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311-11320 / 29,26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온라인쇼핑 비중 15% 돌파…통계 작성후 최고

    메르스 여파 면세점 매출 등에 영향…백화점·대형할인마트 회복세 온라인쇼핑 거래액 중 모바일쇼핑 비중 44.6%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이 7월 소비에 영향을 미친 가운데, 온라인쇼핑 비중은 사상 최고치를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2일 통계청이 발표한 '소매판매 및 온라인쇼핑 동향'에 따르면 지난 7월 전체 소매판매액은 30조1천430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0.5% 증가했다. 메르스가 기승을 부린 ...

    연합뉴스 | 2015.09.02 13:32

  • thumbnail
    대우조선해양건설 충무로 '엘크루' 6000만원 분양 '십년 만에 호황'

    ... 남산과 북한산 조망이 가능한 특급 조망권도 누릴 수 있으며, 묵정공원도 접하고 있어 주거쾌적성도 갖췄다. 분양을 받으려면 문의 대표전화1661-6735를 통하여 우선 신청금 100만원을 대우조선해양건설주식회사 계좌로 입금한 뒤 동호수를 배정받은 후 방문 계약을 체결하면 된다.(미계약시 자동해지 환불처리) “명동생활권에서 마지막 물량을 잡으려는 투자자들이 일시에 몰리는 혼잡이 예상되는 만큼, 무작정 방문하기보다는 호실을 미리 확보하고 혼선을 막기 위해 ...

    한국경제 | 2015.09.02 13:32

  • 복지위, 송재훈 삼성서울병원장 국감증인 채택

    무상산후조리원 추진 이재명, 백수오사태 이양호 증인 포함 이재용·문형표 등 채택은 추후 논의키로 국회 보건복지위원회는 2일 전체회의를 열어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 확산 진원지 중 하나로 꼽히는 삼성서울병원의 송재훈 병원장을 국정감사 증인으로 채택했다. 복지위는 송 원장을 상대로 의심환자 진료 과정에서 늑장보고 등 부실 대응이 있었는지를 추궁할 계획이다. 또 이재명 성남시장을 증인으로 채택, 성남시의 무상 공공산후조리원 사업 계획을 ...

    연합뉴스 | 2015.09.02 11:26

  • thumbnail
    대우조선해양건설 명동·충무로 '엘크루' 6천대, 투자열풍 '대호황'

    ... 남산과 북한산 조망이 가능한 특급 조망권도 누릴 수 있으며, 묵정공원도 접하고 있어 주거쾌적성도 갖췄다. 분양을 받으려면 문의 대표전화1661-6735를 통하여 우선 신청금 100만원을 대우조선해양건설주식회사 계좌로 입금한 뒤 동호수를 배정받은 후 방문 계약을 체결하면 된다.(미계약시 자동해지 환불처리) “명동생활권에서 마지막 물량을 잡으려는 투자자들이 일시에 몰리는 혼잡이 예상되는 만큼, 무작정 방문하기보다는 호실을 미리 확보하고 혼선을 막기 위해 ...

    한국경제 | 2015.09.02 11:20

  • 삼성서울 응급실 확 바뀐다…'보호자 1명·30분내 진료'

    환자·보호자 동선 분리하고 응급실 넓혀 병상 1인실화 백신개발·응압병실 등 인프라 개선에 총 1천억원 투자 삼성서울병원이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 백신 개발에 410억원을 내놓는 등 메르스 사태의 후속 대책으로 약 1천억원을 투자한다. 송재훈 삼성서울병원장은 2일 병원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메르스 백신 개발에 앞으로 5년 동안 410억원을 지원하고 응급실 확장, 음압격리병동 설치 등 병원 인프라 개선에 500억원 이상을 ...

    연합뉴스 | 2015.09.02 11:06

  • 메르스 직격탄 맞은 7월 여행수지··7년만에 최대 적자

    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의 여파로 외국인 관광객이 급감,지난 7월 여행수지가 7년 만에 가장 큰 규모의 적자를 냈다. 외국인 투자자 이탈이 이어지면서 증권투자 유출초 규모는 1년 반 만에 최대 규모로 커졌고 경상수지 흑자는 수출보다 수입이 더 많이 감소하면서 100억 달러를 상회, 41개월 연속 흑자 행진을 이어갔다. 2일 한국은행이 발표한 7월 국제수지(잠정치)를 보면 지난 7월 여행수지는 14억5천만 달러 적자를 기록, 2008년 7월(16억5천만 ...

    한국경제TV | 2015.09.02 09:42

  • "화장품, 3분기까지 메르스 여파"…8월 수출액 전년비 26%↑

    이베스트투자증권은 2일 화장품 업종에 대해 3분기 실적까지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에 따른 영향을 받을 것으로 내다봤다. 다만 주문자상표부착방식(OEM)·제조사개발생산(ODM)업체들의 실적은 상대적으로 영향을 덜 받을 것으로 분석했다. 이날 산업통상자원부가 발표한 올해 8월 수출입 잠정치에 따르면 지난달 20일까지 통관실적을 기준으로 한 화장품 수출액은 전년 대비 26% 증가, 호조세를 지속했다. 7월 국내 중국인 입국자수가 전년 대비 ...

    한국경제 | 2015.09.02 08:31 | 이민하

  • thumbnail
    7월 여행수지 적자, 7년만에 최대…경상수지 41개월째 흑자

    지난 7월 여행수지가 7년 만에 가장 큰 규모의 적자를 냈다.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의 여파로 외국인 관광객이 급감했기 때문이다. 2일 한국은행이 발표한 7월 국제수지(잠정치)를 보면 지난 7월 여행수지는 14억5000만 달러 적자를 나타내 2008년 7월(16억5000만 달러 적자) 이후 적자 규모가 가장 컸다. 여행수지 적자는 5월만 해도 4억1000만 달러 수준이었으나 메르스 사태로 6월엔 10억4000만 달러로 악화됐고, 7월 들어서는 ...

    한국경제 | 2015.09.02 08:07

  • 장기불황에도 여행업계 실적 사상 최대

    ... 하나투어 상품을 예약하고 해외여행을 떠난 사람은 20만9000여명으로 작년 같은 기간에 비해 20.5% 성장했다. 창사이래 월간 최대를 기록했던 올해 1월(25만6000명)에 이어 두번 째로 많은 수치다. 이에 따라 올해 여름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 여파로 다소 부진했던 해외여행 수요가 대부분 회복된 것으로 보인다. 작년동기 대비 증감여부로는 유럽을 제외한 대부분이 성장세를 보였다. 일본이 54.8%로 증가폭이 가장 컸고 동남아(15.3%), 남태평양(11.8%), ...

    한국경제 | 2015.09.02 08:02 | 장세희

  • 메르스 충격에 7월 여행수지 7년 만에 최대 적자

    경상흑자는 101억 달러…41개월 연속 최장 흑자 행진 수입 감소 더 큰 탓…'불황형 흑자' 지속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의 여파로 외국인 관광객이 급감하면서 지난 7월 여행수지가 7년 만에 가장 큰 규모의 적자를 냈다. 경상수지 흑자는 수출보다 수입이 더 많이 감소하면서 100억 달러를 상회, 41개월 연속 흑자 행진을 이어갔다. 2일 한국은행이 발표한 7월 국제수지(잠정치)를 보면 7월 경상수지 흑자 ...

    연합뉴스 | 2015.09.02 08: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