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1-70 / 99,84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괴산 행복보금자리 월 임대료 12만원…"도시 학생 유치"

    ... 주택을 임대, 폐교 위기에 놓인 백봉초를 살린 것이 롤모델이 됐다. 백봉초는 1970년대 전교생이 1천명에 달할 정도로 큰 학교였으나 이농으로 학생 수가 급감, 2016년 통폐합 대상이 됐다. 주민들은 2017년 '창조적 마을 바꾸기 사업비'로 확보한 7억5천만원으로 연립주택인 '행복나눔 제비둥지'를 지어 도시 전학생 가정에 저렴하게 임대해 17명이었던 학생 수를 37명까지 늘려 폐교를 막았다. 이차영 괴산군수는 "행보보금자리가 도시 학생 가정을 유치, ...

    한국경제 | 2021.08.03 13:01 | YONHAP

  • thumbnail
    오라클 "OCI 도입 고객 세자릿수 증가…데이터센터 늘릴 것"

    ... 신뢰도가 높아졌다고 평가한다"고 말했다. 오라클에 따르면 현재 국내 50대 기업(매출 기준) 중 32개사가 자사 시스템을 오라클 클라우드로 이전해 운영하고 있다. 하나금융그룹·HMM 등이 대표적이다. HSD엔진·하나로TNS·초록마을 등 다양한 산업군의 중견·중소기업에도 클라우드를 도입해 성공 사례를 확보했다. 오라클은 클라우드 관리서비스 기업(MSP) 파트너를 신규 영입해 시장 입지를 강화하고, 첨단 데이터 혁신 기술을 무상으로 교육하는 '오라클 아카데미'를 통해 ...

    한국경제 | 2021.08.03 11:56 | YONHAP

  • thumbnail
    폭주하는 원시의 에너지…영화 '잘리카투'

    '잘리카투'는 인도 영화지만, 춤과 노래로 흥을 돋우는 '발리우드' 영화는 아니다. 마을 사람들의 아침 풍경을 자연의 소리와 비트 있는 효과음으로 리듬감 있게 보여주는 영화 초반, '발리우드의 세련된 버전인가' 생각할 수도 있지만 오산이다. 힌두교가 아닌 가톨릭이 주류인 남인도의 어느 산골 마을, 도살을 겸하는 바르키(쳄반 비노드 조제)의 푸줏간에서 물소 한 마리가 도망친다. 마을 남자들이 폭주하는 물소를 잡기 위해 나서지만 역부족. 경찰은 ...

    한국경제 | 2021.08.03 11:45 | YONHAP

  • thumbnail
    [올림픽] '내 나이가 어때서'…하루에 시상대 두 번 오른 60대 승마선수

    ... 3개·은 2개·동 1개 등 6개의 메달을 보유하게 됐다. 호이는 전날 경기 직후 인터뷰에서 나이와 관련 질문을 받곤 "우리나라에 나보다 나이가 더 많은 승마 선수가 있긴 했지만, 내가 아직도 매우 건강하다는 건 큰 기쁨"이라고 답했다. 마을에서 이웃 사람들을 만나면 종종 '직업이 공무원인가'라는 질문을 받곤 하는데, 그때마다 "나는 운동선수"라고 답한다는 일화도 소개했다. 호이는 '지치지 않는 열정'의 비결로 "마음에서 우러나오는 것"이라며 "늘 내가 지금 하는 것보다 ...

    한국경제 | 2021.08.03 11:43 | YONHAP

  • thumbnail
    진해 웅동수원지 아름드리 벚꽃군락 내년 군항제 전 개방

    ... 개방 협약을 했다. 협약에 근거에 해군은 내년 군항제 전에 웅동수원지 일대 벚나무 군락을 개방한다. 국방부가 소유한 웅동수원지는 진해구 소사동에 있다. 일제가 1910년대 진해에 해군 군항을 건설할 때 물을 공급하고자 마을 여러 개를 밀어내고 만든 저수지다. 현재도 진해 해군 부대에 상수도를 일부 공급한다. 웅동수원지 바로 아래쪽 3만2천㎡에 수십 년생 아름드리 대규모 벚나무 군락이 있다. 1968년 북한군의 청와대 기습 시도 사건인 이른바 ...

    한국경제 | 2021.08.03 11:10 | YONHAP

  • thumbnail
    4차 대유행 속 여름 휴가철…전국 어촌휴양마을 방역 특별점검

    해양수산부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4차 대유행 가운데 여름 휴가철을 맞아 8월 한 달간 전국 어촌체험휴양마을과 어촌 민박 시설을 상대로 방역·위생 특별 점검을 한다고 3일 밝혔다. 이번 점검은 강원, 제주, 전남, 경남 등 휴가철 방문이 급증할 것으로 예상되는 지역을 중심으로 진행된다. 해수부는 어촌 체험시설 방역·위생 관리, 숙박시설 안전 상태 등을 집중적으로 살필 예정이다. 성열산 해수부 어촌어항과장은 "여름철은 고수온, ...

    한국경제 | 2021.08.03 11:00 | YONHAP

  • thumbnail
    미얀마 민주진영 정부 "전면전 대비하라"…무장단체에 지침

    ... 수렵총을 비롯해 미얀마군으로부터 탈취한 무기를 들고 무장 투쟁을 벌여왔다. 한편 지난달 중부 사가잉 까니 지역에서 미얀마군에 의해 살해된 희생자 수는 총 40명으로 집계됐다고 미얀마 나우는 전했다. 앞서 지난달 11일부터 이틀간 인 마을 주변 숲에서 신체가 훼손된 시신 15구가 발견된 바 있다. 또 지난주 다른 마을 주변에서 총 25구가 추가로 발견됐다. 사망자들은 미얀마군과 시민방위군(PDF)의 교전을 피해 피신했다가 붙잡힌 시민들과 시민방위군 소속 병사들로 확인됐다. ...

    한국경제 | 2021.08.03 10:40 | YONHAP

  • thumbnail
    조은산 만난 尹 "조국 수사, 정의 아닌 상식이었다"

    ... 맞으려 요리조리 피하는 메이웨더와 우직하게 두들겨 맞으며 KO를 노리는 타이슨 중 어떤 스타일의 정치를 하고 싶은가'라는 조씨 질문에 "타이슨"이라고 답했다. 이어 조씨가 "잘 어울린다. 요즘 심하게 얻어맞고 계시던데"라고 하자 큰 소리로 웃었다고 한다. 조씨는 윤 전 총장이 콩 국물을 흘리며 마시는 모습을 봤다면서 "야권의 거물급 정치인이라기보다는, 그저 선글라스 하나 걸치면 영락없을 마을버스 기사 아저씨에 가까웠다"고 평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8.03 10:36 | YONHAP

  • thumbnail
    조은산, 윤석열 만났다 "조국 수사 왜 했냐고 물었더니…"

    ... 중에 어떤 스타일의 정치를 하고 싶은가'라고 물었다"며 "그는 생각할 겨를도 없이 타이슨이라 답했다"고 했다. 끝으로 조 씨는 "윤 전 총장과 저출산 문제, 기본소득 등에 대해 이야기를 나눴다"며 "직접 접한 그의 모습은 거물급 정치인이라기보다는 선글라스 하나 걸치면 영락없을 마을버스 기사 아저씨에 가까웠다"고 전했다. 홍민성 한경닷컴 기자 msh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8.03 10:33 | 홍민성

  • thumbnail
    대중교통비 절감을 지원하는 시민 체감형 스마트 시티패스 앱 개시

    ... 공간을 지원하는 LH 등 총 17개 기업이 참여하여 교통서비스를 시작으로 추후 Lora IoT망(데이터얼라이언스) 구축과 공공와이파이 서비스(아토리서치), AI기반 무단횡단 알림 및 실종자 검색 서비스(크레스프리), 깨끗한 마을서비스(시민이 참여하는 만드는 쓰레기지도, 크로센트) 및 데이터 전략 수립 및 서비스 개발(디토닉, 투이컨설팅) 등을 단계적으로 추진해 나가고 있다. 장덕천 부천시장은 부천 스마트시티 챌린지 사업’의 일환으로 추진되는...

    한국경제 | 2021.08.03 10: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