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41-450 / 3,37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부인 폭행혐의 류시원 700만원 벌금

    부인을 폭행·협박하고 부인 차량에 몰래 위치추적장치를 부착한 혐의로 기소된 탤런트 류시원 씨(41)에 대해 서울중앙지법 형사5단독 이성용 판사는 10일 벌금 700만원을 선고했다. 이 판사는 폭행과 협박, 위치정보수집 혐의가 모두 인정된다고 판단했다. 이에 대해 류씨는 이날 저녁 소속사를 통해 “비록 벌금형이지만 이번 사건은 형량의 문제가 아니라 명예의 문제”라며 “어떤 경우에도 폭행이나 외도는 없었다”고 억울함을 호소했다. 소속사 측은 항소 방침을 ...

    한국경제 | 2013.09.11 01:14 | 정태웅

  • thumbnail
    류시원 공식입장, 아내 폭행혐의 유죄판결 “억울하고 답답한 심정”

    '류시원 공식입장' [김보희 기자] 배우 류시원이 아내 폭행 혐의로 법원으로부터 유죄판결을 받은 것에 대한 공식 입장을 밝혔다. 9월10일 류시원 소속사는 “금일 있었던 형사 판결에 대한 본인과 소속사의 입장입니다”라는 제목으로 공식입장을 발표했다. 먼저 류시원은 “비록 벌금형의 선고이지만, 이번 사건은 처음부터 형량의 문제가 아니라 명예의 문제”라며 “다시 한 번 어떠한 경우에도 폭행이나 외도 같은 것은 절대 없었다. 억울하고 답답한 점이 ...

    한국경제 | 2013.09.10 19:41

  • thumbnail
    이혼 소송 류시원, 유죄판결에 "억울하고 답답하다" 공식입장

    배우 류시원 배우 류시원이 아내 폭행 혐의 등에 대한 유죄판결에 공식입장을 내놓았다. 류시원은 10일 오후 소속사 알스컴퍼니를 통해 “비록 벌금형의 선고이지만, 이번 사건은 처음부터 형량의 문제가 아니라 명예의 문제다. 다시 한 번 어떠한 경우에도 폭행 이나 외도 같은 것은 절대 없었다는 점을 밝힌다. 억울하고 답답한 점이 많지만 진실은 꼭 밝혀질 것이라고 믿는다”라고 전했다. 류시원은 지난 2010년 결혼한 조 씨와 지난 ...

    텐아시아 | 2013.09.10 19:24 | 배선영

  • thumbnail
    法, 류시원 유죄판결 "아내 폭행·협박 모두 혐의 인정"

    [양자영 기자] 法, 류시원 유죄판결 "아내 폭행·협박 모두 혐의 인정" 아내를 폭행ㆍ협박하고 아내의 차량에 몰래 위치추적장치를 부착한 혐의로 불구속 기소된 배우 류시원(41)이 법원으로부터 유죄판결을 받았다. 9월10일 서울 서초동 서울중앙지방법원 형사 5단독 이성용 판사는 “벌금 200만원 이외에 전과가 없고 아내 조 씨(29)에 대한 폭행 정도가 가벼운 점, 위치추적장치 부착 기간과 횟수가 적다는 점을 감안했다”며 피고 류시원에게 벌금 700만원을 ...

    한국경제 | 2013.09.10 18:49

  • 탤런트 류시원 이럴수가…부인폭행· 감시로 벌금 700만원

    탤런트 류시원(41)이 부인을 폭행하고 감시한 혐의로 벌금형을 선고받았다. 서울중앙지법 형사5단독 이성용 판사는 10일 열린 류씨에 대한 선고공판에서 벌금 700만원을 선고했다. 이 판사는 "제출된 녹음 증거에 살과 살이 부딪히는 소리 등이 들리는 것으로 볼 때 상당히 약한 강도라도 부인을 폭행한 점이 인정된다"고 밝혔다. 협박 혐의에 대해서는 "부인 차량에 몰래 GPS를 부착했을 뿐 아니라 사람을 고용해 행적을 감시할 수도 있다는 취지의 발언을 ...

    한국경제 | 2013.09.10 14:38 | 권민경

  • '부인 폭행 혐의' 탤런트 류시원 벌금 700만원 선고

    부인을 폭행·협박하고 부인 차량에 몰래 위치추적장치를 부착한 혐의로 기소된 탤런트 류시원(41)씨가 벌금형을 선고받았다. 서울중앙지법 형사5단독 이성용 판사는 10일 열린 류씨에 대한 선고공판에서 벌금 700만원을 선고했다. 이 판사는 폭행과 협박, 위치정보수집 혐의가 모두 인정된다고 판단했지만, 류씨가 벌금형 외에 처벌받은 전력이 없는 점 등을 고려해 검찰이 구형한 징역 8월보다 가벼운 형을 선고했다. 이 판사는 "제출된 녹음 증거에 살과 ...

    연합뉴스 | 2013.09.10 14:34

  • thumbnail
    [르포]일본 모터스포츠, 모두가 하나되는 축제

    ... 깊은 만큼 경기장 운영 방식이 프로다울 수밖에 없다. 프로모터들은 전문적으로 경기를 이끌고, 선수와 관중은 성숙하게 문화를 즐길 줄 아는 것이다. 함께 열린 슈퍼레이스 5전에도 많은 사람이 찾았다. 흥행은 성공적이지만 대부분 류시원 감독의 일본인 팬이었다는 점이 아쉬움으로 남는다. 아직 역사가 길지 않은 국내 모터스포츠에 엄청난 흥행을 바라는 것은 아니다. 차츰 발전해가는 상황에서 '더 빨리 가라'고 채찍질하는 것도 아니다. 그저 일본처럼 진심으로 즐기는 ...

    오토타임즈 | 2013.09.02 09:09

  • thumbnail
    쉐보레레이싱팀, "우승 기분 최고!"

    ... EXR 팀106은 장순호가 3위에 오르는 데 만족해야 했다. 이로 인해 종합성적에도 변화가 일어났다. CJ레이싱팀 최해민이 선두, 5위에 머물렀던 김진표가 2위에 오른 것. 3위는 정연일(EXR 팀106)이 이었다. 종합 3위였던 류시원은 순위 밖으로 밀려났다. 시상대에 오른 선수들을 인터뷰했다. -이번 경기에서 종합 2위에 올라선 소감은. "(김진표)행운이 작용한 경기였다. 시작 전에는 무리하거나 욕심내지 않고 앞차만 따라가자고 생각했다. 처음 경험하는 서킷에서 실수가 ...

    오토타임즈 | 2013.09.02 08:56

  • thumbnail
    슈퍼레이스 5전, 예상 뒤엎는 반전 이어져

    일본 스즈카 서킷에서 1일 열린 슈퍼레이스 5전은 반전의 연속이었다. 일본팬들의 관심을 한몸에 받으며 9랩까지 1위를 유지하던 EXR 팀106의 류시원 감독은 경주를 포기했고, CJ레이싱 김의수는 페널티를 수행하지 않아 시상대에 오르지 못했다. 슈퍼레이스 5전 GT클래스는 류시원이 출전, 많은 일본팬들의 주목을 받았다. 그가 속한 EXR 팀106은 예선 1, 2, 4위를 독점, 결승 초반 순조로운 출발을 보였다. 그러나 2랩째 정연일(EXR 팀106)이 ...

    오토타임즈 | 2013.09.01 22:55

  • thumbnail
    한국 모터스포츠, 아시아 시장 질주한다

    ... 스톡카를 기반으로 한·중·일 3국의 대항전을 치를 수 있는 흥행 요소도 갖췄다. 이날 스즈카서킷에는 1만2000여명의 일본 모터스포츠 팬들이 찾아 성황을 이뤘다. GT클래스에 참가한 팀106의 감독이자 드라이버인 '원조 한류스타' 류시원의 일본 팬만 2000여명이 몰려들어 응원전을 펼치기도 했다. 이날 일본 라운드에서는 한국 모터스포츠의 아시아 시장 공략 가능성도 봤다. 김준호 슈퍼레이스 대표(40)는 “해외 경주 개최로 좁은 한국 시장을 벗어나 스폰서 확보, 티켓·중계권 ...

    한국경제 | 2013.09.01 17:19 | 서기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