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571-1580 / 1,83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李대통령 "한반도 분단은 세계의 장벽"

    ... 그치는 게 아니다"면서 "한반도 분단은 동북아 평화와 안정의 장애물일 뿐 아니라 태평양이 대서양을 만나고 아시아가 유럽과 하나 되는 것을 가로막는 `세계의 장벽'이 되고 있다"고 말했다. 이 대통령은 그러면서 전날 드미트리 메드베데프 러시아 대통령과의 정상회담에서 논의한 한반도종단철도(TKR) 및 시베리아횡단철도(TSR) 연결 사업의 필요성을 재차 강조했다. 이 대통령은 "나는 상트페테르부르크의 젊은이들이 시베리아횡단열차로 동방으로 다가와 서울의 벗들은 만나고, ...

    연합뉴스 | 2008.10.01 00:00

  • [현장연결] 이대통령, 안보·경제외교 성과

    ... 곧바로 거시정책협의회에 참석하는 등 경제챙기기에 나섰습니다. 청와대 나가있는 이성경 기자 연결합니다. 이번 러시아 방문의 최대 성과는 한러 관계 격상과 에너지 자원 외교, 두가지로 나눠볼수 있습니다. 이대통령과 메드베데프 대통령은 양국 관계를 전략적 협력 동반자 관계로 격상하기로 합의했습니다. 그동안 경제 분야에 치중돼 있던 양국 협력이 정치와 외교, 안보, 군사 등 전 분야로 확대되는 길이 열린 것입니다. 특히 이번 러시아 방문으로 ...

    한국경제TV | 2008.10.01 00:00

  • 이대통령, 러시아 방문 마치고 귀국

    이명박 대통령이 3박4일간의 러시아 방문을 마치고 귀국했습니다. 이대통령은 이번 방문기간 드리트리 메드베데프 대통령, 블라디미르 푸틴 총리 등 러시아 지도자들과 만나 양국 관계를 전략적 협력 동반자 관계로 격상하기로 하는 등 협력강화 방안을 집중 논의했습니다. 또 이르면 2015년부터 러시아의 천연가스를 한국에 도입하는 양해각서를 체결했고 이를 위해 북한을 통과하는 가스배관 설치를 위한 공동연구를 진행하는 등 120조원에 달하는 대규모 프로젝트 ...

    한국경제TV | 2008.10.01 00:00

  • "北경유 러 천연가스, 금강산.개성보다 효과 커"

    ... "미국과는 정말 만족할 만한 관계로 복원됐고, 중국 및 러시아와의 관계를 전략적 단계로 높인 것은 유사시 협력을 받는데 굉장히 도움이 된다"면서 "이는 유사시 사전 사후 협의할 수 있는 관계가 된 것"이라고 강조했다. 드미트리 메드베데프 대통령과 블라디미르 푸틴 총리의 리더십도 높이 평가했다. 이 대통령은 "두 분은 실무형 지도자"라면서 "두 분 모두 치밀하고 허황된 수사적 얘기가 없고 실질적인 이해와 관련된 일을 토론하고 일에 대해 아주 세밀하게 잘 알고 있어 ...

    연합뉴스 | 2008.09.30 00:00

  • 李 대통령 방러…한국 알리기 `성공'

    ... 평가가 나오고 있다. 30일 주러 한국대사관에 따르면 이 대통령은 이날 상트 페테르부르크 방문을 끝으로 3박4일간의 러시아 공식 방문 일정을 모두 마치고 이튿날 특별기편으로 귀국한다. 애초 러시아와 한국 정부는 지난 5월 드미트리 메드베데프 대통령 취임 직후 정상회담을 개최하려고 했으나 양국 정상의 바쁜 일정으로 성사되지 못했다. 특히 현 블라디미르 푸틴 총리는 대통령 재임 기간 내 이 대통령이 러시아를 찾아 줄 것을 여러 차례 요청한 것으로 알려졌다. 러시아 ...

    연합뉴스 | 2008.09.30 00:00

  • 李대통령 가스관지도 보여주며 30분 설명…메드베데프 "그렇게 하겠다" 화답

    이명박 대통령은 29일 드미트리 메드베데프 대통령과 정상회담 및 만찬,한ㆍ러 비즈니스포럼 연설,동행 경제인과 간담회,블라디미르 푸틴 총리 면담 등 바쁜 일정을 소화했다. 모스크바 크렘린 궁전에서 열린 단독 정상회담에서 이 대통령은 북한을 경유해 러시아산 가스를 들여오는 것과 관련,이례적으로 지도까지 동원해 30여분간 설명하는 등 의욕을 보였다. 때문에 회담이 20분 정도 연장됐다. 이 대통령이 "가스관이 북한의 철로를 따라 이어지면 비용이 절약된다"며 ...

    한국경제 | 2008.09.29 00:00 | 홍영식

  • 李대통령-메드베데프, 오늘 한ㆍ러 정상회담

    전략적관계 격상 논의… 북핵.경제분야 협력 강화 이명박 대통령과 러시아 드미트리 메드베데프 대통령은 29일 오후(현지시각) 모스크바 크렘린 대궁전에서 정상회담을 갖고 양국관계 격상과 대북 공조, 경제 협력 확대 방안 등을 논의한다. 이 대통령은 러시아 방문을 끝으로 미국과 일본, 중국 등 주변 4강 외교의 첫 단추를 매듭짓게 된다. 양국 정상은 이날 회담에서 양국 관계를 기존의 `상호 신뢰하는 포괄적 동맹자 관계'에서 전략적 동반자 관계로 발전시켜 ...

    연합뉴스 | 2008.09.29 00:00

  • 한-러 정상회담 … 메드베데프 대통령 모두발언 전문

    우리는 양국 관계를 전략적 협력 동반자 관계 수준으로 발전시켜야 한다는 점을 공동성명에 담았다. 앞으로 공동성명에 따라서 국제무대에서 양국 관계를 발전시키고, 양국 정부의 여러 부처와 민간 경제인 차원의 관계도 발전시키고, 인적교류도 발전시키기로 했다. 단기사증 발급 간소화에 관한 협정은 이 과제를 실현하는데 도움이 될 것으로 확신한다. 우리는 앞으로 양국간 수교 20주년 기념행사 준비를 함께 추진하면서 우리 관계를 한차원 높게 발전시킬 ...

    연합뉴스 | 2008.09.29 00:00

  • [현장연결] 한러, '전략적 동반자' 격상 논의

    이명박 대통령과 메드베데프 러시아 대통령이 잠시후 한러 정상회담을 갖고 양국 관계를 한단계 격상하기로 합의할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이성경 기자 연결해 들어보겠습니다. 러시아를 방문중인 이명박 대통령은 우리 시각으로 오후 5시경 모스크바 크렘린 궁에서 드미트리 메드베데프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갖습니다. 두 정상은 양국 관계를 기존의 포괄적 동반자 관계에서 전략적 동반자 관계로 격상시키는데 합의할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지금까지 ...

    한국경제TV | 2008.09.29 00:00

  • thumbnail
    러시아 천연가스 北통과해 도입… 한·러정상 합의

    이명박 대통령은 29일 모스크바 크렘린 대궁전에서 드미트리 메드베데프 러시아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갖고 북한을 경유하는 가스관을 통해 2015년부터 러시아산 PNG(파이프라인 천연가스)를 도입하는 사업을 추진하기로 합의했다. 양국 국영가스회사인 한국가스공사와 가즈프롬은 이날 두 정상이 참석한 가운데 '러시아 연방의 대한민국에 대한 천연가스 공급'에 관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양해각서에 따르면 한국은 2015년부터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에서 ...

    한국경제 | 2008.09.29 00:00 | 홍영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