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1,85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포환던지기 챔피언 크라우저의 할아버지는 '한국전쟁 참전 용사'

    리우·도쿄 올림픽 2연패 달성한 크라우저, 할아버지 영향 받야 투척 입문 육상 남자 포환던지기 올림픽 2연패를 달성한 라이언 크라우저(30)는 할아버지의 집 마당에서 '올림피언'의 꿈을 키웠다. 크라우저의 할아버지 래리 크라우저는 ... 15일 미국 오리건주 유진에서 개막하는 세계육상선수권대회에서도 할아버지를 기리는 세리머니를 할 생각이다. 그는 올림픽 2연패를 달성했지만, 세계선수권에서는 금메달을 따내지 못했다. 2017년 런던에서는 6위에 그쳤고, 2019년 ...

    한국경제 | 2022.07.05 14:18 | YONHAP

  • thumbnail
    'K리그 성공적 데뷔' 일본 대표 출신 마나부 "도전하러 왔다"

    ... 수원 입단 이후 첫 경기를 소화했다. 수원이 지난달 말 1년 6개월 계약으로 영입을 발표한 마나부는 2008년 일본 J리그에 데뷔, 요코하마 마리노스, 가와사키 프론탈레, 나고야 그램퍼스 등에서 뛴 베테랑이다. 2012년 런던 올림픽과 2014년 브라질 월드컵에선 일본 대표로 활동한 경력도 지녔다. 강등권인 K리그1 11위(승점 19)에 머문 수원은 스피드와 기술이 좋은 마나부의 합류로 득점력 상승을 바라고 있다. 수원은 최근 리그 6경기 무승(3무 ...

    한국경제 | 2022.07.04 11:30 | YONHAP

  • thumbnail
    아시아 중심 된 K아트…그 뒤엔 든든한 후원기업 있었다

    이탈리아의 베네치아 비엔날레가 미술계의 ‘올림픽’이라면, 스위스 바젤에서 매년 열리는 세계 최대 미술장터 아트바젤은 ‘챔피언스 리그’다. 세계 최고 화랑들이 대표작을 내걸고 &lsq... 서울대, 홍대 등에서 수준 높은 교육을 받았고, 훌륭한 예술가로 성장했다. 현대미술 거장인 마이클 크레이그 마틴이 런던 골드스미스대에서 데미언 허스트 등 ‘yBa 대표주자’들을 키워낸 것과 비슷하다. 먹고살 만해지자 ...

    한국경제 | 2022.07.01 17:36 | 성수영

  • thumbnail
    '종주국 일본' 뒤집은 이준환 "내 유도는 지금부터 시작"

    도쿄올림픽 금·동메달리스트 꺾고 그랜드슬램 우승 아들 위해 온 가족이 이사…"희생으로 성장" 6월 25일 한국 유도계에 깜짝 놀랄 소식이 전해졌다. 2002년생 '월드컵둥이' 이준환(20·용인대)은 국제유도연맹(IJF) 2022 ... 5천 달러(약645만원)를 모두 부모님께 드렸다는 이준환은 이제 다음 목표를 향해 뛴다. 이준환은 '2012 런던올림픽 이후 한국 유도가 올림픽에서 금메달을 따지 못하고 있다'는 말에 "궁극적인 목표는 올림픽 메달이지만, 지금은 매 ...

    한국경제 | 2022.07.01 09:21 | YONHAP

  • thumbnail
    K리그1 수원, 일본인 윙어 마나부 영입…공격력 강화 꾀한다

    ... 등번호는 5번"이라고 발표했다. 2008년 일본 J리그에 데뷔한 마나부는 요코하마 마리노스와 가와사키 프론탈레를 거쳐 지난해부터 나고야 그램퍼스에서 뛰었다. 프로 통산 407경기에서 69골 60도움을 기록한 베테랑이다. 2012년 런던 올림픽과 2014년 국제축구연맹(FIFA) 브라질 월드컵에서 일본 축구 대표로도 활동한 바 있다. 수원은 현재 K리그1에서 11위(승점 18·4승 6무 8패)까지 추락했다. 성남FC와 리그 득점 공동 최하위(13골)에 자리하는 ...

    한국경제 | 2022.06.30 14:15 | YONHAP

  • thumbnail
    "이름 남기고 싶다"…우상혁, 실내외 세계육상선수권 석권 도전(종합)

    ... 세계(실외)육상선수권에서도 강력한 우승 후보로 꼽힌다. 우상혁도 우승을 갈망한다. 지난해 열린 2020 도쿄올림픽 공동 1위 무타즈 에사 바심(카타르), 장마르코 탬베리(이탈리아)와 함께 '남자 높이뛰기 빅3'로 분류된 우상혁은 ... 유일하게 실내와 실외 세계 챔피언에 등극했다. 바심은 2014년 소포트(2m38)에서 실내 우승, 2017년 런던(2m35)과 2019년 도하(2m37)에서 실외 우승을 차지했다. 우상혁은 바심의 홈에서 열린 도하 다이아몬드리그에서 ...

    한국경제 | 2022.06.30 13:19 | YONHAP

  • thumbnail
    우상혁 "19일 오전 기대해주세요…금빛 도약하겠습니다"

    ... 올리면서, 우상혁은 세계선수권 우승을 약속할 수 있는 세계 최정상급 점퍼로 도약했다. 지난해 열린 2020 도쿄올림픽에서 2m35의 한국기록을 세우며 역대 한국 육상 트랙&필드 최고인 4위에 오른 우상혁은 2022년 더 높이 ... -- 외신에서는 2m35, 2m37을 우승권 기록으로 예상하는데. ▲ 최근 세계선수권에서 2m35(2017년 런던), 2m37(2019년 도하)을 뛴 바심이 우승했다. 그러나 당일 분위기 싸움이 중요할 것 같다. 즐기는 경기를 ...

    한국경제 | 2022.06.30 13:12 | YONHAP

  • thumbnail
    우상혁, 역대 한 명뿐인 '같은 해 실내외 세계선수권 석권' 도전

    ... 세계(실외)육상선수권에서도 강력한 우승 후보로 꼽힌다. 우상혁의 이번 대회 목표는 우승이다. 지난해 열린 2020 도쿄올림픽 공동 1위 무타즈 에사 바심(카타르), 장마르코 탬베리(이탈리아)와 함께 '남자 높이뛰기 빅3'로 분류된 우상혁은 ... 유일하게 실내와 실외 세계 챔피언에 등극했다. 바심은 2014년 소포트(2m38)에서 실내 우승, 2017년 런던(2m35)과 2019년 도하(2m37)에서 실외 우승을 차지했다. 우상혁은 바심의 홈에서 열린 도하 다이아몬드리그에서 ...

    한국경제 | 2022.06.30 07:03 | YONHAP

  • thumbnail
    '11년 만의 메달' 황선우 "박태환 넘었다는 표현 맞지 않아"

    ... "박태환 선수가 메이저 대회에서 좋은 성적을 낸 만큼 저도 앞으로 더 열심히 훈련해서 세계선수권대회, 아시안게임, 올림픽에서 좋은 결과를 보여드리고 싶다"고 바랐다. 황선우의 말처럼 박태환은 아직 황선우가 가보지 못한, 많은 길을 걸었다. ... 선수로는 유일한 세계선수권대회 금메달리스트일 뿐만 아니라 올림픽 금메달리스트다. 박태환은 2008년 중국 베이징 올림픽 자유형 400m에서 금메달을 따고 자유형 200m에서는 은메달을 목에 걸었다. 2012년 런던 올림픽에서도 자유형 ...

    한국경제 | 2022.06.29 12:41 | YONHAP

  • thumbnail
    '한국 최초 세계육상 메달' 김현섭 "우상혁은 시상대 설 겁니다"

    ... 등 다른 육상 종목에도 긍정적인 에너지가 퍼질 수 있다"고 우상혁의 우승을 바랐다. 그는 "우상혁이 지난해 도쿄올림픽(4위)부터 가파른 상승세를 타고 있다. 오는 7월 유진 세계선수권에서 시상대에 서고, 2024년 파리올림픽까지 ... 베를린(31위), 2011년 대구(3위), 2013년 모스크바(9위), 2015년 베이징(10위), 2017년 런던(26위), 2019년 도하(37위) 등 한국 육상 사상 최다인 '7회 연속 세계선수권 출전'의 기록을 썼다. 세계선수권에서는 ...

    한국경제 | 2022.06.29 07:0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