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1-70 / 3,16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보안업계 3위 KT텔레캅, 2000억 유치 나섰지만…

    국내 물리보안 3위 업체인 KT텔레캅이 국내외 사모펀드(PEF) 운용사를 대상으로 2000억원 규모 투자유치에 나선다. IMM프라이빗에쿼티(IMM PE)가 유력 후보로 거론된다. 일각에선 경우에 따라 투자유치에서 경영권 매각으로 선회할 가능성도 거론된다. 13일 투자은행(IB)업계에 따르면 KT텔레캅이 진행 중인 투자유치에 IMM PE가 참여해 초기 검토 작업을 하고 있다. KT 측은 올초부터 자본 확충을 위해 주요 PEF를 대상으로 투자유치...

    한국경제 | 2022.06.13 17:31 | 차준호/박시은

  • thumbnail
    모나리자, 4000억 매각설에 주가 '급등'

    모나리자가 4000억원에 매각될 가능성이 있다는 소식에 장초반 주가가 오르고 있다. 12일 오전 9시16분 기준 모나리자는 전 거래일 대비 745원(19.84%) 오른 4500원에 거래되고 있다. 전날 한 언론은 모나지라의 최대주주인 사모펀드 운용사 모건스탠리PE가 모나리자 인수자를 찾고 있다고 보도했다. 모건스탠리PE는 특수목적법인 NHPEA Tissue Holdings AB를 통해 MSS홀딩스 지분 100%를 10년째 보유 중이다. M...

    한국경제 | 2022.05.12 09:17 | 차은지

  • thumbnail
    LG화학이 인수?…세계 1위 양극재社 급등락

    세계 1위 양극재 기업인 벨기에 유미코아의 주가가 최근 이틀간 급등락했다. LG화학이 이 회사를 인수한다는 소문이 퍼지면서 주가가 10% 넘게 올랐지만, 근거 없는 소문으로 밝혀져 하루 만에 하락세로 반전했다. 유미코아는 5일(현지시간) 벨기에 증시에서 전날보다 5.48%(2.29유로) 하락한 39.49유로에 마감했다. 전날인 4일에 10.35%(3.92유로) 오른 41.78유로에 장을 마친 이 회사 주식은 하루 만에 30유로대로 되돌아왔다....

    한국경제 | 2022.05.06 17:20 | 김익환

  • thumbnail
    '614억 횡령' 우리은행 검사만 11번…금감원은 눈치도 못 챘다

    ... 614억원을 인출했다. 총 11차례 검사를 진행한 금감원은 우리은행의 부동산개발금융(PF 대출) 심사 소홀로 인한 부실 초래, 금융실명거래 확인 의무 위반 등을 적발했다. 우리은행은 2013년 종합검사를 받아야 했지만, 민영화와 매각설로 검사는 미뤄졌다. 2014년엔 검사 범위가 축소된 종합 실태평가로 변경됐다. 2016년과 2018년엔 경영실태 평가를 진행했지만, 금감원과 은행 모두 범행을 포착하진 못했다. 2015년 검사에선 우리은행 도쿄지점이 2008년 ...

    한국경제 | 2022.05.02 10:18 | 고은빛

  • thumbnail
    금감원 '직원횡령' 기간 우리은행 검사만 11번…적발 못해

    ... 인출해갔다. 금감원은 총 11차례 검사에서 우리은행의 부동산개발금융(PF 대출) 심사 소홀로 인한 부실 초래, 금융실명거래 확인 의무 위반 등을 적발하는 데 그쳤다. 우리은행은 2013년 종합검사를 받아야 했지만, 민영화와 매각설로 미뤄졌으며 2014년에는 검사 범위가 축소된 종합 실태평가로 바뀌었다. 2016년과 2018년에는 경영실태 평가를 받았지만, 금감원과 은행 모두 범행을 포착하지 못했다. 2015년 검사에서는 우리은행 도쿄지점이 2008년 4월 ...

    한국경제 | 2022.05.02 06:05 | YONHAP

  • thumbnail
    프로농구 오리온, 매각 협상 진행…"연고지 이전 없다"(종합)

    프로농구 고양 오리온의 매각설이 사실로 확인됐다. 인수 의향을 밝힌 곳은 데이원자산운용이다. 오리온 구단은 29일 "데이원자산운용 측에서 적극적으로 매수 의향을 밝혔고, 현재 협상 중이다. 아직 계약이 체결된 건 아니다"라고 밝혔다. 데이원자산운용은 한국테크놀로지와 대우조선해양건설의 관계사다. 오리온 매각설은 올해 초부터 흘러나왔으나, 구단은 최근까지 "사실무근이다. 매각에 대해 논의한 바 없다"며 이를 부인해왔다. 하지만 소문은 사그라지지 ...

    한국경제 | 2022.04.29 20:20 | YONHAP

  • thumbnail
    프로농구 오리온, 매각 협상 진행…"연고지 이전 없다"

    프로농구 고양 오리온의 매각설이 사실로 확인됐다. 인수 의향을 밝힌 곳은 데이원자산운용이다. 오리온 구단은 29일 "데이원자산운용 측에서 적극적으로 매수 의향을 밝혔고, 현재 협상 중이다. 아직 계약이 체결된 건 아니다"라고 밝혔다. 데이원자산운용은 한국테크놀로지와 대우조선해양건설의 관계사로, 데이원자산운용 관계자도 이날 "오리온 인수에 관한 협의를 진행하고 있다"고 말했다. 오리온 매각설은 올해 초부터 흘러나왔으나, 구단은 최근까지 "사실무근이다. ...

    한국경제 | 2022.04.29 14:21 | YONHAP

  • thumbnail
    "SM 이사회에 이수만 친척·동창…감시·견제 필요"

    ... "감사 한 명이라도 최대 주주로부터 독립적인, 주주가 제안한 인사를 반드시 선임해 SM 이사회가 최대 주주만이 아닌 회사와 주주 전체를 위해 일하도록 최소한의 감시와 견제를 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또 운용사 측은 최대 주주 지분 매각설을 두고는 "전략적 투자자에 대한 지분 매각을 환영한다"며 "시너지가 있을 뿐 아니라 라이크기획 등 거버넌스 이슈도 자연스럽게 해소될 것으로 보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작년 말 기준 얼라인파트너스는 SM 지분 0.21%(4만8천500주)를 ...

    한국경제TV | 2022.03.28 11:33

  • thumbnail
    얼라인 "SM엔터 이사회에 이수만 친척·동창…독립 감사 필요"

    ... "감사 한 명이라도 최대 주주로부터 독립적인, 주주가 제안한 인사를 반드시 선임해 SM 이사회가 최대 주주만이 아닌 회사와 주주 전체를 위해 일하도록 최소한의 감시와 견제를 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또 운용사 측은 최대 주주 지분 매각설을 두고는 "전략적 투자자에 대한 지분 매각을 환영한다"며 "시너지가 있을 뿐 아니라 라이크기획 등 거버넌스 이슈도 자연스럽게 해소될 것으로 보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작년 말 기준 얼라인파트너스는 SM 지분 0.21%(4만8천500주)를 ...

    한국경제 | 2022.03.28 11:18 | YONHAP

  • thumbnail
    길 잃은 도시바, 결국 해외에 팔리나 [정영효의 일본산업 분석]

    ... 특례조치를 인정받으면 주주 3분의 2 이상의 찬성을 얻어야 하는 특별결의 대신 50% 이상의 찬성만 있으면 되는 일반결의로 분할안을 통과시킬 수 있다. 그런데도 도시바는 과반의 지지를 얻는데 실패했다. 분할안 부결 이후 도시바 매각설이 힘을 얻는 이유는 매각 방어 장치이기도 했기 때문이다. 작년 3월 영국계 PEF CVC캐피털은 2조3000억엔에 도시바 지분 100%를 인수해 상장폐지시키겠다는 제안을 했다. 매각을 주도한 구루마다니 노부아키 사장을 몰아내고 ...

    한국경제 | 2022.03.24 16:21 | 정영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