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3,12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마침내 결정된 새 주인…'인천 전자랜드' 18년 역사 마침표

    ... 꾸준히 플레이오프에 진출한 단골손님이다. 삼성, LG, SK, 현대모비스 등 대기업이 운영하는 팀이 대다수인 국내 프로농구에서 모기업이 가장 작은 축에 속하다 보니 전력상 '약자'일 때가 많았고, 2012년에도 모기업의 경영난으로 매각설이 흘러나오는 등 '헝그리 군단'의 이미지가 짙었다. 그런 가운데 명승부를 벌이고도 끝내 아쉬운 결과로 돌아서곤 해 '졌잘싸(졌지만 잘 싸웠다)'의 대명사가 된 팀이기도 하다. 경기력이 좋지 않을 땐 '개그랜드'라는 조롱을 들었지만, ...

    한국경제 | 2021.06.02 17:15 | YONHAP

  • thumbnail
    3100억에 팔린 '자산 1조' 남양…"헐값" vs "비싸다"

    ... 수 있을 것이란 전망도 나온다. 한앤컴퍼니는 2013년 웅진식품을 인수했다가 5년 만에 두 배 가격에 매각했다. 일각에서 벌써 CJ그룹과 농심, SPC가 잠재적인 인수 후보로 거론되고 있다. 지난 25일 증권시장에서 CJ그룹 매각설로 남양유업 주가가 급등하기도 했다. 또 다른 IB업계 관계자는 “2012년까지만 해도 600억원대 영업이익을 낸 것을 감안하면 예상보다 실적이 빠르게 회복될 수도 있다”고 말했다. 관건은 남양유업에 대한 소비자들의 ...

    한국경제 | 2021.05.31 17:35 | 전설리/민지혜/김채연

  • thumbnail
    SM엔터, 대규모 매물에 약세…카카오·네이버에 지분 매각설

    에스엠(SM엔터테인먼트) 주가가 대규모 매물이 쏟아짐에 따라 약세다. 전날 카카오와 네이버의 지분 인수 경쟁 소식이 전해지면서 주가가 급등에 따른 차익실현 매물로 보인다. 27일 오전 10시30분 현재 에스엠은 전 거래일보다 1400원(3.31%) 내린 4만850원에 거래되고 있다. 전일 에스엠은 카카오와 네이버의 지분 인수 소식에 시간외 장 중 상한가를 기록했지만 장 막판 상승폭이 축소됐다. 전날 이수만 에스엠 대표 지분 19.21%를 두...

    한국경제 | 2021.05.27 10:36 | 류은혁

  • thumbnail
    [특징주] SM엔터, 카카오·네이버에 지분 매각설…관련주 '출렁'

    SM은 "대주주의 지분 매각은 논의된 바 없다" 에스엠(SM엔터테인먼트)이 카카오엔터테인먼트 및 네이버와 지분 매각을 논의 중이라는 설에 27일 장 초반 SM 자회사들 주가가 강세를 보인 반면 SM 본사 주가는 약세다. 이날 코스닥시장에서 오전 9시 57분 현재 SM Life Design은 전날보다 9.67% 뛰어오른 2천955원에 거래됐다. 같은 시간 SM C&C(+6.35%), 키이스트(+2.05%)도 강세를 보였다. 반면 S...

    한국경제 | 2021.05.27 10:19 | YONHAP

  • thumbnail
    '코로나 직격탄' 서울 관광호텔 역대 처음 감소

    ... 닫았고, 종로구 센터마크호텔은 휴업에 들어갔다. 올해 들어서는 쉐라톤 서울 팔래스 호텔과 르메르디앙 호텔 등 서울 강남권 5성급 특급호텔이 잇따라 문을 닫았다. 38년 역사를 자랑하는 밀레니엄 힐튼 서울은 폐업을 전제로 한 매각설이 흘러나오고 있다. 이들 호텔은 오피스텔이나 고급 주거단지 등 높은 수익을 낼 수 있는 건물로 다시 건축될 것으로 알려졌다. 호텔업계 관계자는 "서울 시내 호텔은 이미 번화한 요충지에 자리하고 있는 경우가 많아 입지가 부동산 개발에 ...

    한국경제 | 2021.05.26 06:40 | YONHAP

  • thumbnail
    지주 체제 3년차…마음만 급한 손태승號

    ... 상황입니다. 또 매물이 나온다 하더라도 가격 상승으로 인한 부담을 안아야 한다는 점도 있습니다. 한 금융권 관계자는 “몇 년전부터 삼성·유안타 증권 등이 잠재매물 후보로 거론돼 왔지만 지난해부터 증권사 수수료 수익이 크게 늘면서 매각설이 잠잠해진 분위기”라고 전했습니다. 코로나19로 인한 불확실성이 지속되고 있는 점, DLF·라임 관련 이슈가 마무리되지 않은 점 역시 부담요인입니다. 지주사로 전환한 지 올해로 3년차에 접어든 손태승號. 예금보험공사의 지분 매각으로 ...

    한국경제TV | 2021.05.17 13:39

  • thumbnail
    SK하이닉스, 증설 열쇠는 '키파운드리 인수'

    ... 낼 전망이다. 기옥시아의 대주주인 베인캐피털의 유지 스기모토 대표는 이날 아사히신문에 “한 차례 연기된 상장을 최대한 빨리 추진할 것”이라며 “상장 이전에 매각하는 것은 고려하지 않고 있다”고 말했다. 업계에선 기옥시아 상장 이후 SK하이닉스가 투자금을 회수할 것이란 전망이 나오지만 회사 측은 “중장기 관점에서 투자했다”며 지분 매각설을 부인했다. 황정수 기자/도쿄=정영효 특파원

    한국경제 | 2021.05.14 17:40 | 황정수/정영효

  • thumbnail
    국내 車 수요, 중견3사→현대·기아→제네시스·수입차

    ... 9.4%로 4년 전보다 2.8%p나 줄었다. 이전 보유자(25.2%) 10명 중 5명(12.7%)이 현대·기아로, 1명 이상(3.1%)은 수입차로 빠져나가고 나머지 3~4명만 남는 모양새다. 그 동안 경영난과 함께 노사분쟁, 매각설, 신차 기근 등 리스크에 시달리면서 소비자 충성도가 크게 약화됐음을 보여 준다. 현대·기아 브랜드 입장에서 수입차와의 이동 관계를 살펴보면 유입과 유출 격차가 2016년 7%p(8.8% -1.8%)에서 지난해 4.9%p(7.9% -3.0%)로 ...

    오토타임즈 | 2021.05.06 10:14

  • thumbnail
    [글로벌 핫뉴스] M&A 제동 건 美 FTC

    ... 바이러스를 포함해 다양한 호흡기 병원체를 분석할 수 있다. 이 회사는 혈액 감염 여부를 바로 파악하고, 환자가 항생제 내성 유전자를 갖고 있는지 등을 분석하는 분자진단 기술을 보유한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3월 블룸버그가 젠마크 매각설을 보도하면서 로슈와 함께 서모피셔 사이언티픽, 홀로직 등이 인수 후보로 거론됐다. 로슈는 젠마크를 인수하면서 분자진단 제품을 보강할 수 있게 됐다. 스콧 멘델 젠마크 CEO는 “로슈의 진단 헬스케어 솔루션과 함께 세계 고객에게 ...

    바이오인사이트 | 2021.04.26 10:35 | 이지현

  • 유럽슈퍼리그 후폭풍 맨유로 옮겨가나…글레이저 6.2조 매각설

    맨체스터유나이티드의 구단주인 글레이저 가문이 40억 파운드(6조2000억 원)에 구단을 매각할 가능성이 있다는 보도가 나왔다. 좌초한 유럽슈퍼리그(ESL) 후폭풍이 JP모간(JPM)에 이어 맨체스터유나이티드까지 옮겨갔다는 평가다. 25일 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아일랜드 지역신문인 아이리시미러는 글레이저 가문이 40억 파운드에 맨체스터유나이티드를 매각할 준비를 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글레이저 측은 "ESL 출범이 무산됐지만 다른 스폰서...

    한국경제 | 2021.04.25 19:32 | 이지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