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1-90 / 10,79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양궁 강채영, 5년 전 눈물 닦았다…"이제 올림픽 3관왕 해야죠"

    2016 리우 올림픽 최종 평가전서 아쉽게 4위 탈락 이번엔 1위로 도쿄행 티켓…'비운의 궁사' 꼬리표 떼 '비운의 궁사' 수식어는 5년 만에 뗐다. 이제 역대 최초 '올림픽 양궁 3관왕' 타이틀을 정조준한다. 강채영... 아픔을 맛봤다. 강채영은 탈락이 확정된 뒤 장혜진의 위로를 받으며 눈물을 펑펑 흘렸다. 장혜진 역시 2012 런던 올림픽을 앞두고 치러진 평가전에서 아깝게 4위를 한 경험이 있었다. 그때 눈물은 오히려 '터닝포인트'가 됐다. ...

    한국경제 | 2021.04.23 18:23 | YONHAP

  • thumbnail
    강채영·김우진, 평가전 1위로 도쿄행…태극궁사 6명 확정

    고교궁사 김제덕, 만 17세에 올림픽 무대로 여자양궁 세계랭킹 1위 강채영(현대모비스)과 2016 리우 올림픽 남자 단체전 금메달리스트 김우진(청주시청)이 도쿄행을 확정했다. 강채영은 23일 강원 원주양궁장에서 끝난 2020 ... 유수정(현대백화점)과 막판까지 접전을 펼친 끝에 3위로 여자 올림픽 대표팀에 선발됐다. 남자부에서는 2016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 남자 단체전 금메달리스트인 김우진(청주시청)이 넉넉하게 1위에 올랐다. 2012 런던 올림픽 개인전에서 금메달을 ...

    한국경제 | 2021.04.23 17:00 | YONHAP

  • thumbnail
    레슬링 대표팀, 코로나19 추가 확진자 3명 발생…총 11명

    ... 국가대표팀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3명이 더 나왔다. 대한레슬링협회 관계자는 23일 "도쿄올림픽 세계 쿼터대회 참가 차 불가리아 소피아에 체류 중인 레슬링 대표팀의 코치 2명과 파견 심판 1명이 22일 밤 현지에서 ... 방역 수칙을 준수하며 대회 준비를 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다음 달 6일 개막하는 올림픽 세계 쿼터 대회는 도쿄올림픽 출전권을 획득할 수 있는 마지막 대회다. 아직 올림픽 출전권을 획득하지 못한 2012 런던 올림픽 금메달리스트 ...

    한국경제 | 2021.04.23 10:24 | YONHAP

  • thumbnail
    '사격황제' 진종오 도쿄 간다…대표선발전서 극적으로 2위 도약(종합)

    한국 사격의 '간판' 진종오(42·서울시청)가 태극마크를 달고 2020 도쿄올림픽 무대를 밟는다. 진종오는 이달 16일부터 창원국제사격장에서 진행 중인 도쿄올림픽 국가대표 선발전 남자 10m 공기권총 부문에서 2위에 올라 도쿄행 ... 도쿄올림픽에서는 그의 주 종목인 남자 50m 권총이 폐지됐지만, 10m 공기권총도 승산이 있다. 진종오는 2012년 런던 올림픽에서 남자 10m 공기권총 금메달을 획득한 바 있다. 쿼터 2장이 걸린 여자 10m 공기소총에서는 권은...

    한국경제 | 2021.04.22 16:05 | YONHAP

  • thumbnail
    손흥민, EPL서 첫 PK 득점…커리어 성공률 5할 넘겨

    ... 손흥민(29·토트넘 홋스퍼)이 '페널티킥 울렁증'을 드디어 벗어던진 것일까. 손흥민은 22일 오전(이하 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2021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29라운드 사우샘프턴과 순연 ... 왕' 해리 케인이 찼다. 그럴 법도 한 게 손흥민은 페널티킥 성공률이 유독 낮은 선수다. 프로팀과 국가대표팀(올림픽 대표팀 포함)에서 이날 경기 전까지 총 8차례 페널티킥을 찼는데 4번 성공했다. 성공률이 50%에 불과했다. ...

    한국경제 | 2021.04.22 15:46 | YONHAP

  • thumbnail
    방심 없는 김학범 감독 "세 팀 모두 만만치 않다"

    [엑스포츠뉴스 김정현 기자] 좋은 조 편성에도 김학범 감독은 방심하지 않았다. 대한민국 올림픽 남자축구 대표팀은 21일(한국시각) 스위스 취리히 국제축구연맹(FIFA) 본부에서 열린 도쿄올림픽 남자축구 조 추첨식에서 뉴질랜... 김학범호는 하위 포트에서 강호로 꼽히는 멕시코, 독일, 스페인, 프랑스 등을 피했다. 온두라스와는 5년 전 리우올림픽 8강에서 온두라스에 당한 패배를 설욕한다. 김학범 감독은 지난 2012 런던 올림픽 동메달 이후 9년 만에 메달 ...

    한국경제 | 2021.04.22 15:46 | 김정현 기자(sbjhk8031@xportsnews.com)

  • thumbnail
    김학범호 속한 B조, 메달 도전 위한 '최적 조건'

    [엑스포츠뉴스 김정현 기자] 김학범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올림픽 대표팀이 9년 만에 올림픽 메달 도전에 최적의 조건을 갖췄다. 9회 연속 올림픽 본선진출에 성공한 대한민국 올림픽 대표팀은 21일(한국시각) 스위스 취리히 ... 가장 좋은 조 편성으로 손꼽힌다. 대회마다 가장 강호로 손꼽히는 국가가 조에 한 팀씩은 포함됐었다. 지난 리우 올림픽 당시엔 독일과 멕시코가 포함됐고 2012 런던 올림픽엔 멕시코가 포함됐다. 멕시코는 런던 올림픽 금메달과 리우 올림픽 ...

    한국경제 | 2021.04.22 15:10 | 김정현 기자(sbjhk8031@xportsnews.com)

  • thumbnail
    15년 만에 돌아온 승부사 김형실 감독 "머리카락 더 빠지겠어요"

    페퍼저축은행 초대 사령탑 선임…프로 원년 우승 감독·런던올림픽 4강 신화 여자 프로배구에 15년 만에 복귀하는 백전노장의 승부사 김형실(70) 감독은 "없던 머리카락이 더 빠지게 생겼다"며 너털웃음을 지으면서도 손녀뻘 넘는 선수들과 ... 지도한 김 감독은 프로 출범 원년인 2005년 KT&G를 챔피언결정전 우승으로 이끌었다. 또 2012년 런던올림픽에선 한국을 4강으로 인도해 1976년 몬트리올 올림픽 동메달 이래 36년 만에 올림픽에서 최대 성과를 내기도 했다. ...

    한국경제 | 2021.04.22 15:09 | YONHAP

  • thumbnail
    '런던 4강 신화' 김형실 감독, 페퍼저축은행 초대 사령탑 선임

    ... 한국배구연맹 이사회를 통해 V-리그 여자부 제 7구단의 창단을 승인받았다. 김형실 감독은 1982년부터 1984년 LA 올림픽까지 여자 국가대표팀 코치를 맡으면서 지도자 경력을 쌓았고, 1991년 청소년 여자대표팀 감독과 여자대표팀 코치를 ... 대한배구협회 전무이사를 맡아 행정가로 활동한 김 감독은 2011년 다시 코트로 복귀해 여자 국가대표팀을 맡아 2012년 런던올림픽 본선 출전권을 획득했으며, 런던올림픽 에서 1976년 몬트리올 대회 이후 36년 만에 두 번째로 4강까지 이끌었다. ...

    한국경제 | 2021.04.22 14:48 | 조은혜 기자(eunhwe@xportsnews.com)

  • thumbnail
    페퍼저축은행 배구단 초대 사령탑에 김형실 전 대표팀 감독

    ... 배구 행정가 등을 두루 거친 베테랑이다. 김 감독은 1982∼1984년 여자 국가대표팀 코치를 지냈고, 1991년 청소년 여자대표팀 감독과 여자 대표팀 코치, 1997∼1998, 2005년 여자대표팀 감독을 맡았다. 2012년 런던올림픽에서는 한국 여자대표팀을 1976년 몬트리올 올림픽 동메달 이래 36년 만에 올림픽 무대 4강으로 이끌었다. 1992∼2006년 KT&G 아리엘즈(현 KGC인삼공사) 감독으로 활동하면서 2005년 프로 원년 우승 사령탑에 이름을 올렸다. ...

    한국경제 | 2021.04.22 14:24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