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0911-100920 / 109,47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아라파트, 파월에 美 행동 호소

    ... 장관의 휴전노력을 어뢰로 격침시켰다고 비난했다. 에라카트 대표는 "1주일 전에 비해 상황이 나아진 게 전혀 없다"며 "자치정부가얼마나 더 갈 수 있을 지 모르겠다"고 말했다. 이스라엘 군은 이날도 예루살렘 인근지역에 있는 팔레스타인 마을에서 주민들을강제 소개하는 등 군사작전을 계속했다. 베들레헴 예수탄생교회에서도 중화기 교전음이 들렸다. 한편 이날 저녁 파월 장관과 호스니 무바라크 이집트 대통령 간에 예정됐던 회담이 취소됐다고 이집트 대통령궁 소식통이 전했다. ...

    연합뉴스 | 2002.04.17 00:00

  • [장석주의 '한국문단 비사'] (10) '소설가 김유정' <中>

    혜화동 언저리의 허름한 방에서 지내다가 늑막염에 걸려 고생하던 유정은 1931년 고향인 실레 마을로 내려갔다. 고향에서 유정은 요양에만 매달리지 않고 틈틈이 장만한 나무로 야학당을 지어 글 모르는 이들을 가르친다. 이듬해에는 충청도 지방의 금광을 비롯해 곳곳을 떠도는데 그는 떠돌이 생활을 하며 많은 것을 체험했다. 특히 짚으로 꼬아 만든 주머니 속에 술병을 넣어 들고 다니며 농부나 광부에게 술을 파는 "들병이"들을 만난 일은 나중에 그의 창작 ...

    한국경제 | 2002.04.16 17:27

  • [케이블.위성 하이라이트] (17일) '특집-Time To Rock' 등

    ... 들어볼 수 있다. 'Wake Up Dead''In My Darkest Hour' 등을 감상해 본다. □유쾌한 농장(NTV 오후 4시30분)=뉴욕의 한 신문사 스포츠 기자로 재직 중이던 앤디는 소설을 쓰기 위해 신문사를 그만두고 아내와 조용한 시골 마을 '레드버드'로 이사간다. 앤디가 당초 계획했던 대로 소설을 쓰지 못하고 있던 중 아내의 글이 출판사에 채택된다. 마음이 상한 앤디는 아내의 글을 자신의 글인 것처럼 속여 출판사에 제출한다.

    한국경제 | 2002.04.16 15:00

  • 팔' 장관 "이'군 예닌서 60-70명 즉결 처형"

    ... 우려된다"고 덧붙였다. 그는 이어 "아랍 국가들이 이스라엘이 팔레스타인 영토에서 저지르고 있는 학살행위를 멈추게 하기 위해 사용할 수 있는 수단을 모두 사용하지 못하고 있다"며 아랍권을 비난했다. 한편 이날 이스라엘군이 탱크 7대를 앞세워 베들레헴 인근 마을인 왈라자흐와 팔레스타인 자치지역인 다르 살라흐에 진입해 다수의 팔레스타인 주민들을 체포했다고 이 지역 주민들이 전했다. (니코시아.베들레헴 AFP=연합뉴스) yung23@yna.co.kr

    연합뉴스 | 2002.04.16 00:00

  • 김홍신의원 경선기탁금 기부

    ... 5천만원을 자신의 모교인 이 학교와 사회단체등에 전액 기부했다고 밝혔다. 김 의원의 건국대 기부액은 1천만원이며 나머지 기부 내역은 북한 어린이 및 인도빈민을 돕는 단체인 '정토회'에 2천만원, 아동청소년 복지단체 '들꽃피는 마을'에1천만원, 기타 여성장애인 지원모임 등에 모두 1천만원 등이다. 김 의원은 이달초 경선 출마를 준비했다 '2억원으로 정한 기탁금은 지나치게 많아 5천만원으로 삭감해야 한다'며 불출마를 선언하고 그간 기탁금으로 모은 5천만원을 전액 ...

    연합뉴스 | 2002.04.16 00:00

  • 이스라엘, 아라파트 최측근 체포

    ... 수반이 이끄는 파타운동의 요르단강 서안 책임자인 바르구티는 아라파트 수반의 후계자로 종종 거론돼 왔으며 이스라엘의 수배명단 1순위에 올라있는 인물이다. 이스라엘 총리실의 라난 기신 대변인은 바르구티가 요르단강 서안 라말라의 한마을에 있는 파타운동 간부 집에서 붙잡혔다고 확인했다. 한 팔레스타인 소식통은 바르구티가 사촌 아흐메드를 만나러 오자 이스라엘 군인들이 집을 덮쳐 바르구티와 경호원, 그의 사촌을 연행해 갔다고 말했다. 바르구티는 파타운동 민병대 조직의 ...

    연합뉴스 | 2002.04.16 00:00

  • 교회 건축물 문화재로 지정

    ... 나타난 형식이며 유교의 영향으로 남녀의 집회 장소가 직각으로 나뉘어 서로 볼 수 없도록 공간을배치했다. 이 건물은 1920년대 초기 교회 건축의 평면을 그대로 간직, 당시 사회 상황과 건축적 특성을 잘 나타내고 있어 문화재적 가치가 높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두동교회는 1923년 해리슨 선교사의 전도로 설립됐으며 이 교회 구본당은 1929년 이마을 교인들에 의해 지어졌다. (익산=연합뉴스) 전성옥 기자 sungok@yonhapnews.co.kr

    연합뉴스 | 2002.04.16 00:00

  • 샤론 "요르단강 서안서 1주내 철군"

    ... 이끄는 파타운동의 요르단강 서안 책임자이며 봉기의 상징인바르구티는 아라파트 수반의 후계자로 거론돼 왔으며 이스라엘의 수배명단 1순위에올라있는 인물이다. 라난 기신 이스라엘 총리실 대변인은 바르구티가 요르단강 서안 라말라의 한 마을에 있는 파타운동 간부 지아드 아부 아인의 집에서 그의 사촌, 경호원과 함께 붙잡혔다고 말했다. 이스라엘군은 성명을 통해 바르구티는 파타운동의 산하조직인 탄짐 지도자로 최근 수많은 자살폭탄테러를 저지른 무장 조직 알 아크사 순교여단 ...

    연합뉴스 | 2002.04.16 00:00

  • 선거법 위반사범 신고 시민에게 포상금

    대구 북구선거관리위원회는 오는 6월 지방선거를앞두고 선거법 위반사범을 신고한 시민 2명에게 지역에서는 처음으로 25만원씩, 모두 50만원의 선거범죄 신고 포상금을 지급했다고 16일 밝혔다. 북구선관위에 따르면 이들은 지난달 9일 새마을부녀회 등이 주관한 윷놀이 행사에 현금 10만원을 제공하는 등 지난해 말부터 최근까지 모두 세차례에 걸쳐 현금 25만원을 선거구민들에게 제공한 혐의를 받고 있는 현직 구의원 유모(59)씨 등 2명의선거법 위반사례를 ...

    연합뉴스 | 2002.04.16 00:00

  • 승합차-직행버스 충돌, 10명 부상

    16일 오후 1시께 전북 김제시 금구면 오봉리 오봉마을 입구에서 전북 5다 2621호 그레이스승합차(운전자 모규상.29)와 전북고속 소속전북 70아 1627호 직행버스(운전사 이이수.46)가 충돌했다. 이 사고로 직행버스 운전사 이씨와 승객 김영선(45), 이승희(39)씨 등 10명이크게 다쳐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경찰은 김제에서 전주방향으로 달리던 그레이스승합차가 빗길에 미끄러지면서중앙선을 침범, 마주 오던 직행버스를 들이받아 ...

    연합뉴스 | 2002.04.1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