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401-2410 / 2,62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LPGA] 미국 선수 18개 대회만에 우승 눈앞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에서 최근 17개 대회가 치러지는 동안 단 1개의 우승컵도 가져가지 못했던 미국 선수들이 모처럼 정상제패를 눈앞에 뒀다. 11일(한국시간) 미국 사우스캐롤라이나주 노스오거스타의 마운트빈티지플랜테이션골프장(파72. 6천321야드)에서 열린 LPGA 투어 아사히료쿠켄인터내셔널챔피언십(총상금 130만달러) 3라운드에서 로지 존스와 로라 디아스, 웬디 워드, 팻 허스트 등미국 선수 4명이 1∼4위를 달렸다. 투어 통산 13승을 ...

    연합뉴스 | 2003.05.11 00:00

  • [LPGA] 한희원, 공동6위..한국선수들 약진

    숨고르기에 들어갔던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의 '코리언 파워'가 차츰 살아나기 시작했다. 10일(한국시간) 미국 사우스캐롤라이나주 노스오거스타의 마운트빈티지플랜테이션골프장(파72. 6천321야드)에서 열린 LPGA 투어 아사히료쿠켄인터내셔널챔피언십(총상금 130만달러) 2라운드에서 한희원(25.휠라코리아)이 공동6위에 올랐다. 또 첫날 성적이 저조했던 박세리(26.CJ)와 김미현(26.KTF) 등도 대거 순위를 끌어올리며 선전했다. 한희원은 ...

    연합뉴스 | 2003.05.10 00:00

  • [LPGA] 한희원, 공동6위..한국선수들 약진

    숨고르기에 들어갔던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의 '코리언 파워'가 차츰 살아나기 시작했다. 10일(한국시간) 미국 사우스캐롤라이나주 노스오거스타의 마운트빈티지플랜테이션골프장(파72. 6천321야드)에서 열린 LPGA 투어 아사히료쿠켄인터내셔널챔피언십(총상금 130만달러) 2라운드에서 한희원(25.휠라코리아)이 공동6위에 올랐다. 또 첫날 성적이 저조했던 박세리(26.CJ)와 김미현(26.KTF) 등도 대거 순위를 끌어리며 선전했다. 한희원은 ...

    연합뉴스 | 2003.05.10 00:00

  • [LPGA] 박세리.박지은, 동반 부진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에 몰아치고 있는 ' 코리언 돌풍'이 잠시 숨고르기에 들어갈 조짐이다. 9일(한국시간) 미국 사우스캐롤라이나주 노스오거스타의 마운트빈티지플랜테이션골프장(파72.6천321야드)에서 열린 아사히료쿠켄인터내셔널챔피언십(총상금 130만달러) 첫날 '코리언 파워'의 쌍두마차 박세리(25.CJ)와 박지은(24.나이키골프)이 나란히 중위권으로 처졌다. 박세리와 박지은은 1오버파 73타를 쳐 공동 선두 로지 존스(미국), 소피...

    연합뉴스 | 2003.05.09 00:00

  • 한국자매 출발 '삐긋' .. 아사히료쿠켄챔피언십 첫날

    한국 여자골퍼들이 미국 LPGA투어 아사히료쿠켄 인터내셔널챔피언십(총상금 1백30만달러) 1라운드에서 부진한 출발을 했다. 9일(한국시간) 미 사우스캐롤라이나주 노스오거스타의 마운트빈티지플랜테이션GC(파72)에서 열린 대회 첫날 시즌 3승에 도전하는 박세리(26·CJ·테일러메이드)와 2주 연속 우승사냥에 나선 박지은(24·나이키)이 나란히 공동 60위에 머물렀다. 박세리와 박지은은 1오버파 73타를 기록,6언더파 66타로 공동 선두를 달리고 있는 ...

    한국경제 | 2003.05.09 00:00

  • [LPGA] 박세리.박지은, 동반 부진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에 몰아치고 있는 '코리언 돌풍'이 주춤했다. 9일(한국시간) 미국 사우스캐롤라이나주 노스오거스타의 마운트빈티지플랜테이션골프장(파72.6천321야드)에서 열린 아사히료쿠켄인터내셔널챔피언십(총상금 130만달러) 첫날 '코리언 파워'의 쌍두마차 박세리(25.CJ)와 박지은(24.나이키골프)이 나란히 중위권으로 처졌다. 박세리와 박지은은 1오버파 73타를 쳐 선두 로라 디아스(미국. 68타)에 5타 뒤진 공동 60위권으로 ...

    연합뉴스 | 2003.05.09 00:00

  • 마스터스 연장 명승부 다시본다 .. PGA와초비아챔피언십 8일 티샷

    ... 우즈, 어니 엘스는 불참한다. 한편 미국 LPGA투어에서는 한국 여자골퍼들이 아사히료쿠켄 인터내셔널챔피언십(총상금 1백30만달러)에 출전, 3주 연속 우승에 도전한다. 이번 대회는 8일밤 미국 사우스캐롤라이나주 노스오거스타의 마운트빈티지플랜테이션GC(파72.6천3백21야드)에서 개막해 4라운드로 펼쳐진다. 시즌 3승에 도전하는 박세리(26.CJ.테일러메이드)는 이날밤 10시 베스 대니얼(47.미), 에이미 프루워스(35.미)와 1번홀에서 티오프한다. ...

    한국경제 | 2003.05.07 00:00

  • LPGA '코리언 파워' 3주 연속 우승 도전

    ...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무대를 휩쓸고 있는 '코리언 파워'가 3주 연속 우승에 도전한다. 올해 7차례 대회 가운데 절반에 가까운 3차례 우승을 일궈낸 한국 선수들은 오는 9일(한국시간) 미국 사우스캐롤라이나주 노스오거스타의 마운트빈티지플랜테이션골프장(파72.6천321야드)에서 열리는 아사히료쿠켄인터내셔널챔피언십(총상금 130만달러)에서 또 한번 우승 사냥에 나선다. 5일 미켈롭라이트오픈에서 시즌 첫 우승을 신고한 박지은(24.나이키골프)은 내친 김에 2주 ...

    연합뉴스 | 2003.05.06 00:00

  • "사스 백신' 수 개월내 개발 가능".. WHO

    ... 당국과 상반된 입장을 밝혔다. 싱가포르 보건부의 아더 첸 박사는 "리바비린은 사스의 임상 과정에 변화를 주지 못하고 있다"고 강조한 뒤 일부 환자들의 경우 스테로이드 처방의 효과를 본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캐나다 토론토 소재 마운트 시나이 병원의 도널드 로우 박사는 리바비린의 약효가 실망스러워 사스 치료시 이 약제를 쓰지 않고 있다고 말하고 이 약제가 심각한 사스 증상이 있는 환자에게는 오히려 위험할 가능성도 제기했다. 한편 25일 현재 WHO가 전세계적으로 ...

    연합뉴스 | 2003.04.27 00:00

  • 아프간 장관 등 8명 탑승 경비행기 추락

    ... 사고후 파키스탄 해군은 아라비아해상에서 기체 잔해와 함께 사체 4구를 회수했다고 해군 대변인이 발표했다. 카라치 해양경찰청장은 "생존자가 없는 게 확실하다"고 말했다. 한 항공 당국자는 "사고기는 카라치 공항 이륙 직후 인근 케이프 마운트에 추락했다"고 말했다. 조지 페르베즈 민간항공국 대변인은 "추락한 것이 분명하며 오전 8시39분 이후 통신이 두절됐다"고 밝혔다. 사고기에는 주마 모하메드 모하메디 아프간 산업장관과 수행 관리 3명, 파키스탄 외교부 관리 1명, 그리고 ...

    연합뉴스 | 2003.02.2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