 증가한 34만명, 홍콩이 75% 늘어난 13만명으로 각각 6월 한달을 기준으로 한 종전 최고치를 갱신했다. 한국인은 중동호흡기증후군(MERS)의 확산에도 불구하고 21% 증가한 25만명이었다. 한편, 상반기의 방문자는 작년 동기 대비 46% 증가한 914만명으로 종전 최고치였던 지난해 같은 기간의 626만명을 크게 웃돌았다. 니혼게이자이 신문은 ...

    연합뉴스 | 2015.07.22 15:29

  • thumbnail
    [Food & Story] 평양냉면, 그 단순함의 미학에 빠지다

    ... 미학'으로 불리는 평양냉면에 대중이 눈을 뜨기 시작한 것은 식재료와 음식 본연의 맛을 음미할 줄 아는 미식가들이 늘고 있다는 반증이다”라고 말한다. “20년 전부터 젊은 친구들에게 '진짜' 평양냉면을 먹도록 인도했어요. 어떤 날은 동호회원들과 하루 저녁에 냉면집 세 군데를 돌기도 했지. 예로부터 평양냉면은 '미식의 극점'에 있는 음식으로 꼽히는데, 그 담백하고 슴슴한 맛을 이해하면 비로소 음식 맛을 안다고 할 수 있죠.” 예종석 교수에 따르면 우리나라 평양냉면의 ...

    Money | 2015.07.22 14: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