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1-50 / 2,72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3000t급 잠수함 3번함 '신채호함' 진수…전략표적 타격 SLBM 탑재

    ... 됐다. 3천t급 잠수함에는 SLBM 수직발사관이 6개가 장착됐다. SLBM 최소 6발을 탑재하고 운항해 유사시 지상 핵심표적에 대한 전략적 타격 임무도 수행할 수 있다. 기뢰, 어뢰 등도 탑재된다. 음향무반향코팅제, 탄성마운트 등 최신 소음저감 기술을 적용해 선체의 크기가 커졌음에도 기존 잠수함과 유사한 수준의 음향 스텔스 성능을 확보했다. 잠수함의 두뇌에 해당하는 전투체계와 감각기관에 해당하는 소나(음파탐지기) 체계는 국방과학연구소 주관으로 개발했고, ...

    한국경제 | 2021.09.28 09:04 | YONHAP

  • thumbnail
    서울아산병원 암병원, 미국 뉴스위크 세계 5대 암 치료기관 선정

    ... 따른 것이다. 순위는 추천점수(70%)와 순위점수(30%)에 기반해서 산정됐다. 이번 조사에서 내분비 분야 세계 최상위 병원은 미국의 메이요 클리닉, 하버드 의과대학 매사추세츠 병원, 클리블랜드 클리닉, 존스홉킨스 병원 순으로 나타났다. 소화기 분야에서는 메이요 클리닉이 최고 순위에 이름을 올렸고, 하버드 의과대학 매사추세츠 병원, 뉴욕 마운트 시나이 병원, 클리블랜드 클리닉, 이탈리아 제멜리 폴리클리니코 병원이 그 뒤를 이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9.27 16:31 | YONHAP

  • thumbnail
    손성원 교수 “美 통화 정책 미래, 물가상승에 달렸다”

    미국의 대표적인 경제학자인 손성원 미국 로욜라메리마운트대 교수가 23일(현지시간) “미 통화 정책의 미래는 물가상승률과 금리가 어떻게 전개될 지에 달려있다”고 말했다. 전날 미 중앙은행(Fed)이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를 열어 기준금리 인상 시점을 조금 앞당긴 데 따른 진단이다. 손 교수는 “제롬 파월 Fed 의장이 고용에 중점을 두면서 통화 정책을 획기적으로 바꿔왔다”며 “이런 정책이 ...

    한국경제 | 2021.09.24 00:21 | 조재길

  • thumbnail
    화이자 "코로나19 백신, 5∼11세에도 안전하고 효과 높아"(종합)

    ... 입원하거나 중환자실(ICU)에 입실하는 어린이 환자가 어느 때보다도 많은 실정이다. 미국소아과학회(AAP)에 따르면 현재까지 500만명이 넘는 아이들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고 이 중 최소 460명이 사망했다. 뉴욕에 있는 마운트 사이나이병원의 소아과 전문의 크리스틴 올리버 박사는 "이 소식을 들으면 큰 안도의 한숨을 쉴 부모들이 엄청 많다"며 "우리는 이 연령대 아이들이 보호받기를 기다려왔다"고 말했다. 한편 경쟁사 모더나도 초등학생 연령대에 대한 백신 ...

    한국경제 | 2021.09.21 01:19 | YONHAP

  • thumbnail
    "12억 배상해라"…부모 허락없이 여학생 머리 자른 학교 '혼쭐'

    ... 학부모는 딸의 머리카락을 자른 친구와 교직원이 모두 백인으로 인종차별적 의도가 있었다고 주장하고 있다. 18일 AP통신과 뉴욕포스트 등에 따르면 미시간주에 사는 학부모 지미 호프마이어는 지난 14일 딸 저니(7)가 다녔던 마운트플레전트 가니어드 초등학교와 도서관 사서, 수업 조교 등을 상대로 100만달러(약 12억원)를 배상하라는 소송을 제기했다. 앞서 지난 3월 저니는 통학버스에서 학우에게 가위로 머리의 한쪽 면만 잘린 채 하교했다. 이에 아빠인 호프마이어는 ...

    한국경제 | 2021.09.18 09:00 | YONHAP

  • thumbnail
    "왜 동의 없이 딸 머리카락 자르냐"…억대 소송 제기한 父 [글로벌+]

    ... 자른 초등학교 교사와 학교를 상대로 100만 달러(약 11억7350만 원)를 배상하라는 소송을 제기해 이목을 끌고 있다. 16일(현지시간) 미 뉴스위크 등에 따르면 흑인과 백인 혼혈인 지미 호프마이어는 최근 딸 저니가 다니는 마운트플레전트의 가니어드 초등학교와 딸을 미용실로 데려간 교사 등을 상대로 손해배상 소송을 냈다. 지난 3월 딸 저니는 한쪽 머리카락이 많이 잘린 채 집에 왔다. 이에 호프마이어는 딸에게 영문을 묻자 같은 반 친구가 통학버스에서 가위로 ...

    한국경제 | 2021.09.18 08:05 | 김정호

  • thumbnail
    두릭스, 블루투스 탑재 '폴라로이드 나우 플러스' 출시

    ... painting), 이중 노출(double exposure), 수동 모드(manual mode) 및 조리개 우선 모드(aperture priority), 삼각대 모드(tripod mode) 기능을 이용할 수 있다. 신제품에는 별도로 구매해야 했던 컬러 렌즈 필터 5종(스타 버스트, 레드 비네트, 오렌지, 블루, 옐로우)과 삼각대 마운트 기능이 추가됐다. 카메라 색상은 화이트, 블랙, 블루 그레이 등 3가지다. 윤희은 기자 soul@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9.16 16:43 | 윤희은

  • thumbnail
    영국서도 접종 후 생리불순 보고 3만건…저명학자 조사 촉구

    ... 변화와 관련이 있지만, 어떻게 왜 그런 증상이 나타나는지에 대한 연구는 거의 없다고 BBC는 덧붙였다. 과학자들은 백신이 여성의 임신과 남성의 생식능력에 영향을 미치지 않는다고 보고 있다. 영국 왕립 산부인과 대학 부총장인 조 마운트 필드 박사는 "생리 기간의 변화는 우려할 수 있지만, 일반적으로 한 두 주기에 불과하다"면서 "폐경 이후 흔치 않은 심한 출혈을 경험하는 사람은 전문가와 상담하도록 권하고 있지만, 장기적인 위험은 없다"고 강조했다. 앞서 미국...

    한국경제 | 2021.09.16 16:03 | YONHAP

  • thumbnail
    "백신 맞으면 코로나 감기처럼 될 것"…'엔데믹' 언제쯤 가능할까

    ... 코로나19에 감염된 가운데 앞으로 코로나19가 일상적으로 유행하는 질병이 될 것으로 내다봤다. 다만 팬데믹이 언제 엔데믹으로 전환하는지 그 시기는 불투명하며 백신 접종률 높아져야 한다는 전제가 붙었다. 아돌포 가르시아-사스트레 뉴욕 마운트 시나이 아이칸의대 책임 연구원은 "코로나19가 언제 일반 독감처럼 여겨질지는 얼마나 빨리 예방접종을 받느냐에 달려 있다"면서 "코로나19가 경미해지려면 사람들이 집단으로 어느 정도의 면역력을 보유해야 한다"고 ...

    한국경제 | 2021.09.14 12:41 | 이미경

  • thumbnail
    류현진, 패전은 면했지만…2⅓이닝 7실점 최악투·ERA 4.11(종합)

    ... 몬토요 감독에게 강판 지시를 받았다. 1사 2, 3루에서 마운드에 오른 스트리플링은 류현진의 추가 실점을 막아줬다. 토론토는 4회초 대니 잰슨의 2점포로 5-7 추격에 나섰다. 볼티모어는 4회말 시작과 함께 헤이스와 라이언 마운트캐슬의 백투백 솔로포로 다시 달아났다. 1아웃 후에는 3타자 연속 안타로 1점 더 달아났다. 토론토는 5-10로 크게 밀렸다. 토론토는 5회초 2사 만루에서 제이크 램의 중전 2타점 적시타로 3점 차로 격차를 좁혔다. 6회말 ...

    한국경제 | 2021.09.12 08:59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