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1681-101690 / 109,11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아프간 민간인 피해확산 .. 국제비난 비등

    ... 피해와 관련해 우려를 표명하고 미국과 영국에설명을 요청했다. 국제앰네스티는 이날 성명을 통해 이같이 밝히고 아프간 공격시 군인들이 국제법을 위반할 경우 이에 대한 처벌을 요구했다. 한편 카불 공항에 대한 미국의 공습으로 인근 마을의 가옥들이 파괴되고 12살난아이가 숨졌다고 목격자들이 11일 전했다. 앞서 카타르 위성방송 알 자지라는 미국과 영국의 공습으로 지금까지 300명 이상이 숨졌다고 보도했다. (퀘타.케이프타운.암만.파리.런던 AP.AFP.d...

    연합뉴스 | 2001.10.12 08:40

  • 콜롬비아 우익 군사조직, 50여 명 살해

    콜롬비아의 우익 준(準) 군사조직 병사들이 남부지방 한마을에서 비무장 농민들을 버스와 집에서 끌어낸 뒤 24명을 살해하는 등 최근 잇따른 폭력사태로 50여 명이 사망했다고 정부 당국이 11일 밝혔다. 콜롬비아 정부 당국은 지난 10일 보고타 남서쪽 260㎞에 위치한 부가의 한 마을에서 24명이 숨진 채 발견됐으며 6명은 실종됐으나 이들 역시 사망한 것으로 추정된다고 밝혔다. 자이로 보호르케스 부가 시장은 "AUC 병사들이 버스 2대와 집에서 주민들을 ...

    연합뉴스 | 2001.10.12 07:34

  • 美, 나흘째 최대규모 공습..카불 첫 주간공습

    ... 발생했다. 그러나 아프간 최고 지도자 모하마드 오마르와 테러용의자 오 사마 빈 라덴은 나흘째 공습에도 불구, 건재하다고 탈레반측은 밝혔다. 탈레반이 운영하는 바크흐테르 통신사 관계자 셰르 샤 함다드는 "동부 잘랄라바드 남쪽의 카담 마을에 미군의 폭탄 또는 미사일이 떨어져 200명 이상이 숨졌다"며"남자들은 마을을 떠나있어 희생자 대부분은 여성, 노인, 어린이"라고 말했다. 아미르 칸 무타키 탈레반 교육장관은 잘랄라바드 지역에 대한 집중공습으로 이슬람 사원 한 곳이 ...

    연합뉴스 | 2001.10.11 23:26

  • "탈레반-북부동맹, 타지크 국경 근처서 교전"

    아프가니스탄 집권 탈레반군(軍)과 이에반대하는 북부동맹군이 11일 아프간-타지키스탄 국경 근처에서 치열하게 교전중이라고 러시아군이 전했다. 북부동맹 탱크 부대는 이날 타지크 국경 근처 자르디카마르 마을의 탈레반 진지에 맹포격을 가했다고 타지크 주둔 러시아 제201 기계화보병사단 공보실은 밝혔다. 공보실은 양측 교전 과정에서 발생한 대포와 탱크, 전투기 소음이 아프간-타지크-우즈베키스탄 3국 국경 교차 지점에서 3㎞ 떨어진 카차쿰 마을까지 들렸다고 ...

    연합뉴스 | 2001.10.11 22:33

  • 탈레반, "미군 공습으로 100명 이상 사망"

    아프가니스탄에 대한 미국의 나흘째 공습이 진행된 가운데 동부 잘랄라바드 남쪽의 카담 마을에 미군의 폭탄 또는 미사일이 떨어져100명이상이 숨졌다고 탈레반 관리가 11일 밝혔다. 탈레반이 운영하는 바크흐테르 통신사 관계자 세르 샤 함다드는 " 100명 이상이숨졌다"면서 " 남자들은 마을을 떠나있어 희생자 대부분인 여성, 노인, 어린이들"이라고 말했다. 미군의 공습을 받은 카담 마을은 그간 공습에서 미군의 집중 공격을 받았던 잘랄라바드 남쪽 40km ...

    연합뉴스 | 2001.10.11 22:00

  • 그루지야-압하스共 분쟁 확산 조짐

    ... 유엔 헬기 피격 사건으로 촉발된 양측 분쟁이 확산 조짐을보이고 있다. 그루지야는 이날 병력 700명을 압하스 중부 코도르 계곡에 진주시켰다고 압하스국방부가 밝혔다. 코도르 계곡에 배치된 그루지야 병력은 체첸 반군과 함께 압하스 마을 등을 공격하고 있으며, 압하스군은 지난 하루동안 그루지야군 6명을 사살했다고 국방부는주장했다. 압하스는 이에 따라 러시아에 군사 지원을 요청할 계획이라고 세르게이 샴바 압하스 외무장관이 말했다. 샴바 장관은 또 압하스는 이번 분쟁을 ...

    연합뉴스 | 2001.10.11 21:59

  • 탈레반 "미 국방부 민간인 공격 "

    ... 잘랄라바드의 이슬람 사원이 파괴되면서 민간인 15명이 숨졌다고 말했다. 자이프 대사는 이어 오사마 빈 라덴이 아프간 땅을 이용, 다른 국가를 공격하는것은 여전히 제한돼있다고 주장했다. 앞서 탈레반 관리는 동부 잘랄라바드 남쪽의 카담 마을에 미군의 폭탄 또는 미사일이 떨어져 100명이상이 숨졌다고 밝혔다. 탈레반이 운영하는 바크흐테르 통신사 관계자 세르 샤 함다드는 " 100명 이상이숨졌다"면서 " 남자들은 마을을 떠나있어 희생자 대부분이 여성, 노인, 어린이들"이라고 ...

    연합뉴스 | 2001.10.11 21:59

  • 美, 아프간 카불 주간 공습

    ... 발생했다. 그러나 아프간 최고 지도자 모하마드 오마르와 테러용의자 오 사마 빈 라덴은 나흘째 공습에도 불구, 건재하다고 탈레반측은 밝혔다. 탈레반이 운영하는 바크흐테르 통신사 관계자 셰르 샤 함다드는 "동부 잘랄라바드 남쪽의 카담 마을에 미군의 폭탄 또는 미사일이 떨어져 200명 이상이 숨졌다"며"남자들은 마을을 떠나있어 희생자 대부분은 여성, 노인, 어린이"라고 말했다. 아미르 칸 무타키 탈레반 교육장관은 잘랄라바드 지역에 대한 집중공습으로 이슬람 사원 한 곳이 ...

    연합뉴스 | 2001.10.11 21:58

  • 탈레반, "미군 공습으로 100명 이상 사망"

    아프가니스탄에 대한 미국의 나흘째 공습으로 아프간 동부의 한 마을에서 주민 100명 이상이 숨졌다고 탈레반 관리가 11일 말했다. 아프간 이슬람 통신(AIP)은 탈레반 거점 칸다하르에서도 적어도 18명의 민간인이 숨지고 30여명이 다쳤다고 전했다. 이 통신은 이날 오전 칸다하르 동부와 북부에 대한 미군 공습으로 사상자가 발생했다고 전하고 희생자 대부분은 여성과 어린이 들이라고 말했다. AIP는 목격자의말을 인용 " 미국이 오늘부터 민간인을 공격하기 ...

    연합뉴스 | 2001.10.11 17:30

  • [시베리아의 진주 '바이칼 湖'] 아득한 수평선 너머 태고의 숨결

    ... '오물'이란 고기를 석탄불에 구워 판다. 뼈가 없고 육질이 부드러워서인지 먹기에는 제격이다. 또 다른 관광지 가라진스키. 울란우데에서 4시간 걸리는 곳으로 바이칼의 허리부분에 위치해 있다. 온천과 머드팩으로 유명한 아담한 마을이다. 낡고 고풍스런 풍경이 마치 타임머신을 타고 수십년전으로 돌아간 듯한 느낌이다. 가는길에 끝없이 펼쳐진 시베리아의 삼림과 초원이 시선을 붙잡아맨다. 러시아 농촌의 목조가옥들도 주위 풍경과 어울려 아름다움을 뽐낸다. 북쪽으로 1시간 ...

    한국경제 | 2001.10.11 17: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