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6851-116860 / 118,02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배구슈퍼리그] 고려증권, 14연승 .. 홍익대 꺾어

    고려증권이 96 배구슈퍼리그에서 14연승째를 기록했고 후지필름은 효성을 3-0으로 이겨 3차대회 진출을 기대할수 있게 됐다. 고려증권은 2일 대전 충무체육관에서 벌어진 2차대회 남자부 홍익대와의 경기에서 선수 전원을 고루 기용하는 여유을 보이며 57분만에 3-0으로 완승했다. 고려증권은 이날 "베스트6"을 넣어 쳇세트를 15-2로 가볍게 이긴뒤 2세트부터는 이병희 최성영 어창선 등 2진들을 고루 기용하며 15-3 15-5로 승리했다. ...

    한국경제 | 1996.02.03 00:00

  • [핸드볼큰잔치] 광주시청, 종근당 눌러

    국가대표 부동의 GK 문향자가 필립스전자배 핸드볼큰잔치에서 광주시청을 플레이오프 2회전에 올려놓았다. 풀리그 4위인 광주시청은 3일 서울 잠실학생체육관에서 벌어진 여자부 플 레이오프 1회전에서 문향자가 상대 슛 29개 가운데 13개를 막아낸데 힘입어 지난해 이 대회 준우승팀인 종근당을 25-18로 여유있게 눌렀다. (한국경제신문 1996년 2월 4일자).

    한국경제 | 1996.02.03 00:00

  • [농구대잔치] 고대, "무패행진"..연장접전 연대 93-92 제압

    고려대가 연세대의 거센 도전을 뿌리치고 무패행진을 이어갔다. 고려대는 2일 올림픽공원 제1체육관에서 1만5천관중의 열광속에 벌어진 001배 95~96 농구대잔치 남자부 정규리그에서 연장전 종료직전까지 가는 숨막히는 혈전끝에 라이벌 연세대를 93-92로 제압, 10승째를 올렸다. 고려대는 93년1월24일 연세대를 73-71로 이긴 후 농구대잔치 대연세대 3연패의 징크스에서 벗어났으며 대잔치 통산전적도 4승5패로 만회했다. 고려대는 또 연세대와의 ...

    한국경제 | 1996.02.03 00:00

  • [농구대잔치] 상무, 삼성전자 제압 .. 남자부 정규리그

    문경은이 친정팀 삼성전자를 울리고 상무에 8승째 (3패)를 선사했다. 상무는 2일 올림픽공원 제1체육관에서 벌어진 001배 95-96 농구대잔치 남자부 정규리그에서 슈터 문경은이 3점슛 4개를 포함한 28점을 넣으며 오랜만에 맹활약, 삼성전자를 96-94로 꺾었다. 고려대와의 경기에서 막판 결정적인 실책으로 팀의 패배를 자초했던 문경은은 이날 전반에만 3점슛3개를 포함해 19점을 넣고 후반 고비때 3점슛을 터뜨려 입대전 소속팀 삼성전자를 ...

    한국경제 | 1996.02.02 00:00

  • [배구슈퍼리그] 흥국생명, 6강 합류 .. 여자부 하위리그

    흥국생명이 담배인삼공사를 누르고 3차대회에 진출했다. 흥국생명은 1일 대전 충무체육관으로 장소를 옮겨 벌어진 96 한국 배구슈퍼리그 2차대회 여자부 하위리그에서 국가대표 정은선의 활약에 힘입어 담배인삼공사를 3-0으로 물리쳤다. 이날 승리로 흥국생명은 5개팀이 겨루는 하위리그에서 3연승을 기록, 남은 경기 결과에 관계없이 6강이 겨루는 3차대회에 진출했다. 또 이 경기에서 11점을 얻고 19개의 서브권을 빼았아오며 3개의 블로킹을 성공시킨 ...

    한국경제 | 1996.02.01 00:00

  • [농구대잔치] 기업은행, 기아자 꺾어 .. 남자부 정규리그

    기업은행이 농구대잔치 6년만에 기아자동차를 꺾었다. 기업은행은 1일 올림픽공원 제1체육관에서 벌어진 001배 95~96 농구대잔치 남자부 정규리그에서 허재가 컨디션 난조로 제대로 뛰지 못하고 스타가드 강동희가 실책을 연발한 기아자동차를 75-70으로 제압, 귀중한 1승을 추가해 6승5패가 됐다. 만년 중위팀 기업은행이 농구대잔치에서 기아자동차를 꺾은 것은 지난 90년 2월12일 78-75로 역전승한 이후 6년만. 역대 전적에서는 여전히 ...

    한국경제 | 1996.02.01 00:00

  • [농구대잔치] 연세, 현대 잡고 2위 .. 남자부 정규리그

    ... 단독 2위로 올라섰다. 또 농구대잔치 남자부 첫 트리플더블의 주인공인 상무의 이상민은 닷새만에 또다시 트리플 더블을 기록했다. 연세대는 31일 올림픽공원 제1체육관에서 계속된 001배 96~96 농구대잔치 남자부 정규리그에서 팀의 기둥 우지원이 전반 중반 부상으로 빠졌지만 경기막판 침착한 경기운영으로 현대전자를 63-58로 제압, 8승째(3패)를 올렸다. 연세대는 9연승을 질주하고 있는 숙명의 라이벌 고려대와 오는 2일 오후 3시30분 연.고전을 ...

    한국경제 | 1996.01.31 00:00

  • [핸드볼큰잔치] 경희대, 경월 격파 .. 필립스 전자배

    ... 최장신(203cm) 윤경신이 이끄는 경희대가 필립스 전자배 핸드볼 큰잔치에서 최강 경월의 16연승을 저지했다. 또 여자부 진주햄은 클레이오프를 거치지 않고 결승에 직행했다. 경희대는 31일 서울 잠실 학생체육관에서 계속된 남자부 풀리그 4번째 경기에서 이대회를 마지막으로 독일 분데스리가로 진출하는 윤경신이 전반 4골, 후반 7골 등 모두 11골을 넣고 GK 이순길의 선방에 힘입어 경월을 26-20으로 여유있게 눌렀다. 이로써 경희대는 3승1패로 풀리그를 끝낸 ...

    한국경제 | 1996.01.31 00:00

  • [배구슈퍼리그] 경기대, 대한항공 제압 "파란" .. 남자부

    ... 대회 최고의 파란을 일으켰다. 또 오욱환 서남원등 노장들이 분전한 LG화재는 성균관대에 낙승, 연승 행진을 이어갔다. 1승3패로 간신히 꼴찌를 면하고 있는 경기대는 29일 전주 실내체육관 에서 계속된 "96한국배구 슈퍼리그 2차대회 12일째 남자부 대한항공과의 경기에서 주포 후인정이 크게 활약하고 차상현이 기대이상으로 좋은 경기를 펼쳐 3-0으로 완승했다. 이로써 경기대는 2승3패로 올라서는 동시에 이번 대회 최고의 파란을 일으켰다. 연승행진으로 ...

    한국경제 | 1996.01.30 00:00

  • [핸드볼큰잔치] 대구, 광주에 승리..영호남 시청 멋진 한판

    대구시청과 광주시청 등 필립스 전자배 핸드볼 큰잔치 여자부 4강 플레이오프 진출팀들이 모두 가려졌다. 대구시청은 30일 서울 학생체육관에서 계속된 여자부 8개팀 풀리그 6번째 경기에서 게임메이커 이호연(9골)의 효과적인 볼배급과 골게터 오순열(9골)의 콤비플레이가 위력을 발휘, 광주시청을 26-209으로 눌렀다. 이로써 대구시청은 5승1패로 진주햄과 공동 선두를 형성하며 남은 1경기 결과에 관계없이 플레이오프 진출이 확정됐다. 또 패한 ...

    한국경제 | 1996.01.3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