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99811-99820 / 102,68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레저/관광] 말레이반도 '티오만섬'..남태평양 '파라다이스'

    ... 하지만 이것이 티오만 섬만이 가지는 해변의 매력이다. 어떤 곳에서는 10m간격을 두고 초록의 정글과 하얀 모래사장, 그리고 코발트 색의 바다가 조화를 이루기도 한다. 섬의 동쪽은 보르네오 해에서 불어오는 바람이 심하기 때문에 마을이 두 군데 밖에 없고 대부분의 마을과 해변은 표주박 형으로 생긴 섬의 북서쪽에 몰려있다. 섬에서 즐길 수 있는 대표적인 수상스포츠는 스노클링과 스쿠버다이빙이다. 모든 장비를 섬에서 쉽게 대여할수 있고 스쿠버다이빙의 경우 "PADI" ...

    한국경제 | 1996.07.25 00:00

  • 여천공단 주변마을의 전입자 크게 증가

    [광주=최수용기자] 이주가 시급한 것으로 지적된 여천공단의 주변마을로 전입자가 크게 증가하는 기현상이 나타나고 있다. 이같은 현상은 공해나 기타 여건으로 마을을 떠났던 주민들이 집단 이주 문제와 관련,보상금을 타기 위해 연고지로 주민등록을 옮기는데 따른 것으 로 알려졌다. 24일 여천시에 따르면 공단주변 마을 4개동의 경우 올 1월부터 6월까지 매월 평균 전입자는 1백38.3명이었으나 지난 20일 현재 7월 전입자가 5백3 명을 기록,평소의 ...

    한국경제 | 1996.07.24 00:00

  • [한경칼럼] 우리에게 맞는집 .. 김도희 <인테리어 디자이너>

    ... 결국 대부분의 사람들은 면면히 이어져오던 전통적 맥락으로부터 이탈되어 원래 살던 모습과는 너무나 거리가 먼 의식과 주거형태 속에 놓여지게 되었다. 오묘한 자연과 우주의 질서에 순응하며 살았던 우리민족은 집을 짓거나 마을을 형성할 때 반드시 자연경관을 거슬리지 않는 지형을 선택했고 집의 형상 또한 인간의 심성이나 가문이 뿌리를 내리는데 어떤 영향을 줄것인지를 먼저 고려하였다. 집이란 단순히 먹고 쉬며 소유하는것 이상의 보다 정신적이며 고유한 상징성을 ...

    한국경제 | 1996.07.24 00:00

  • [TV하이라이트] (24일) '자전거를 타는 여자' 등

    ... 도령은 밤마다 꿈속에서 나타나는 한 여인으로 인해 그리움이 생긴다. 그러면서 바닷가에 나와 항상 먼 곳을 주시하는 버릇이 생기고 만덕으로 인해 바다건너에 이상한 짐승이 살고 있으며 그 섬에서 살아 돌아온 사람이 없다는 소리를 듣는다. 결국 종운은 그 섬에 가게 되고 한 낭자의 도움으로 구사일생 살아 남는다. 마을에서는 종운 도령의 소문이 나돌게 되고 결국 아버지인 윤부자의 귀에까지도 들어간다. (한국경제신문 1996년 7월 24일자).

    한국경제 | 1996.07.24 00:00

  • [부음] 이병남 세계일보총무국사원 부친상

    이병남 세계일보총무국사원 부친상=22일 오전11시 전북 진안군 성수면 좌포리 양산마을자택 발인 24일 오전10시 (0655)32-9326 (한국경제신문 1996년 7월 24일자).

    한국경제 | 1996.07.23 00:00

  • [14개 상임위 정책질의/답변 중계] 신증권정책 보완부문많다

    ... 것을 입증하는 것"이라며 갑문운영일지를 증거로 제시했다. 김성곤(국민회의)의원은 "하늘에는 발암성 물질인 벤젠이 떠다니고 땅에는 맹독성 물질인 비소가 묻혀있고 바다와 냇가에는 수은과 페놀이 흘러다니고 있는 것이 여천화학공단 마을의 상황"이라며 "주민 이주대책에 대한 구체적 인 방안이 무엇이냐"고 따졌다. 김문수의원(신한국당)은 "환경부는 시화호에 대한 환경영향평가를 공사 시행 4개월후에 진행한데다 시화호 방류시에도 수질영향을 측정하지 않았다" 며 ...

    한국경제 | 1996.07.23 00:00

  • [14개 상임위 정책질의 중계] 신증권정책 보완할 부문 많다

    ... 국민회의 김성곤의원은 여천공단의 환경오염문제만을 집중적으로 따졌다. 김의원은 "하늘에는 발암성 물질인 벤젠이 떠다니고 땅에는 맹독성 물질인 비소가 묻혀 있고 바다와 냇가에는 수은과 페놀이 흘러다니고 있는 것이 여천화학공단 마을의 상황"이라며 "주민 이주대책에 대한 구체적인 방안이 무엇이냐"고 따졌다. 김문수의원(신한국당)은 "환경부는 시화호에 대한 환경영향평가를 공사 시행 4개월후에 진행한데다 시화호 방류시에도 수질영향을 측정하지 않았다" 며 ...

    한국경제 | 1996.07.22 00:00

  • [Y-파일] 주제 찾아 떠나는 '이유있는 바캉스'

    ... 선유동계곡에서 발을 담근 뒤 속리산 관광호텔로 나오면 "민속정 가든"의 메기찜이 기다린다. 미국 미시시피에서 나는 "차넬메기"찜은 육질이 좋기로 유명하다. * 해남.완도 "토말"이라고도 불리는 전남 해남군 송지면 송호리의 땅끝마을. 내륙 최남단을 기념하는 "토말비"가 서 있는 이곳에서 떡갈비를 먹어보는 것도 또다른 맛이다. 떡갈비는 갈비뼈에 붙어 있는 살을 살점 하나 떨어지지 않도록 잔칼질을 한후 다시 뼈에 둥글게 싸서 뭉친 데서 붙여진 이름. * 제주도 ...

    한국경제 | 1996.07.22 00:00

  • [인사] 서울은행

    ... 목동 손태호 독산동 이공규 북가좌 최기탁 서강 구수회 신길동 이환철 암사동 이은환 대전 이규원 성남 김호인 시흥남 김현준 수원 박성근 인천서 배정렬 청주 이형주 초량 이광휘 경주 이상일 경안 유수웅 춘천 임무성 영주 권규창 구미 김인수 양산 허일 기장 김흥표 구월동 안주상 명륜동 신규식 과천 김영 광정 김민영 신곡동 홍남표 후곡마을 이창기 봉덕동 김기태 (한국경제신문 1996년 7월 21일자).

    한국경제 | 1996.07.21 00:00

  • [케이블TV 하이라이트] (20일) '세계의 축제' 등

    "비단잉어사들의 집념" (오후 7시) = 니이가타현의 야마고시촌에서 비단잉어의 아름다운 빛과 색을 만들기 위해 기술과 집념을 불태우고 있는 장인들의 삶을 추적해본다. 몹시 춥고 긴 겨울을 가진 산골마을이었던 야마고시에는 특별한 겨울나기가 있다. 그것은 집집마다 식량으로서 잉어기르기를 하는 것이다. 그렇게 기른 검은 잉어 사이에서 어느날 무늬를 가진 돌연변이가 태어났다. 그후로 이 마을은 경작지를 연못으로 바꾸며 비단잉어 기르기를 생업으로 ...

    한국경제 | 1996.07.2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