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31,44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마이데일리 새 대표에 장윤호

    장윤호 전 한국야구위원회(KBO) 사무총장(사진)이 마이데일리 신임 대표에 선임됐다. 마이데일리는 제주드림타워 복합리조트를 운영하는 롯데관광개발이 최대 주주인 종합 인터넷 매체다. 장 신임 대표는 1987년 한국일보에 입사해 일간스포츠 미주 로스앤젤레스(LA)·텍사스 특파원, 체육부장, 야구부장, 편집국장을 역임한 뒤 스타뉴스 대표, KBO 사무총장과 총재특보를 지냈다.

    한국경제 | 2021.06.24 17:53

  • thumbnail
    김하성 "어머니가 가장 좋아하는 커쇼 상대로 홈런"

    김하성(26·샌디에이고 파드리스)의 어머니는 아들이 클레이턴 커쇼(33·로스앤젤레스 다저스)와 함께 빅리그 무대에서 뛰는 걸 꿈꿨다. 한국프로야구 최고 유격수로 성장한 김하성은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에 진출해 어머니의 소원을 풀어드렸다. 여기에 커쇼를 상대로 홈런까지 쳤다. 미국 샌디에이고 지역지 샌디에이고 트리뷴 유니온은 24일(한국시간) '커쇼 상대 홈런'에 관해 김하성과 나눈 대화를 전했다. 김하성은 23일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디에이고 ...

    한국경제 | 2021.06.24 17:32 | YONHAP

  • thumbnail
    "난 노예 아냐"…브리트니 스피어스, 강제 피임·약복용 폭로(종합2보)

    ... 법원 앞 팬들 100여명 집결…판사 결정은 보류 "저는 누군가의 노예로 여기 있는 것이 아닙니다. 제 삶을 되찾고 싶을 뿐입니다. " 한때 세계 무대를 주름잡았던 팝스타 브리트니 스피어스(39)가 23일(현지시간) 미국 로스앤젤레스(LA) 카운티 고등법원에서 이같이 절규했다고 로이터, AP 통신 등이 전했다. 1999년 소녀 시절 데뷔해 단숨에 월드 스타로 떠오른 그는 지금도 전설적 아이돌로 회자되지만 실은 친부의 속박에 얽매인 삶을 살았다고 폭로했다. 이에 ...

    한국경제 | 2021.06.24 17:17 | YONHAP

  • thumbnail
    [문화소식] 바이올리니스트 랜들 구스비 데뷔 앨범 '루츠'

    ... 영감을 얻은 곡들도 선보인다. 한국인 어머니와 아프리카계 미국인 아버지 사이에서 태어난 그는 세계적인 바이올리니스트 이츠하크 펄먼에게 인정받아 미국 줄리아드 음대에서 전액 장학금을 받으며 공부했다. 최근에는 클리블랜드 오케스트라, 로스앤젤레스(LA) 필하모닉, 뉴욕 필하모닉 등과 협연하며 주목을 받고 있다. ▲ 앰비규어스댄스컴퍼니 '언더 더 쇼' = 광명시민회관 상주단체인 현대무용단 앰비규어스댄스컴퍼니가 다음 달 9~10일 광명시민회관 대공연장에서 '언더 더 쇼'(Under ...

    한국경제 | 2021.06.24 16:00 | YONHAP

  • thumbnail
    대타 김하성, 초구 건드려 투수 땅볼…샌디에이고, 7연승

    김하성(26·샌디에이고 파드리스)이 한 차례만 타석에 들어서 투수 땅볼에 그쳤다. 김하성은 24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디에이고의 펫코파크에서 치른 2021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로스앤젤레스 다저스와 홈경기, 선발 라인업에서 빠졌다. 타석에 설 기회는 단 한 번 주어졌다. 김하성은 팀이 5-3으로 앞선 8회말 2사 1, 3루 투수 타석에 들어서서 상대 우완 불펜 조 켈리의 초구 시속 140㎞ 너클 커브를 건드려 투수 땅볼로 물러났다. ...

    한국경제 | 2021.06.24 14:51 | YONHAP

  • thumbnail
    "강제피임·결혼도 못해" 법정 선 브리트니 스피어스, 절규

    친부의 법정 후견인 박탈을 신청한 팝스타 브리트니 스피어스(39)가 미 로스앤젤레스(LA) 카운티 고등법원에서 "나는 노예가 아니다"라며 절규했다. 로이터, AP 통신 등에 따르면 23일(현지시간) 법원은 스피어스의 입장을 직접 청취하는 심리를 열었고, 그는 20분 가량에 걸쳐 화상으로 입장을 표명하는 방식으로 자신이 겪은 부당함과 심리적 고통을 격앙된 목소리로 토로했다. 1999년 소녀 시절 데뷔해 단숨에 월드 스타로 떠오른 그는 지금도 전설적 ...

    한국경제TV | 2021.06.24 11:58

  • thumbnail
    "난 노예 아냐"…브리트니 스피어스, 법정서 '강제 피임' 폭로(종합)

    ... 법원 앞 팬들 100여명 집결…판사 결정은 보류 "저는 누군가의 노예로 여기 있는 것이 아닙니다. 제 삶을 되찾고 싶을 뿐입니다. " 한때 세계 무대를 주름 잡았던 팝스타 브리트니 스피어스(39)가 23일(현지시간) 미 로스앤젤레스(LA) 카운티 고등법원에서 이같이 절규했다고 로이터, AP 통신 등이 전했다. 1999년 소녀 시절 데뷔해 단숨에 월드 스타로 떠오른 그는 지금도 전설적 아이돌로 회자되지만, 실은 친부의 속박에 얽매인 삶을 살았다고 폭로하며 법원에 ...

    한국경제 | 2021.06.24 11:44 | YONHAP

  • thumbnail
    브리트니 스피어스, 13년 父착취 폭로..."강제 피임시켜"

    미국 팝가수 브리트니 스피어스가 법정에서 아버지에게 13년간 착취를 당했다며 고통을 호소했다. 브리트니 스피어스는 23일(현지시간) 로스 앤젤레스 고등 법원에 화상 연결로 참석해 오랜 후견인인 아버지의 지위를 박탈해달라고 청했다. 현지 매체 보도에 따르면 브리트니 스피어스는 이날 법정에서 "전 세계에 제가 괜찮고 행복하다는 거짓말을 했다. 나는 착취를 당하고 있고 잠을 잘 수도 없으며 우울하고 매일 울고 있다"고 고백했다....

    키즈맘 | 2021.06.24 11:26 | 이진경

  • thumbnail
    [신간] 하버드-C.H.베크 세계사: 1750~1870, 근대 세계로 가는 길

    ... 산업화 등을 통해 오늘날까지 이어지는 세계 경제의 발전과 세계 사회의 형성이다. 세계사 연구의 거장으로 평가받는 제바스티안 콘라드 독일 베를린 자유대 근대·세계사 교수, 캘리포니아 학파의 대표 주자로 알려진 로이 빈 웡 미국 로스앤젤레스 캘리포니아대(UCLA) 교수 등이 저자로 참여했다. 책은 19세기를 유럽의 세기로 규정하며 제국의 팽창이 절정에 달했다고 분석한다. 대제국을 건설한 영국, 유럽 열강과 어깨를 나란히 하는 문명화된 국가로 비친 오스만 제국 등을 ...

    한국경제 | 2021.06.24 11:11 | YONHAP

  • thumbnail
    "감금·감시·피임 수술"…브리트니 스피어스, 친부 학대 증언 [종합]

    ... 동안 내 삶을 통제했다"며 친부의 후견인 자격을 박탈해달라고 법원에 요청했다. 브리트니 스피어스의 아버지 제이미는 2008년 후견인으로 지명된 이후 6000만 달러(한화 680억 원)로 추정되는 딸의 재산을 관리해왔다. 로스앤젤레스(LA) 카운티 고등법원은 23일 브리트니 스피어스의 입장을 직접 듣는 심리를 열었다. 미국 ABC 뉴스는 브리트니 스피어스가 20분 넘게 발언했으나 매우 침착했으며 동시에 수많은 감정으로 괴로워했다고 보도했다. 이날 브리트니 스피어스는 ...

    텐아시아 | 2021.06.24 11:02 | 우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