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1-30 / 3,17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성남 수호신 김영광 "기적 만들고 싶다…팬들 웃을 일 많았으면"

    ... 역할을 제대로 해냈다. 성남은 28일 안방인 탄천종합운동장에서 열린 수원FC와의 K리그1 23라운드 순연 경기에서 수원FC를 2-1로 제압, 3연패에서 벗어났다. 순위는 최하위를 벗어나지 못하고 있으나 성남으로선 성적 부진과 구단의 매각설, 김남일 감독의 사퇴 등으로 어수선한 상황을 수습하는 계기를 마련할 수 있는 승리라 의미가 더욱 컸다. 외국인 선수 뮬리치와 팔라시오스가 득점포를 가동한 게 직접적인 원동력이었지만, 간절함으로 뭉친 선수들의 투혼과 팬들의 응원이 ...

    한국경제 | 2022.08.29 06:15 | YONHAP

  • thumbnail
    데뷔전 승리 정경호 대행 "성남의 '나비효과' 이제 시작입니다"

    ... 운동장에서 그걸 펼쳐 보이며 결과가 나온 것 같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날 성남은 수원FC를 2-1로 꺾고 3연패에서 벗어났다. 여전히 순위는 최하위(승점 21)지만, 성적 부진 속에 구단주인 신상진 성남시장의 언론 인터뷰로 촉발된 매각설, 김남일 감독의 사퇴 등이 맞물려 팀 분위기가 가라앉은 가운데 반등의 발판이 될만한 값진 승리였다. 정 대행은 "곽광선, 김영광, 권순형 등 베테랑 선수들이 중심을 잘 잡아주면서 힘을 받았다. 교체가 적절하게 잘 돼서 맞아떨어진 ...

    한국경제 | 2022.08.28 22:00 | YONHAP

  • thumbnail
    '존립 위태' 성남FC에 팬들 응원…수원팬도 연대

    매각설에 휩싸인 프로축구 성남FC를 K리그 무대에서 계속 보고 싶은 팬들이 그라운드 안팎에서 행동으로 선수단에 힘을 실었다. 28일 성남FC와 수원FC의 K리그1 23라운드 경기가 열린 성남 탄천종합운동장 관중석에서는 여러 차례 대형 걸개가 오르내렸다. 걸개엔 '너희는 경기에만 집중해 팀은 우리가 지킬게', '#연고이전반대 #성남FC해체반대', '우리의 색은 정치색이 아닌 검정색', '성남FC이기에 우리가 존재한다. 성남의 역사는 이곳에서 이어진다' ...

    한국경제TV | 2022.08.28 21:28

  • thumbnail
    흔들리는 성남에 걸개로 힘 실은 팬들…'연고이전·해체 반대'(종합)

    원정 수원FC 팬들도 '성남 뺏기지 않아' 등 걸개로 한 목소리 매각설에 휩싸인 프로축구 성남FC를 K리그 무대에서 계속 보고 싶은 팬들이 그라운드 안팎에서 행동으로 선수단에 힘을 실었다. 28일 성남FC와 수원FC의 K리그1 23라운드 경기가 열린 성남 탄천종합운동장 관중석에서는 여러 차례 대형 걸개가 오르내렸다. 걸개엔 '너희는 경기에만 집중해 팀은 우리가 지킬게', '#연고이전반대 #성남FC해체반대', '우리의 색은 정치색이 아닌 검정색', ...

    한국경제 | 2022.08.28 21:18 | YONHAP

  • thumbnail
    위기의 성남, 수원FC 꺾고 3연패 탈출…정경호 대행 데뷔전 승리(종합)

    ... 탄천종합운동장에서 열린 K리그1 23라운드 순연 경기에서 수원FC를 2-1로 제압했다. 이번 시즌 5번째 승리를 거둔 성남은 여전히 순위는 최하위(승점 21·5승 6무 17패)에 머물렀으나 3연패에서 벗어나며 분위기를 바꿨다. 구단이 매각설에 휩싸인 가운데 김남일 감독마저 성적 부진의 책임을 지고 24일 사퇴하며 여러모로 어수선한 상황에서 지휘봉을 넘겨받은 정경호 수석코치는 감독대행 첫 경기에서 귀중한 승리를 지휘했다. 수원FC는 10승 6무 12패, 승점 36으로 6위를 ...

    한국경제 | 2022.08.28 21:05 | YONHAP

  • thumbnail
    위기의 성남, 수원FC 꺾고 3연패 탈출…정경호 대행 데뷔전 승리

    ... 탄천종합운동장에서 열린 K리그1 23라운드 순연 경기에서 수원FC를 2-1로 제압했다. 이번 시즌 5번째 승리를 거둔 성남은 여전히 순위는 최하위(승점 21·5승 6무 17패)에 머물렀으나 3연패에서 벗어나며 분위기를 바꿨다. 구단이 매각설에 휩싸인 가운데 김남일 감독마저 성적 부진의 책임을 지고 24일 사퇴하며 여러모로 어수선한 상황에서 지휘봉을 넘겨받은 정경호 수석코치는 감독대행 첫 경기에서 귀중한 승리를 지휘했다. 수원FC는 10승 6무 12패, 승점 36으로 6위를 ...

    한국경제 | 2022.08.28 20:55 | YONHAP

  • thumbnail
    흔들리는 성남에 걸개로 힘 실은 팬들…'연고이전·해체 반대'

    원정 수원FC 팬들도 '성남 뺏기지 않아' 등 걸개로 한 목소리 매각설에 휩싸인 프로축구 성남FC를 K리그 무대에서 계속 보고 싶은 팬들이 그라운드 안팎에서 행동으로 선수단에 힘을 실었다. 28일 성남FC와 수원FC의 K리그1 23라운드 경기가 열린 성남 탄천종합운동장 관중석에서는 여러 차례 대형 걸개가 오르내렸다. 걸개엔 '너희는 경기에만 집중해 팀은 우리가 지킬게', '#연고이전반대 #성남FC해체반대', '우리의 색은 정치색이 아닌 검정색', ...

    한국경제 | 2022.08.28 20:21 | YONHAP

  • thumbnail
    '강등위기' 성남FC 김남일 감독 자진사퇴…정경호 감독대행 체제(종합)

    ... 김 감독 체제에서 성남은 매 시즌 1부리그 잔류에 성공했지만, 올 시즌에는 27경기에서 4승 6무 17패에 그쳐 최하위로 밀려있다. 11위 김천과 승점 차는 8이나 된다. 가뜩이나 강등 위기에 처해있는 가운데 최근 '구단주발 매각설'까지 불거지며 팀이 더욱 어려운 처지에 몰렸다. 구단주인 신상진 성남시장은 최근 주간지와 인터뷰에서 '대기업 후원금 유용 의혹'으로 구단이 수사를 받는 점을 언급하며 구단 매각 의사를 드러냈다. 김 감독은 지난 21일 FC서울과 ...

    한국경제 | 2022.08.24 17:31 | YONHAP

  • thumbnail
    K리그1 성남FC 김남일 감독, 성적 부진으로 자진 사퇴

    ... 이끌어왔다. 김 감독 체제에서 성남은 매 시즌 1부리그 잔류에 성공했지만, 올 시즌에는 27경기에서 4승 6무 17패에 그쳐 11위 김천FC에 승점 8 차이로 최하위로 밀려있다. 가뜩이나 강등 위기에 처해있는 가운데 최근 '구단주발 매각설'까지 불거지며 팀이 더욱 어려운 처지에 몰렸다. 구단주인 신상진 성남시장은 최근 주간지와 인터뷰에서 '대기업 후원금 유용 의혹'으로 구단이 수사를 받는 점을 언급하며 구단 매각 의사를 드러냈다. 김 감독은 지난 21일 FC서울과 ...

    한국경제 | 2022.08.24 13:44 | YONHAP

  • thumbnail
    정치적 외풍에 흔들리는 성남FC…시민구단 또 늘리겠다는 K리그

    시도민구단·기업구단 모두 자생 기반 '취약' 프로축구 전통의 구단 성남FC가 성적 부진과 매각설에 크게 흔들리고 있다. 정치적 외풍에 취약할 수밖에 없는 시민구단의 태생적 한계를 지적하는 목소리와 함께, 무턱대고 구단 수를 늘리며 양적 팽창에만 골몰해온 한국프로축구연맹에 대한 비판도 제기된다. 시민구단인 성남 구단주인 신상진 성남시장이 최근 주간지와 인터뷰에서 구단 매각을 언급하면서 사태는 촉발됐다. 신 시장은 '대기업 후원금 유용 의혹'으로 ...

    한국경제 | 2022.08.22 14:33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