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111-11120 / 28,71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여 "법인세 인상 여지 없다" 야 "국회서 모두 논의"

    ... 5000억 삭감 전체 추경 규모는 정부가 제출한 11조8000억원 중 세입경정 예산에서 2000억원, 세출 예산에서 5000억원을 각각 줄이기로 했다. 이 수석부대표는 “세출 예산 중 사회간접자본(SOC) 예산은 줄이고 중동호흡기증후군(MERS·메르스) 및 가뭄 극복에 필요한 부분은 늘릴 것”이라며 “우선 5000억원을 깎은 뒤 나머지 부분을 늘릴 수도 있고 그대로 둘 수도 있다”고 했다.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

    한국경제 | 2015.07.23 20:57 | 유승호 / 박종필

  • [사설] 대한민국 경제의 침몰, 이런 정치로 그럴 수밖에

    ... 것이다. 더구나 갈수록 악화하는 구조다. 올해 성장률이 1%대에 머무를 것이라는 암울한 전망도 있다. 성장률이 2%대일 것이라는 KDI 경제 전망은 무색해질 것 같은 분위기다. 한국은행은 수출부진과 소비침체, 투자위축 등 3대 악재에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과 가뭄이 더해진 결과라고 분석한다. 마이너스 성장세로 돌아선 내수가 특히 우려된다는 게 전문가들의 견해다. 물론 정부는 경제를 살리려 재정지출과 금리인하 등 갖은 수단을 다 쓰고 있는 것처럼 보인다. 이주열 총재가 ...

    한국경제 | 2015.07.23 20:37

  • thumbnail
    저성장 고령화 시대를 준비하는 한경일본경제포럼 1기 출범, 24일 접수 마감

    ... 4분기 세수부족 여파로 0.3%로 떨어진 뒤 올 1분기 0.8%로 소폭 회복됐다. 올 2분기 경제성장률은 세월호 참사로 소비심리가 위축됐던 전년 동기의 0.5%에도 못 미쳤다. 한국은행은 23일 경제성장률 하락과 관련,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 사태와 가뭄 피해 영향이라고 설명했다. 하지만 전문가들은 가계부채 증가와 미약한 소비 및 투자심리, 흔들리는 수출경쟁력 등 한국경제의 구조적 요인이 더 크다는 분석을 내놓았다. 박용만 대한상공회의소 회장도 22일 ...

    한국경제 | 2015.07.23 15:13 | 최인한

  • 경남도 '메르스 종식' 선언…"경제 회복에 매진"

    경남도가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 종식을 선언하고 지역경제를 살리는 데 매진하기로 했다. 윤한홍 경남도 행정부지사는 22일 경남도청 프레스센터에서 브리핑을 열고 메르스 종식을 선언했다. 윤 부지사는 "도내에서는 6월 10일 첫 확진자인 115번 환자가 발생했으나 같은 달 19일 완치되고 나서 확진자가 한 명도 없었다"며 "보름째 의심자도 발생하지 않았다"고 메르스 종식 선언 배경을 설명했다. 도는 지난 22일 ...

    연합뉴스 | 2015.07.23 15:05

  • thumbnail
    [초점] 0%대 '저성장'의 늪…증시 투자 해법은

    ... 성장률 수정 전망치를 발표하면서 공개했던 2분기 예상치 0.4%보다 0.1%포인트 더 낮은 수치다. 한은은 최근 금융통화위원회에서 올 경제성장률 전망치를 0.3%포인트 내린 2.8%로 밝힌 바 있다. 소비와 수출이 부진한 데다 2분기 중동호흡기증후군(MERS·메르스)까지 겹치면서 당초 예상했던 것보다 성장세가 급격히 둔화했다는 게 한은 측의 설명이다. 이 같은 결과는 증시에서도 고스란히 반영되고 있다. 2분기 국내 기업들의 실적 전망은 암울하다. 증권정보업체 ...

    한국경제 | 2015.07.23 14:17 | 노정동

  • 5분기째 0%대 성장...`메르스·가뭄` 직격탄

    ... 지난해 2분기 세월호 참사 사고의 여파로 0.5%로 떨어진 이후 5분기 연속 0%대를 기록했습니다. 이주열 한은 총재가 지난 9일 올해 성장률 수정 전망치를 발표하면서 예상했던 0.4%보다도 0.1%포인트 낮아졌습니다. 중동호흡기증후군 메르스 확산과 가뭄이 성장률을 끌어내렸습니다. 전승철 한국은행 경제통계국장 "메르스의 확산이 2분기 성장률 둔화에 적지 않은 영향을 미친 것으로 추정됩니다. 2분기 농림어업의 GDP 성장에 대한 기여도는 0.2%로 ...

    한국경제TV | 2015.07.23 14:17

  • 현대차, 2016년 리우데자네이루 하계올림픽 마케팅 본격 시동

    ... 론칭 행사를 했다. 현대차는 자동차 제조업체로는 유일하게 리우의 가장 대표적인 상징인 예수상 이미지를 독점 사용할 수 있는 권리를 얻었다. 이날 행사에는 브라질 정·재계 인사와 현지 딜러들, 가톨릭계 인사, 현대차 동호회원 등 150여 명이 참석했다. 이 법인장은 "현대차는 현지 생산공장 건설 3년도 안 되는 짧은 기간에 놀라운 성장을 거듭하며 브라질에 성공적으로 안착했다" 며 "두 팔을 벌려 세상을 품에 안는 예수상처럼 ...

    한국경제 | 2015.07.23 14:12 | 최인한

  • 한국경제 잇단 악재에 `휘청`··저성장 늪 빠지나?

    (사진=연합) 올 2분기 국내총생산(GDP) 성장률(속보치)이 전기 대비 0.3%에 그치면서 저성장 기조가 고착화되는 것 아니냐는 우려를 자아내고 있다. 한국은행은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 사태와 가뭄 피해가 2분기 성장률 하락의 주요 요인이라고 설명하고 있다. 하지만 더 근본적인 배경에는 가계부채 증가와 미약한 소비 및 투자심리, 흔들리는 수출경쟁력 등 한국경제의 구조적인 문제가 도사리고 있다는 분석이 나온다. 올 하반기에도 미국의 정책금리 ...

    한국경제TV | 2015.07.23 13:51

  • thumbnail
    박 대통령, 사상 첫 종합우승 하계U대회 선수단 오찬

    ... 소치 동계올림픽 선수단 초청 오찬, 2014 인천아시안게임 선수단 오찬, 인천장애인아시안게임 선수단 오찬 등에 이어 네번째이다. 이날 행사는 하계유니버시아드 사상 처음으로 종합우승을 달성하며 국민에게 큰 기쁨을 선사한 선수단과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 사태 등 어려운 여건에도 대회 운영 전 분야에 걸쳐 우리나라의 문화 역량과 국제대회 개최 능력을 과시한 대회 관계자들의 노고에 감사 메시지를 전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번 대회는 국내외 언론을 통해 ▲저비용·고효율 ...

    연합뉴스 | 2015.07.23 10:54

  • 전승철 한은 국장 "3분기 이후 메르스 상쇄효과 기대"

    전승철 한국은행 경제통계국장은 23일 올 2분기 실질 국내총생산(GDP)의 전기 대비 성장률(속보치)이 0.3%로 저조하게 나타난 것은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 확산과 가뭄 피해의 영향이 컸다고 설명했다. 소비심리가 크게 위축되면서 민간소비가 오락·문화, 음식·숙박업 등 서비스업종을 중심으로 큰 타격을 입었고, 외국인 관광객 급감으로 외국인의 국내 소비도 크게 줄었다는 것이다. 농림어업은 GDP에서 차지하는 비중이 작지만 ...

    연합뉴스 | 2015.07.23 10: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