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1701-101710 / 108,48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과테말라 교도소에서 죄수 74명 탈주

    ... 살해하고, 3명을 부상시켰다고 바리엔토스 장관은 말했다. 경찰은 탈주범중 4명을 다시 체포했으며, 인근 엘살바도르로 도피하기 위해 강을 건너던 탈주범 2명은 익사했다. 또 신원 미상의 죄수 시체 한 구가 교도소가 위치한 에스퀸들라 마을에서 뒤늦게 발견됐다. '작은 지옥'으로 알려진 이 교도소는 과테말라시에서 남쪽으로 50㎞ 떨어진 곳에 위치하고 있다. 펠리페 산도발 교도소장은 죄수들이 방문시간중인 오후 1시께 숨겨 두었던 무기와 교도소에서 탈취한 무기를 이용해 ...

    연합뉴스 | 2001.06.18 11:31

  • 성균관 기우제 후 단비 화제

    ... 처음이었다. 기원에 화답하듯 하늘은 다음날인 17일 오후부터 석달째 계속되던 가뭄을 끝내고 경기.강원지방을 중심으로 최고 40㎜ 이상의 단비를 뿌렸다. 기우제는 나라와 민간에서 비오기를 기원해 지내는 제사로, 제주는 왕이나 지방관원, 마을의 장이 맡아 몸을 정결히 하고 식음을 폐한 채 하늘에 제물과 축문을 바치고 죄인을 풀어 주는 선행을 곁들이곤 했다. 지난 16일처럼 토신(土神)과 곡신(穀神)을 모신 사직단에서 나라 차원의 기우제를 연 것은 매우 이례적인 일로 조선왕조에서도 ...

    연합뉴스 | 2001.06.18 11:02

  • '비다운 비'에 타들어가던 농심 '활짝'

    ... 바쁘게 일손을 움직였다. 도는 이번 비로 지금까지 마무리하지 못한 논의 모내기와 밭작물 파종을 모두 마무리할 수 있는 것은 물론 시들음과 고사, 고갈 등의 피해를 입은 농경지가 상당수 해소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 115개마을 1만9천600여명에 달하던 제한급수 피해지역도 어느정도 해소될 것으로 보고 있다. 최형근 도 농산유통과장은 "오늘과 내일 최고 40㎜가량의 비가 더 올 경우 어느 정도 해갈이 가능할 것으로 보이며 이 비를 제외하고 앞으로 40㎜정도만 ...

    연합뉴스 | 2001.06.18 10:13

  • 동해안 올여름 100개 해수욕장 운영

    ... 피서객은 1천100만명, 피서차량은 200만대로 사상 최대를 목표로 하고 있다. 개장 예정인 해수욕장은 고성군이 25개로 가장 많고 강릉 24개, 삼척과 양양 각 20개, 동해 10개, 속초 1개 등으로 오는 7월 10일부터 잇따라 개장된다. 강원도 환동해출장소 관계자는 "마을주민들이 운영하는 간이해수욕장은 개장전에 주민들이 운영을 포기하는 경우가 많아 다소 줄어들지 모르겠다"고 말했다. (강릉=연합뉴스) 유형재기자 yoo21@yna.co.kr

    연합뉴스 | 2001.06.18 09:11

  • 마케도니아 정부군-반군 회담 종료..성과 불투명

    ... 검토중이다. 유럽연합(EU) 지도자들은 앞서 16일 트라이코프스키 대통령의 평화안에 전폭적지지의사를 표시했다. EU 지도자들은 또 필요하면 스코폐에 특사를 파견할 수 있다는 의사도 내비쳤다. 정부군과 반군은 그러나 이날도 스코폐 외곽 10㎞ 아라치노보 마을 근처에서 산발적 교전을 벌이는 등 충돌을 거듭했다고 지역 언론이 전했다. 반군은 지난 8일부터 이 지역을 장악하고 있다. (스코폐 AP=연합뉴스) joon@yonhapnews.co.kr

    연합뉴스 | 2001.06.18 08:47

  • 광주 용산동 5인조 택시강도 범인은 내연녀

    ... 김모(43.여.광주 서구 금호동)씨와 손모(20.전남 화순군 화순읍)씨 등 6명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할 방침이다. 경찰에 따르면 김씨는 아들(21)과 아들의 친구 손씨 등을 시켜 지난달 30일 오전 4시30분께 광주 동구 용산동 화산마을앞 제2 순환도로에서 자신들이 타고온 택시의 운전사 고모(42.광주 서구 금호동)씨를 폭행하고 34만원의 현금을 빼앗아 달아난 혐의다. 경찰 조사결과 약 2년 전부터 피해자 고씨와 동거해온 김씨는 평소 사이가 좋지 않은 고씨를 혼내주기 ...

    연합뉴스 | 2001.06.18 08:28

  • 유통업계 셔틀버스운행 중단 대책부심

    ... 주력하고 있으며 주 4회 이상 방문하고 일정액 이상의 물품을 산 고객들에게 주유권을 나눠줄계획이다. 이밖에 LG수퍼 마산점과 농협 창원하나로클럽은 시내버스가 매장을 경유해 운행할 수 있도록 당국 및 버스회사측과 협의를 벌이는가 하면 마을 버스와 연계해 고객을 수송하는 방안도 고려하고 있다. 업계 관계자는 "이번 셔틀버스의 운행금지 조치로 고객이 줄어 타격이 예상된다"며 "앞으로 고객 서비스의 질을 더욱 높여 매출 감소 등의 피해를 최소화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

    연합뉴스 | 2001.06.18 07:49

  • [kedOK '매물마당'] 경기도 광주시 중부면 임야

    경기도 광주시 중부면 임야 =중부고속도로 경안인터체인지에서 차로 5분 거리에 있는 1천2백평 임야. 3m 농로에 접해 있다. 서울에서 차로 40분이 걸린다. 주위에 마을과 산이 있다. 개인묘지로 사용할 경우 6기의 묘터를 쓸 수 있다. 1억7천5백만원. (02)826-1471 김진수 기자 true@hankyung.com --------------------------------------------------------------- ...

    한국경제 | 2001.06.17 13:42

  • 굴착공사 구경위해 나무 오르다 추락사

    16일 오후 1시께 전북 완주군 상관면 의암리 부흥마을에서 주민 김영덕(48)씨가 동네 물구덩이 굴착 공사현장을 구경하기 위해 나무에 오르다 떨어져 숨졌다. 사고 장면을 목격한 이웃주민들은 "술에 취한 김씨가 물구덩이 굴착작업을 구경하기 위해 공사현장 바로 옆의 감나무에 오르던중 나뭇가지가 부러지면서 폭 5m,깊이 6m의 물구덩이로 떨어져 숨졌다"고 말했다. 경찰은 현장을 목격한 주민들과 공사 관계자를 상대로 정확한 사인을 조사중이다. (전주=연합뉴스)임 ...

    연합뉴스 | 2001.06.16 21:53

  • 마을버스끼리 충돌 23명 중경상

    16일 오전 9시 50분께 부산시 강서구 녹산동 장락마을 앞 도로에서 황성교통 소속 마을버스 2대가 정면으로 충돌, 운전사 김모(57.북구 만덕동)씨와 승객 손모(82.여)씨 등 23명이 중경상을 입고 인근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 이날 사고는 폭 5.2m로 중앙선이 없는 좁은 도로에서 마주오던 마을버스 2대가 서행을 하지 않고 양보를 미루다가 일어났다고 경찰은 밝혔다. 경찰은 마을버스 운전사 김씨와 구모(57.동구 수정동)씨 등을 도로교통법 ...

    연합뉴스 | 2001.06.16 21:4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