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731-10740 / 11,79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광저우 아시안게임] 남자 핸드볼 金…4년 전 '도하 아픔' 씻었다

    ... 열었다는 점에서 더욱 뜻깊다. 손연재는 경기를 마친 후 "어제 팀 경기에서 메달을 따지 못해 밤 늦게까지 우울했다. 그렇지만 오늘 좋은 연기를 해 메달을 따게 돼 너무 기쁘다"며 방긋 웃었다. 첫 메달이라는 관문을 넘은 손연재는 "런던올림픽에서 메달을 딸 수 있도록 차근차근 준비하겠다"며 포부를 밝혔다. 손연재는 또 '리듬체조의 김연아'로 불리는 것에 대해 "연아 언니가 어떻게 생각할지 모르지만 난 괜찮다. 하지만 리듬체조 손연재로 불리고 싶다"고 말했다. 바둑은 ...

    한국경제 | 2010.11.26 00:00 | 최만수

  • thumbnail
    [아시안게임] 손연재 "어제 너무 울어서…"

    ... 고려해 심판들이 어제 팀 경기 때보다 점수를 잘 준 것 같다. 어제보다 잔 실수가 없었다"고 답했다. 시니어대회에 출전하기 시작한 첫해 종합대회인 아시안게임에서 동메달을 목에 걸고 세계를 향해 뻗어가기 시작한 손연재는 "2년 후 런던올림픽에서 메달을 딸 수 있도록 지금부터 차근차근 준비하겠다"며 당찬 포부를 밝혔다. 한편 이날 10위에 머무른 신수지(19.세종대)는 "사건 사고가 많은 대회였다. 오른쪽 발목 인대를 다쳐 고생했고 물혹도 났다. 또 최근에는 ...

    연합뉴스 | 2010.11.26 00:00

  • [아시안게임] 광저우서 뜨고 진 별들

    ... 결선에 진출해 4위를 차지하며 강렬한 인상을 남겼던 양학선은 생애 첫 번째 아시안게임에서 정상까지 밟아 2012년 런던 올림픽 금메달에 대한 기대까지 부풀렸다. `한국 사격의 우량주' 이대명(22.한국체대)도 확실하게 `포스트 진종오' ... 7개 출전 종목(금3, 은2, 동2) 모두 메달을 땄다. 2007년 멜버른 세계선수권대회와 2008년 베이징 올림픽 남자 자유형 400m에서 거푸 금메달을 목에 걸었던 박태환은 지난해 로마 세계선수권대회에서 주 종목인 자유형 200m와 ...

    연합뉴스 | 2010.11.26 00:00

  • thumbnail
    [아시안게임] 활짝 열린 '손연재 시대'

    ... 공인받았다. 부침이 있었지만 손연재는 고삐를 늦추지 않고 아시안게임을 별렀고 카리스마 넘치는 표정과 자신 있는 연기로 평균 26점 이상의 높은 득점을 받아 마침내 새 이정표를 세웠다. 올해에만 벌써 여러 차례 국제 대회에 나서 유럽 심판들의 눈도장을 확실하게 받았기에 다치지 않고 꾸준히 기량을 보완한다면 내년 세계선수권대회는 물론 2012년 런던올림픽에서 세계 중심부로 진입할 가능성은 충분하다. (광저우=연합뉴스) cany9900@yna.co.kr

    연합뉴스 | 2010.11.26 00:00

  • 6시 헤드라인

    ... 씨티은행이 그리스 내 72개 영업점을 41개로 대폭 축소하는 구조조정을 단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론스타 "세금 내야 한다면 내겠다" 론스타의 존 그레이컨 회장은 런던에서 김승유 하나금융지주 회장과 외환은행 주식 매매계약을 체결한뒤 "세금을 내야 한다면 내겠다"고 말했다. "한국, 월드컵·올림픽 유치 타격" 북한의 연평도 포격 사건으로 한국의 월드컵 축구대회와 동계 올림픽 유치 노력이 타격을 입게 됐다고 독일 일간지가 보도했다 김지예기자 jyk...

    한국경제TV | 2010.11.26 00:00

  • [아시안게임] 류샹 "이제는 런던올림픽 금메달"

    ... = 제16회 광저우 아시안게임에서 건재를 확인한 '황색탄환' 류샹(27.중국)이 숨돌림 틈도 없이 2012년 런던올림픽 금메달에 시선을 돌렸다. 24일 중국 광저우 아오티 주경기장에서 끝난 육상 남자 110m 허들에서 유연한 허들링과 ... 스퍼트를 앞세워 13초09라는 좋은 기록으로 아시안게임 3회 연속 우승을 달성한 류샹은 경기 후 공식 기자회견에서 "런던에서 금메달을 딸 것으로 생각한다. 그러기 위해 더 노력하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2008년 베이징올림픽 예선에서 ...

    연합뉴스 | 2010.11.25 00:00

  • [아시안게임] 종합2위 밑거름 `효자종목이 바뀐다'

    ... 한 개의 금메달도 따지 못한 것은 1982년 뉴델리 대회 이후 28년 만이다. 한국 레슬링은 2008년 베이징 올림픽에서 참담한 실패를 겪고 나서 '부활'을 외치며 대표 선발 방식을 다듬는 등 혁신에 나섰고, 지난 7월 아시아선수권대회에서 ... 철저한 전력 분석과 베테랑ㆍ신예의 `신구 조화'를 바탕으로 단체전과 개인전에서 골고루 메달을 거둬들여 2년 뒤 런던 올림픽 전망에도 청신호를 밝혔다. 유도도 모처럼 휘파람을 불었다. 금메달 6개와 은메달 3개, 동메달 5개 등 ...

    연합뉴스 | 2010.11.25 00:00

  • [아시안게임] 또 명궁커플…최원종.김문정 화촉

    ... 최원종은 "아끼는 후배로 생각했는데 시간이 지나다 보니 어느 순간에 여자로 다가와서 1년 반 정도를 계속 사귀자고 전화하고 쫓아다녔다"고 말했다. 신접살림은 김문정이 청원군청 실업팀에서 선수생활을 하기 편하도록 청주에 차리기로 했다. 신혼여행지는 아직 정하지 못했다. 이들 커플의 올해 목표는 2012년 런던 올림픽 출전권을 따는 것이다. 그래서 2세 계획은 올림픽이 끝난 뒤로 미뤘다. (광저우=연합뉴스) jangje@yna.co.kr

    연합뉴스 | 2010.11.25 00:00

  • [아시안게임] 한국 레슬링 '최악의 부진'

    ... 한국 레슬링은 이번 대회를 앞두고 '효자 종목'의 자존심을 되찾겠다고 굳은 결의를 다졌다. 2008년 베이징 올림픽에서 '노골드'에 그친 아픔을 밑거름 삼아 대표 선발 방식을 바꿨고, 세대교체를 단행하며 좋은 성적을 내고자 열심히 ... ◇세대교체는 '현재 진행형' 그러나 실망하고만 있을 수는 없다. 어쨌든 지금 광저우에 들어온 선수들은 2012년 런던 올림픽까지 내다보고 대한레슬링협회에서 공들여 키우고 있는 선수들이다. 세계적인 추세에 맞춰 짧은 시간 안에 많은 ...

    연합뉴스 | 2010.11.25 00:00

  • [아시안게임] 10대 태극전사 "우리도 골드보이"

    ... 수성에 견인차 구실을 했다. 태권도 남자 63㎏급에서 금빛 발차기를 보여준 `고교생 괴물' 이대훈(18.한성고)이 올림픽 금메달만큼이나 어렵다는 대표 선발전 관문을 뚫은 뒤 당당하게 아시아 정상 자리에 섰다. 이대훈은 180㎝로 키가 ... `차세대 간판' 양학선(18.광주체고)도 이번 대회 도마에서 금빛 착지를 보여주며 우승 대열에 합류해 2012년 런던 올림픽 금메달 획득 기대를 부풀렸다. 이와 함께 바둑 혼성바둑에 여자 `얼짱' 이슬아(19)와 금메달을 합작한 ...

    연합뉴스 | 2010.11.2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