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20 / 12,49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올림픽- 태권도 장준 4강 진출…스페인 복병에 힘겨운 승리(종합)

    ... 심재영(26·춘천시청)은 여자 49㎏급 8강전에서 일본의 야마다 미유에게 7-16으로 져 금메달 꿈을 접었다. 심재영은 2018년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동메달리스트인 베테랑 야마다가 결승에 올라야만 패자부활전을 통해 동메달이라도 노려볼 수 있다. 심재영은 2017년 무주, 2019년 맨체스터 세계선수권대회 여자 46㎏급에서 2회 연속 정상에 오른 경량급 강호로, 리우올림픽 금메달리스트인 김소희를 꺾고 도쿄행 티켓을 손에 넣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7.24 15:39 | YONHAP

  • thumbnail
    -올림픽- 태권도 심재영, 4강행 실패…일본 야마다에 무릎

    ... 야마다 미유(28)에게 7-16으로 졌다. 이로써 심재영은 4강 진출에 실패해 금메달 도전도 멈췄다. 심재영은 야마다가 결승에 올라야 패자부활전을 통해 동메달이라도 노려볼 수 있다. 심재영은 2017년 무주, 2019년 맨체스터 세계선수권대회 여자 46㎏급에서 2회 연속 정상에 오른 경량급 강호이지만 올림픽 출전은 이번이 처음이다. 지난해 1월 국가대표 최종 선발대회에서 2016년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 금메달리스트인 김소희를 꺾고 도쿄행 티켓을 손에 넣었다. ...

    한국경제 | 2021.07.24 14:43 | YONHAP

  • thumbnail
    도전 이어가는 손흥민 "토트넘서 우승한 선수로 기억되고파"

    ... 순간, EPL 데뷔골을 넣었던 경기 등을 차례로 추억했다. 토트넘 새 홈구장의 역사적 '1호 골' 주인공이 된 날과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에서 골 맛을 본 일도 빼놓을 수 없었다. 이어 손흥민은 지난해 10월 5일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와 2020-2021시즌 EPL 4라운드 원정 경기를 언급했다. 맨유전을 앞두고 부상으로 이탈했던 손흥민은 일주일 만에 그라운드로 돌아와 2골 1도움을 폭발했다. 이 멀티 골로 그는 유럽 빅리그 통산 100골을 달성하며 ...

    한국경제 | 2021.07.24 12:28 | YONHAP

  • thumbnail
    -올림픽- 태권도 심재영·장준, 산뜻한 출발…가볍게 8강행

    ... 19-10으로 눌렀다. 2분씩 3라운드로 진행되는 경기에서 1라운드를 시작하자마자 몸통 킥에 연이은 주먹 공격을 성공해 4-0으로 달아나며 기선을 제압한 뒤로는 줄곧 리드를 빼앗기지 않았다. 심재영은 2017년 무주, 2019년 맨체스터 세계선수권대회 여자 46㎏급에서 2회 연속 정상에 오른 경량급 강호이지만 올림픽 출전은 이번이 처음이다. 지난해 1월 국가대표 최종 선발대회에서 2016년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 금메달리스트인 김소희를 꺾고 도쿄행 티켓을 손에 넣었다. ...

    한국경제 | 2021.07.24 12:23 | YONHAP

  • thumbnail
    드디어 붉은 유니폼 입은 산초…맨유와 5년+1년 계약

    잉글랜드 출신의 '신성' 제이든 산초(20)가 마침내 잉글랜드 프로축구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맨유)의 유니폼을 입었다. 맨유는 23일(현지시간)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산초와 2026년 6월까지, 여기에 1년 추가 옵션을 더해 계약했다"고 발표했다. 등 번호는 25번이다. 2020-2021시즌 전부터 산초에게 눈독을 들였던 맨유는 1년 만에 마침내 그를 영입하는 데 성공했다. 영국 스카이스포츠 등에 따르면 맨유는 산초의 소속팀이던 보르시아...

    한국경제 | 2021.07.24 08:32 | YONHAP

  • thumbnail
    케인, 결국 맨시티행?…"이적료 2천530억원에 이적 동의"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토트넘 홋스퍼의 핵심 공격수 해리 케인(28)의 맨체스터 시티(맨시티) 이적 협상이 힘을 받는 모양새다. 영국 더선은 22일(현지시간) "케인이 이적료 1억6천만파운드(약 2천530억원 4천만원)에 맨시티 이적을 앞두고 있다. 토트넘의 대니얼 레비 회장이 그의 이적을 허락했다"며 "케인은 맨시티에서 기록적인 주급 40만파운드(약 6억3천만원)를 받으며 뛰게 될 것"이라고 전했다. 앞서 현지 언론들은 케인이 ...

    한국경제 | 2021.07.23 10:58 | YONHAP

  • thumbnail
    아르헨티나 축구 1부 리그 프리메라 디비시온, '소시오스닷컴 토너먼트'으로 이름 변경... 칠리즈 파트너십 영향

    ... 토너먼트’으로 변경한다고 밝혔다. 아르헨티나 축구 리그 명칭을 특정 브랜드와 파트너쉽을 통해 리그명을 변경한 최초의 사례다. 스포츠 팬덤을 위한 블록체인 핀테크 기업 칠리즈(Chiliz)는 FC바르셀로나, 파리 생제르맹, AC밀란, 맨체스터 시티, 유벤투스 등 세계적인 사랑을 받고 있는 탑 구단들과 파트너쉽을 다수 체결하고 있다. 하지만 국가대표팀과 파트너쉽을 체결한 사례는 없었는데, 지난 5월 칠리즈는 아르헨티나 국가대표팀과의 파트너쉽을 발표한 바 있다. 보수적인 국가 공인 ...

    한국경제 | 2021.07.20 18:09 | NEWSFLOW

  • thumbnail
    칠리즈, 아스날과 파트너십 체결…팬 토큰 발행한다

    블록체인 핀테크 `칠리즈`가 영국 프리미어리그 구단 아스날과 파트너십을 체결했다고 20일 전했다. 칠리즈는 아스날을 비롯해 FC바르셀로나, 유벤투스, 맨체스터 시티 등 명문 구단들과 파트너십을 체결해 팬 토큰을 발행해왔다. 아스날 팬 토큰을 구매한 이들은 아스날 구단 운영에 일정 부분 참여할 수 있는 투표권을 얻는다. 앞서 FC바르셀로나는 팬 토큰 구매자들의 투표로 홈 구장의 드레싱룸 벽화를 정했으며, 유벤투스 역시 골 세리머니 영상을 팬 토큰 ...

    한국경제TV | 2021.07.20 15:48

  • thumbnail
    [올림픽] 숫자로 보는 올림픽 축구·야구…가장 빠른골은 네이마르 14초

    ... 터뜨린 게 가장 빠른 기록이다. 도쿄올림픽 조직위원회는 18일 '숫자로 보는 올림픽 축구·야구'라는 자료를 통해 이색적인 기록을 소개했다. 여자 축구에서 나온 가장 빠른 골도 리우올림픽에서 나왔다. 캐나다 대표팀 재닌 베키(맨체스터시티)는 호주를 상대로 20초 만에 골을 넣었다. 올림픽 축구에서 나온 가장 큰 점수 차는 16점이다. 1908년 런던 올림픽에서 덴마크가 프랑스에 17-1로 이겼고, 1912년 스톡홀름 올림픽에서 독일은 러시아를 16-0으로 대파했다. ...

    한국경제 | 2021.07.18 15:18 | YONHAP

  • thumbnail
    UCL 결승전 두 번 놓친 이스탄불, 2023년 결승전 개최 확정

    ... 치러질 예정이었다. 그러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개최지가 포르투갈 리스본으로 변경됐고, 이스탄불은 올해 대회 결승전을 치르게 됐다. 코로나19가 장기화하면서 올해 결승전도 이스탄불에서 치러지지 못했다. 맨체스터 시티와 첼시(이상 잉글랜드)의 대결로 결승전이 열리게 된 가운데 영국 정부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터키를 '여행 경보 적색 국가'로 지정하면서 관중 유치에 타격을 입게 된 UEFA가 개최지를 포르투갈 포르투로 ...

    한국경제 | 2021.07.17 09:17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