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0,69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토론토 특급유망주 피어슨, 10일 복귀 등판…이번엔 다를까

    류현진(34·토론토 블루제이스)의 팀 동료인 우완 강속구 투수 네이트 피어슨(25)이 복귀한다. 찰리 몬토요 토론토 감독은 9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휴스턴 미닛메이드파크에서 열리는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휴스턴 애스트로스와 원정경기를 앞두고 화상 인터뷰에서 "피어슨은 내일 휴스턴전에 선발 출전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시속 160㎞대 강속구를 던지는 특급 유망주 피어슨은 시즌 개막을 앞두고 사타구니를 연거푸 다치면서 개막 엔트리에 ...

    한국경제 | 2021.05.09 09:37 | YONHAP

  • thumbnail
    '베이브 류스' 출격 준비…류현진, 인터리그 대비해 타격 훈련

    '베이브 류스' 류현진(34·토론토 블루제이스)이 1년 7개월 만에 타석에 선다. 토론토 구단은 9일(한국시간) 공식 트위터에 류현진의 타격 훈련 장면이 담긴 사진을 올렸다. 토론토가 속한 아메리칸리그는 지명타자 제도를 활용해, 투수가 타석에 설 일이 없다. 그러나 내셔널리그 팀의 홈경기로 인터리그를 치를 때는 토론토 투수도 타석에 선다. 류현진은 12∼14일 벌어지는 애틀랜타 브레이브스와의 인터리그 원정 3연전 중 한 경기가 선발 등판할 ...

    한국경제 | 2021.05.09 09:01 | YONHAP

  • thumbnail
    캐나다 매체 "RYU, 노련함으로 큰 피해 막았다"

    [엑스포츠뉴스 김상훈 인턴기자] 캐나다 매체가 류현진의 시즌 2승 소식을 전하면서 그의 노련함을 칭찬했다. 캐나다 매체인 스포츠넷은 7일(이하 한국시각) 류현진은 제구가 흔들렸지만 큰 피해를 막는 탈출구를 스스로 찾았다고 보도했다. 류현진은 토론토 블루제이스가 7일 미국 캘리포니아주 오클랜드 콜리세움에서 오클랜드 애슬레틱스를 상대한 경기에서 선발투수로 마운드에 올랐다. 류현진은 5이닝 동안 91개의 공을 던져 6피안타(1피홈런) 6탈삼진 4실점의 ...

    한국경제 | 2021.05.07 11:51 | 김상훈 기자(shkim1882@xportsnews.com)

  • thumbnail
    토론토 감독 "흔들려도 이겨낸 RYU, 승리의 이유"

    [엑스포츠뉴스 김상훈 인턴기자] `류현진은 흔들리지 않고 자신의 게임을 유지하는 능력을 가지고 있다.` 몬토요 감독은 7일(이하 한국시각) 토론토 블루제이스가 오클랜드 어슬레틱스와 원정경기를 10-4로 이긴 후 열린 화상 인터뷰에서 류현진에 대해 언급했다. 류현진은 이날 경기 선발 투수로 마운드에 올라 5이닝동안 6피안타(1피홈런) 6탈삼진 1볼넷 4실점의 성적을 기록했다. 류현진이 과연 류현진다운 모습을 보였냐는 질문에 몬토요 감독은 `아주 ...

    한국경제 | 2021.05.07 11:15 | 김상훈 기자(shkim1882@xportsnews.com)

  • thumbnail
    '2승' 류현진..."느낌을 찾는 게 중요했다"

    [엑스포츠뉴스 김상훈 인턴기자] 부상에서 복귀한 류현진의 주된 목표는 느낌을 찾는 것이었다. 류현진의 토론토 블루제이스는 7일(이하 한국시각) 미국 캘리포니아주 오클랜드 콜리세움에서 오클랜드 애슬레틱스와 경기를 가졌다. 류현진은 이날 경기 선발 투수로 마운드에 올라 팀의 10-4 승리에 기여했다. 류현진은 5이닝동안 6피안타(1홈런) 6탈삼진 1볼넷 4실점 (4자책점)을 기록했다. 경기 후 화상 인터뷰에서 류현진은 `느낌을 찾는 게 중요했다`라고 ...

    한국경제 | 2021.05.07 10:12 | 김상훈 기자(shkim1882@xportsnews.com)

  • thumbnail
    '류+매츠+케이+레이' 토론토, 짧은 선발투수 이름 1위

    ... 4∼7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오클랜드 콜리세움에서 열린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오클랜드 애슬레틱스전에 나선 토론토 블루제이스 선발투수들의 성이다. 이번 4연전에서 토론토는 스티븐 마츠, 앤서니 케이, 로비 레이, 류현진 순으로 선발 로테이션을 돌려 2패 뒤 2승을 거뒀다. 흥미로운 점은 이들 투수의 성이 모두 짧다는 것이다. 이들의 알파벳 철자 수를 모두 합해도 13자에 불과하다. 미국 스태츠 바이 스태츠(Stats by STATS)에 따르면, ...

    한국경제 | 2021.05.07 10:02 | YONHAP

  • thumbnail
    "류현진이 그리웠다, 에이스가 돌아왔다" 토론토 구단 환영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토론토 블루제이스가 부상에서 돌아온 `에이스` 류현진(34)을 반겼다. 토론토는 7일(한국시간) 구단 인스타그램에서 "우리는 류현진이 그리웠다. 에이스를 복귀를 환영한다.(We`ve missed Ryu. Welcome back, Ace!)"라는 글과 함께 류현진이 역투하는 사진과 영상을 올렸다. 류현진은 이날 미국 캘리포니아주 오클랜드 콜리세움에서 오클랜드 애슬레틱스를 상대로 선발 등판해 5이닝 동안 4실점 했다. ...

    한국경제TV | 2021.05.07 09:32

  • thumbnail
    토론토 "류현진이 그리웠다, 에이스가 돌아왔다"(종합)

    구단 인스타그램서 부상 털고 돌아온 류현진 복귀 환영 "에이스가 돌아왔다. "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토론토 블루제이스가 부상에서 돌아온 '에이스' 류현진(34)을 반겼다. 토론토는 7일(한국시간) 구단 인스타그램에서 "우리는 류현진이 그리웠다. 에이스를 복귀를 환영한다. (We've missed Ryu. Welcome back, Ace!)"라는 글과 함께 류현진이 역투하는 사진과 영상을 올렸다. 이 게시물에 토론토 팬들은 "훌륭한 ...

    한국경제 | 2021.05.07 09:06 | YONHAP

  • thumbnail
    부상에서 돌아온 류현진 "몸 상태 문제없어…제구는 아쉬워"

    "밸런스 문제로 제구 어려움…4회 이후 회복" 오른쪽 둔부 통증으로 부상자 명단(IL)에 올랐던 류현진(34·토론토 블루제이스)은 11일 만의 선발 등판을 마친 뒤 "몸 상태는 문제없다"고 밝혔다. 류현진은 7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오클랜드 콜리세움에서 열린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오클랜드 애슬레틱스와 원정경기에서 5이닝 6피안타(1홈런) 1볼넷 4실점(4자책점)을 기록한 뒤 화상 인터뷰를 통해 "경기 초반엔 직구 구속이 잘 ...

    한국경제 | 2021.05.07 08:44 | YONHAP

  • thumbnail
    토론토 "류현진이 그리웠다, 에이스가 돌아왔다"

    구단 인스타그램서 부상 털고 돌아온 류현진 복귀 환영 "에이스가 돌아왔다. "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토론토 블루제이스가 부상에서 돌아온 '에이스' 류현진(34)을 반겼다. 토론토는 7일(한국시간) 구단 인스타그램에서 "우리는 류현진이 그리웠다. 에이스를 복귀를 환영한다. (We've missed Ryu. Welcome back, Ace!)"라는 글과 함께 류현진이 역투하는 사진과 영상을 올렸다. 이 게시물에 토론토 팬들은 "훌륭한 ...

    한국경제 | 2021.05.07 08:39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