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300,22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문승욱 "기업에 비전 제시 역할 하겠다"

    ... 그 정책과 사업이 제대로 집행되는 것은 아니다”고 지적했다. 이어 “사업의 목적을 제대로 안내하고 집행 과정에서도 방향키 역할을 제대로 해달라”며 “정책이 책상이 아니라 현장으로부터 나올 수 있도록 기업과 지역을 세심하게 살펴달라”고 주문했다. 문 장관은 탄소중립과 에너지 전환에 따른 산업구조 혁신, 시스템반도체·미래차·바이오 등 신성장산업의 경쟁력 확보, 글로벌 공급망 재편과 디지털·친환경 통상규범 대응 등을 주요 과제로 꼽았다. 이지훈 기자

    한국경제 | 2021.05.06 19:26 | 이지훈

  • thumbnail
    써드아이, '스토커' 팬심 저격 퍼포먼스 ('엠카')

    ... 매너로 글로벌 K-POP 팬들의 시선을 강탈했다. 'STALKER'는 몽환적인 분위기와 강렬한 비트가 어우러진 일렉트로닉 팝 장르로, 욕망에 대한 솔직함과 당당함이 돋보이는 곡이다. 써드아이는 2019년 5월 첫 번째 디지털 싱글 'DMT(Do Ma Thang)'을 통해 본격적으로 활동을 시작했다. 이후 'OOMM(Out Of My Mind)'과 'QUEEN'을 통해 유니크한 팀 색깔을 확고히 한 써드아이는 지난해 ...

    텐아시아 | 2021.05.06 19:13 | 신소원

  • thumbnail
    [한경에세이] '빅데이터' 무엇에 쓰는 물건인고?

    ... 매일 빅데이터에 둘러싸여 있다. 오늘 아침 포털사이트에 검색한 단어, 출근길에 산 커피 한 잔, 친구와 주고받은 메시지 등 일상에서 남기는 모든 발자취가 빅데이터를 형성한다. 인터넷, 전자상거래, SNS, 사물인터넷(IoT) 등 디지털로 연결된 사회로 진입하면서 놀라운 속도로 데이터(정보)가 발생하는데, 기업은 더 나은 비즈니스를 위해 이런 데이터를 놓치지 않는다. 몇몇 기업은 이 데이터를 이용해 단순히 고객의 요구를 충족할 뿐 아니라 기쁨과 놀라움을 선사하기도 ...

    한국경제 | 2021.05.06 18:32

  • thumbnail
    두산퓨얼셀, 경기 화성 스마트에너지 사업 공동개발 참여

    ... 참여한다. 두산퓨얼셀은 6일 경기도 화성시청에서 화성시, 화성도시공사, 한국수력원자력 등 지자체 및 유관기업과 함께 `경기도 화성 스마트에너지 사업 공동개발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정부의 디지털·그린뉴딜 정책과 연계한 스마트에너지 타운을 조성하기 위해 추진됐다. 이를 위해 두산퓨얼셀을 비롯한 각 기관은 화성시 내 연료전지를 활용해 안정적 청정에너지를 공급한다. 또 연료전지에서 발생하는 열원 활용해 스마트팜 시범사업을 하고, ...

    한국경제TV | 2021.05.06 18:13

  • thumbnail
    엔에이치케미칼·국일인토트 등 5社…울산 '올해의 글로벌 강소기업' 선정

    ... 글로벌에코는 초대형 선박에 스크러버(탈황장치)를 전문으로 설치하고 있다. 서민수 대표는 “평균 두 달 이상 걸리는 스크러버 설치기간을 2주 이내로 당겨 원가 절감 효과가 뛰어나다”고 설명했다. 윤영테크는 디지털형 스마트공장을 구축해 현대자동차, 현대모비스 등에 자동차용 볼트를 공급하고 있다. 이영숙 울산지방중소벤처기업청장은 “울산의 글로벌 강소기업이 세계 시장을 선도하는 히든챔피언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

    한국경제 | 2021.05.06 18:10 | 하인식

  • thumbnail
    [천자 칼럼] '영원한 숙제' 후계자

    ... 필수조건이다. 기업의 미래를 안심할 어떤 보장도 없는 ‘파괴적 혁신’ 시대여서 경영 승계 이슈가 불거질 때마다 주목을 끈다. 잘 고른 후계자 하나로 2~3배 업력(業力)을 키운 애플이 있는가 하면, 전통기업에서 디지털기업으로 전환하면서 잭 웰치가 고른 후계자(제프리 이멜트)가 기대만큼 성과를 못낸 GE 사례도 있다. 정답은 없지만, 모범답안은 유추해볼 수 있다. 창업자가 시대의 변화와 흐름을 제대로 읽었다면 적어도 후계자는 안정형이든, 혁신형이든 ...

    한국경제 | 2021.05.06 18:07 | 장규호

  • thumbnail
    '생큐 동학개미' 미래에셋증권, 사상 최대 실적

    ... 20조원을 돌파한 상태다. 이날 CJ ENM도 분기 기준 역대 최대 규모 영업이익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1분기 매출은 7918억원, 영업이익은 936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매출은 2.3% 줄었지만 영업이익은 135.7% 늘었다. 회사 측은 콘텐츠 경쟁력에 기반한 TV 광고 매출과 티빙 등 디지털 기반 매출이 성과를 이끌었다고 발표했다. 미디어부문 매출은 3862억원, 영업이익은 538억원으로 역대 가장 높은 영업이익률을 기록했다. 고재연 기자

    한국경제 | 2021.05.06 18:03 | 고재연

  • thumbnail
    [홍순철의 글로벌 북 트렌드] 인류가 처한 현실, 소설보다 더한 스릴러

    ... 있다는 생각이 들었죠. 우리는 모두 스릴러의 주인공입니다. 스릴러는 처음부터 계속 저절로 쓰여지고 있었습니다. 제목도 계속 바뀌었습니다. 지금은 ‘기후 위기’ ‘코로나19’ ‘디지털화’ ‘테러’라는 제목으로 불리지만, 과거에는 ‘냉전’ ‘군비 경쟁’ ‘제2차 세계대전’ ‘제1차 세계대전’ ‘마녀 ...

    한국경제 | 2021.05.06 17:58

  • thumbnail
    기술이 빚은 감동 시간, 예술이 되다

    ... 찾는 수요도 늘고 있다. 오랜 역사를 가진 명품 브랜드들에 올해는 또 한 번 도전하는 해다. 지난해 코로나19로 스위스 시계박람회가 취소됐고 그 여파로 전 세계 바이어들에게 제품을 선주문받지 못한 곳이 수두룩했다. 물론 급하게 디지털 박람회를 열었지만 소비 심리가 위축됐고 디지털 방식도 어색했다. 올해는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워치스앤드원더스’의 디지털 박람회를 일찌감치 준비했고 야심작들도 세상에 공개됐다. ‘천체의 시간’을 ...

    한국경제 | 2021.05.06 17:55 | 민지혜/배정철

  • thumbnail
    파네라이 재활용 티타늄으로 '무장'…태양광으로 '심장' 뛰는 까르띠에

    코로나19 속에서도 명품 시계는 건재했다. 세계 시계 시장을 주도하고 있는 럭셔리 워치 브랜드들은 지난달 7일부터 13일까지 디지털 박람회로 진행한 ‘워치스앤드원더스(Watches and Wonders·옛 국제고급시계박람회)’에서 올해 신제품을 앞다퉈 내놨다. 이 행사에 접속한 사람만 11만여 명. 이후 오프라인 행사로 열린 중국 상하이 워치스앤드원더스엔 1만2000여 명의 바이어가 초청돼 성황리에 행사를 마쳤다. ...

    한국경제 | 2021.05.06 17:55 | 배정철/민지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