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91-200 / 3,35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인터뷰] 박지은 교수 "'엉짱' 브랜드 가치 50억대…활동영역 넓힐 것"

    ... 이름이 검색어에 자주 오르내리면서 책임감 또한 커지죠. 특히 건강과 관계된 일이다 보니 더욱 진정성을 가져야 하는 건 당연한 거고요." 도전, 연기 열정은 그대로 박지은 교수는 현대방송 공채 1기 MC 출신으로 배우 류시원과 가요 프로그램 등을 진행했던 방송인이다. 서울대 체육교육과 출신인 박 교수는 배우, 리포터 등 활동영역을 넓히다 결혼 후 돌연 캐나다 유학을 떠났다. "한국에 돌아온 후에도 배우로서의 꿈을 저버리지 않았습니다. 다만 ...

    한국경제 | 2014.09.15 12:56 | 김현진

  • 부인 폭행 및 협박 혐의 인정, 탤런트 류시원 벌금 700만원 확정

    `류시원 벌금` 부인의 차량과 휴대전화에 위치추적장치를 설치하고 이를 제거해달라고 요구하는 부인을 폭행·협박한 혐의로 기소된 탤런트 류시원이 벌금형을 받았다. 지난 4일 대법원 1부(주심 김창석 대법관)는 폭행·협박·위치정보의 보호 및 이용 등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재판을 받아온 류시원에 벌금 700만원을 선고한 원심을 확정하며 "폭행과 협박, 위치정보의 보호 및 이용 등에 관한 법률 위반의 점을 모두 유죄로 인정한 원심은 정당하다"고 류시원 ...

    한국경제TV | 2014.09.05 11:57

  • thumbnail
    류시원 벌금 700만원 확정…부인 폭행-협박 등 혐의 '유죄 인정'

    류시원 벌금 배우 류시원이 아내 조 모씨를 폭행, 협박한 혐의로 벌금형을 확정받았다. 4일 대법원 1부는 폭행·협박·위치정보의 보호 및 이용 등에 관한 법률 위반의 혐의로 기소된 류시원에게 벌금 700만 원을 선고한 원심을 확정했다. 류시원은 지난 2011년 부인 조 씨의 동의없이 차량에 위치추적장치(GPS)를 부착하고 휴대전화에도 애플리케이션을 설치해 9개월여간 위치추적 정보를 수집했으며, 이를 제거하라고 요구하는 ...

    한국경제 | 2014.09.04 21:41 | 이예진

  • 류시원 벌금형 선고에 공식 입장 "부끄러운 짓 하지 않았다"

    류시원이 벌금형을 선고 받은 데 대한 공식 입장을 밝혔다. 4일 오후 류시원은 소속사를 통해 "결코 부끄러운 짓은 하지 않았다"며자신의 입장을 밝혔다. 앞서 류시원은 부인을 폭행, 협박한 혐의로 기소되어 폭행 사실이 입증돼 벌금 700만 원을 선고한 원심을 확정했다. 이에 대해 류시원은 "기대를 했던 만큼 실망스러운 것은 어쩔 수가 없었다. 더 이상 제 가정사가 세상 사람들의 이야깃거리가 되지 않았으면 좋겠지만 그 또한 제 욕심일 것"이라며 ...

    한국경제TV | 2014.09.04 20:41

  • 류시원 벌금형 확정, `원심은 정당하다`

    류시원 벌금형 확정 소식이다. 4일 대법원 1부(주심 김창석 대법관)는 폭행•협박•위치정보의 보호 및 이용 등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재판을 받아온 류시원에 벌금 700만원을 선고한 원심을 확정했다. 재판부는 "폭행과 협박, 위치정보의 보호 및 이용 등에 관한 법률 위반의 점을 모두 유죄로 인정한 원심은 정당하다"고 류시원 벌금 확정 이유를 밝혔다. 앞서 1심은 "피해자에 대한 사생활 침해가 작아 보이지 않는다"며 류씨에게 ...

    한국경제TV | 2014.09.04 19:44

  • thumbnail
    류시원 공식입장 “거짓이 진실이 되는 상황…받아들이기 힘들다” 호소

    류시원이 소속사를 통해 대법원 판결에 대한 공식 입장을 밝혔다. 4일 오후 류시원은 보도자료를 통해 “기대를 했던 만큼 실망스러운 것은 어쩔 수가 없네요. 더 이상 제 가정사가 세상 사람들의 이야기 거리가 되지 않았으면 좋겠지만, 그 또한 제 욕심이겠지요”라고 심경을 밝혔다. 이어 “남편으로서, 가장으로서 제가 부족한 사람이었을 것입니다. 다만 결코 부끄러운 짓은 하지 않았습니다. 거짓이 진실이 되는 것을 받아들이는 것이 제겐 쉽지가 않네요. ...

    텐아시아 | 2014.09.04 18:43 | 정시우

  • 부인 폭행 협박 혐의, 탤런트 류시원 벌금 700만원 확정

    부인을 폭행, 협박한 혐의로 기소된 탤런트 류시원이 벌금형을 확정받았다. 대법원은 폭행과 협박, 위치정보의 보호 이용 등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재판을 받아온 류 씨에게 벌금 700만원을 선고한 원심을 확정했다. 류시원은 지난 2011년 5월 서울 강남구의 차량 정비소에서 아내 조 모씨의 승용차에 GPS를 부착하고 9개월여간 감시하고 조 씨의 휴대전화에 동의 없이 위치추적 애플리케이션을 설치해 위치 정보를 수집한 혐의로 지난해 5월 불구속 기소됐다. ...

    한국경제TV | 2014.09.04 18:28

  • 류시원, 아내 폭행·협박 혐의 벌금형 확정 `위치추적에 폭행까지`

    배우 류시원이 아내를 폭행·협박한 혐의로 기소돼 벌금형을 받았다. 4일 대법원 1부(주심 김창석 대법관)은 폭행, 협박, 위치정보의 보호 및 이용등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기소된 류시원에게 벌금 700만원을 선고한 원심을 확정했다. 앞서 류시원은 아내의 위치정보를 무단으로 수집한 혐의로 지난해 5월 불구속 기소됐다. 그는 앞서 지난 2011년 아내의 차량에 위치추적기를 부착하고, 휴대전화에도 어플을 설치해 위치 정보를 수집한 바 있다. 뿐마 ...

    한국경제TV | 2014.09.04 17:10

  • 류시원 벌금 700만원, 대법원 폭행 협박 불법 위치 추적 혐의 확정

    4일 대법원은 아내 조모씨를 폭행·협박하고 불법적인 방법으로 위치를 추적한 혐의로 기소된 배우 류시원(42)에게 벌금 700만원을 선고한 원심을 확정했다. 류씨는 2011년 8월 서울 강남구 논현동 자택에서 부부싸움 중 조씨의 뺨을 때린 혐의로 기소됐다. 류씨는 2011년 5월부터 2012년 2월까지 조씨의 벤츠 승용차에 위치추적장치를 몰래 부착하고 조씨의 스마트폰에 위치정보를 제공하는 애플리케이션을 설치해 불법적으로 위치를 추적한 혐의도 받아왔다. ...

    한국경제TV | 2014.09.04 16:18

  • thumbnail
    류시원, 벌금 700만원 확정 '아내 폭행, 협박' 유죄 인정

    [연예팀] 배우 류시원이 부인 폭행 및 협박 혐의 등으로 벌금형을 받았다. 9월4일 대법원 1부(주심 김창석 대법관)는 폭행, 협박, 위치정보의 보호 및 이용 등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재판을 받아온 류시원에게 벌금 700만 원을 선고한 원심을 확정했다. 앞서 류시원은 2011년 부인 조씨의 차량에 위치추적장치를 부착하고 휴대전화에도 위치추적 애플리케이션을 설치해 이듬해까지 위치정보를 수집한 혐의로 지난해 5월 불구속 기소됐다. 또한 류시원은 ...

    한국경제 | 2014.09.04 15:5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