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81-11090 / 28,58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원유철 "추경안 처리 무조건 이번주 마무리해야"

    ... 추가경정예산안 처리 기한(23~24일)이 다가오고 있음을 언급하면서 이같이 밝혔다. 특히 "서민 생활을 시급히 안정시키기 위해서라도 추경 처리가 시급한 상황"이라며 "추경 역시 적기에, 적재적소에 이뤄져 메르스(중동호흡기증후군) 사태 때 같은 적절치 못한 (늦은) 대응이 다시는 일어나지 않도록 하겠다"고 강조했다. 원 원내대표는 "세월호 여파가 가시기 전에 이어진 메르스 사태가 내수 부진의 장기화를 몰고 왔고, 특히 골목 ...

    연합뉴스 | 2015.07.21 09:40

  • 글로벌 투자은행 "한국 올해 수출, 금융위기 이후 최악" 전망

    ... 지표가 나올 것으로 보여 올해 3%의 성장률 달성이 어려워질 수 있다는 전망이 나온다. 지난해 4분기와 1분기 성장률은 각각 2.7%, 2.5%를 기록했다. 한국은행은 오는 23일 2분기 GDP 속보치를 발표한다. 메르스(중동호흡기증후군·MERS)로 인한 예상치 못한 소비 감소 및 관광업 타격, 그리고 엔화 약세 여파 속 계속된 수출 감소가 성장률 부진의 원인으로 분석됐다. 모건스탠리의 샤론 램 이코노미스트는 한국의 올해 수출 증가율이 2009년 ...

    연합뉴스 | 2015.07.21 09:39

  • 복지위, 추경안 의결…메르스피해 의료기관 5000억 지원

    정부원안에서 4천억 증액…재래시장 상품권 예산도 2천억 편성 국회 보건복지위원회는 21일 전체회의를 열어 추가경정예산안을 의결, 예산결산특별위원회로 넘겼다. 복지소위는 심의 과정에서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 피해 의료기관에 대한 지원액을 5천억원으로 편성했다. 애초 정부가 국회에 제출한 1천억원에 비해 4천억원이나 늘어난 수치로, 여야 위원들은 "메르스로 피해를 본 의료기관이 충분히 손실보상을 받을 수 있도록 최대한 많은 ...

    연합뉴스 | 2015.07.21 09:39

  • 메르스 확진자 16일째 '0'…자가 격리자 5명으로 감소

    보건복지부 중앙메르스관리대책본부는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 신규 환자가 16일째 나오지 않았다고 21일 밝혔다. 사망자 역시 추가되지 않아 누계 환자수는 186명, 총 사망자수는 36명을 각각 유지했다. 발표일을 기준으로 신규 환자는 지난 6일 이후 16일째, 사망자는 12일 이후 열흘째 나오지 않았다. 메르스 환자 중 완치자와 사망자를 빼고 현재 치료 중인 환자는 전날과 마찬가지인 14명이다. 14명 중 유전자검사(PCR) 결과 2차례 음성 ...

    한국경제 | 2015.07.21 09:06 | 김근희

  • 올 1∼5월 세수 작년대비 6조원 증가…진도율 1.8%p↑

    ... 중앙정부 채무 538조원…1년새 34조9천억 증가 올해 1∼5월 세금이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6조원가량 더 걷혔다. 사상 최대 세수 결손을 기록했던 작년보다는 세금이 잘 걷히고 있는 것이다. 그러나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 여파가 세수에 반영되는 올해 7월부터 세금 들어오는 속도가 둔화할 수 있다는 전망이 나온다. 기획재정부가 21일 발간한 '7월 월간 재정동향'에 따르면 올해 1∼5월 국세수입은 93조7천억원으로 ...

    연합뉴스 | 2015.07.21 09:04

  • 메르스 탓, 방한 외국인 41%↓…2년여만에 첫 감소

    6월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 여파로 우리나라를 찾은 외국인 관광객이 무려 41% 급감하면서 25개월만에 감소세로 돌아섰다. 한국관광공사는 지난달 방한 외국인 관광객이 75만925명으로 작년 동기의 127만3천627명에 비해 41% 줄어들었다고 21일 밝혔다. 외국인 관광객이 전년 대비 감소한 것은 2013년 5월(-2.5%)이후 25개월 만에 처음이다. 국적별로 보면 국내 관광시장에서 가장 '큰 손' 역할을 했던 유커(遊客...

    연합뉴스 | 2015.07.21 09:02

  • 면역력 높여주는 클로렐라…메르스로 판매 '껑충'

    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과 황사 때문에 면역력을 높이는데 효과가 있는 클로렐라 등 엽록소 제품 판매가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면역력을 키워 메르스 예방에 도움을 준다고 알려진 홍삼 등의 다른 건강기능식품과 함께 클로렐라도 때아닌 호황을 누린 것이다. 21일 국내 클로렐라 점유율 70% 이상을 차지하는 대상웰라이프에 따르면 지난 6월 클로렐라 제품 매출은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해 40% 이상 증가했다. 대상웰라이프는 올해 클로렐라 매출이 지난해의 ...

    연합뉴스 | 2015.07.21 09:02

  • 메르스 확진 16일째 '0'…마지막 186번 환자 퇴원

    자가격리자 5명으로 줄어…치료중 환자 13명 중 11명은 2차례 '음성' 보건복지부 중앙메르스관리대책본부는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 신규 환자가 16일째 나오지 않았다고 21일 밝혔다. 사망자 역시 추가되지 않아 누계 환자수는 186명, 총 사망자수는 36명을 각각 유지했다. 발표일을 기준으로 신규 환자는 지난 6일 이후 16일째, 사망자는 12일 이후 열흘째 나오지 않았다. 이날 방역당국의 공식 발표에는 포함되지 ...

    연합뉴스 | 2015.07.21 09:02

  • '메르스 여파' 6월 한국 찾은 외국인 41%↓

    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 여파로 6월 우리나라를 찾은 외국인 관광객이 41% 급감하면서 25개월만에 감소세로 돌아섰다. 한국관광공사는 지난달 방한 외국인 관광객이 75만925명으로 작년 동기의 127만3627명에 비해 41% 줄어들었다고 21일 밝혔다. 외국인 관광객이 전년 대비 감소한 것은 2013년 5월(-2.5%)이후 25개월 만에 처음이다. 국적별로 보면 국내 관광시장에서 가장 '큰 손' 역할을 했던 유커(중국인 관광객)가 ...

    한국경제 | 2015.07.21 08:58 | 김근희

  • 서울지하철, 메르스 여파 벗어나 정상회복

    서울 지하철 승객수가 지난 17일부터 정상 수준으로 돌아오는 등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 사태의 여파에서 벗어나는 것으로 보인다. 메르스가 본격화된 5월 말부터 줄어든 서울 지하철의 승객수는 지난달 한때 작년 같은 기간에 비해 최대 26%까지 감소했던 것으로 집계됐다. 21일 서울지하철 1∼4호선을 운영하는 서울메트로에 따르면 5월20일부터 이달 17일까지 수송실적을 분석한 결과, 이 기간 총 수송 인원은 2억3534만1000명으로 지난해 ...

    한국경제 | 2015.07.21 07:44 | 김근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