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591-1600 / 1,98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Global Issue] 바닷속 세계대전… “자원의 寶庫 해저 대륙붕 양보못해”

    ... 제거되고 있다. 미국 에너지정보국에 의하면 미국 전역에 매장된 750억배럴의 원유 중 21%인 160억배럴이 연근해에 매장돼 있다. 또 지구 온난화로 북극권 얼음이 녹으면서 북극해 천연자원에 대한 접근이 쉬워지자 최근 드미트리 메드베데프 러시아 대통령과 옌스 스톨텐베르그 노르웨이 총리가 가진 북극권 개발논의의 핵심도 바렌츠해 지역에 매장된 최소 100억t 규모의 석유 등 탄화수소 '케이크'를 어떻게 나눠 먹느냐는 것이었다. 미 지질조사국에 따르면 북극에는 약 900억배럴의 ...

    생글생글 | 2009.05.29 09:27

  • thumbnail
    러시아판 다섯살배기 '늑대소녀' 발견

    ... 소녀는 사람의 말은 못하고 '동물의 언어'만 구사할 수 있지만 러시아어를 알아 듣기는 하는 것 같다고 러시아 경찰은 전했다. 경찰은 이 아이의 어머니를 찾아내 조사 중이나 아직 아버지는 찾아 내지 못했다. 올해 초 드미트리 메드베데프 러시아 대통령은 러시아에서 75만명의 어린이가 사회적으로 위험한 상황에서 생활하고 있다며 어린이 학대 문제를 해결을 위해 조치 강화를 촉구한 바 있다. (서울연합뉴스) 박용주 기자 speed@yna.co.kr 관련기사 1 ...

    연합뉴스 | 2009.05.28 00:00

  • 메드베데프 러시아 대통령 "北도발 강하게 대응해야"

    이명박 대통령은 27일 드미트리 메드베데프 러시아 대통령과 전화통화를 갖고 북한의 2차 핵실험에 강력히 대처한다는 데 의견을 같이했다. 이날 오후 20여분간 진행된 전화통화에서 이 대통령은 "강력한 유엔 안보리 결의가 조속히 채택되도록 관심을 가져달라"고 요청했다. 또 "우리는 인내심을 갖고 대화를 통해 북핵 문제를 평화적으로 해결한다는 원칙에는 변함이 없다"며 "북한이 북핵 6자회담에 복귀하고 한반도 비핵화가 이뤄지도록 긴밀히 협력하자"고 말했다. ...

    한국경제 | 2009.05.27 00:00 | 홍영식

  • 한·러정상 "北 핵실험 강력 대처"

    李대통령 전화통화..메드베데프 "강력한 안보리 결의 유익" 이명박 대통령은 27일 오후 드미트리 메드베데프 러시아 대통령과 전화통화를 갖고 북한의 2차 핵실험에 강력히 대처한다는 데 의견을 같이 했다. 오후 3시 50분부터 20여분간 진행된 전화통화에서 이 대통령은 러시아가 북한 핵실험에 대해 강력한 성명을 발표하고 유엔 안보리 의장국으로서 신속히 대응한데 대해 감사의 뜻을 전한 뒤 "이번에 강력한 유엔 안보리 결의가 조속히 채택되도록 관심을 ...

    연합뉴스 | 2009.05.27 00:00

  • 한-러 정상 "북 핵실험 강력 대처"

    이명박 대통령은 드미트리 메드베데프 러시아 대통령과 전화통화를 갖고 북한의 2차 핵실험에 강력히 대처한다는데 의견을 같이 했습니다. 오후 3시50분부터 20여분간 진행된 전화통화에서 이 대통령은 러시아가 북한 핵실험에 대해 강력한 성명을 발표하고 유엔 안보리 의장국으로서 신속히 대응한데 대해 감사의 뜻을 전하고 강력한 유엔 안보리 결의가 조속히 채택되도록 관심을 가져달라고 요청했습니다. 이 대통령은 또 북한의 이 같은 행동에도 불구하고 우리는 ...

    한국경제TV | 2009.05.27 00:00

  • 러시아 무슬림들의 전쟁, 그리고 운명

    ... 선조였던 '하지 무라트'처럼 전쟁 속에서 독립된 개체가 어떤 운명을 가지고 있는 것인가를 보여준 전형적인 체첸형의 인간이었다. 독특하게도 람잔 카디로프 현 대통령은 체첸인 중에서도 가장 강력한 친러시아계 인물이며, 푸틴 총리와 메드베데프 대통령을 전방위적으로 지지하고 있다. 카디로프는 모든 면에서 체첸 반군과 대칭적인 위치에 서 있으며, 체첸 반군을 강력히 탄압하고 있는 인물이다. 카디로프는 이스라일로프가 암살되고 난 이후 그의 죽음에 대해 어떤 입장도 밝히지 않았는데, ...

    The pen | 2009.05.26 15:40

  • [北핵실험-南PSI 참여] 러시아 전에 없이 강경 입장

    ... 지난달 세르게이 라브로프 러시아 외무장관의 평양 방문 당시 북한이 보여준 태도와 무관하지 않다는 분석도 있다. 당시 라브로프 장관은 6자회담 복귀를 촉구했지만 북한은 `그럴 의사가 없다'라는 한마디로 일축, 무안을 준데다 드미트리 메드베데프 대통령의 친서를 김정일 국방위원장에게 전하지도 못하면서 상당히 서운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라브로프 장관은 김영남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장에게 친서를 전달해야 했다. 이런 가운데 북한이 핵실험을 강행하면서 러시아 측에 관련 내용을 ...

    연합뉴스 | 2009.05.26 00:00

  • thumbnail
    [글로벌 워치] 석유ㆍ광물 등 자원보고…기술 개발로 채산성 높아져

    ... 제거되고 있다. 미국 에너지정보국에 의하면 미국 전역에 매장된 750억배럴의 원유 중 21%인 160억배럴이 연근해에 매장돼 있다. 또 지구 온난화로 북극권 얼음이 녹으면서 북극해 천연자원에 대한 접근이 쉬워지자 최근 드미트리 메드베데프 러시아 대통령과 옌스 스톨텐베르그 노르웨이 총리가 가진 북극권 개발논의의 핵심도 바렌츠해 지역에 매장된 최소 100억t 규모의 석유 등 탄화수소 '케이크'를 어떻게 나눠 먹느냐는 것이었다. 미 지질조사국에 따르면 북극에는 약 900억배럴의 ...

    한국경제 | 2009.05.22 00:00 | 김동욱

  • 목소리 높이는 브릭스…6월 첫 정상회담

    ... 등은 모두 30% 이상의 급등세를 보이고 있다. 외환보유액도 4월 말 현재 세계 5위권에 중국(1위) 러시아(3위) 인도(5위) 등 3개국이 올라 있다. 특히 중국은 막대한 자금을 동원해 브릭스 간 경협을 강화하고 있다. 브라질의 유전개발을 위해 100억달러를 빌려주기로 합의한 게 대표적이다. 드미트리 메드베데프 러시아 대통령은 "경제위기가 브릭스 협력을 강화하는 촉매제가 되고 있다"고 말했다. 오광진 기자 kjoh@hankyung.com

    한국경제 | 2009.05.20 00:00 | 오광진

  • 러시아 국민가수 알라 푸가초바의 4월

    ...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총리의 위치도 흔들리고 있다는 보도도 심심치 않게 들리고 있다. 경제적 위기의 책임을 지고 있는 푸틴 총리에 대한 시위가 모스크바에서 일어나면서 푸틴 총리의 입지가 예전에 비해 많이 약화되고, 이 틈에 메드베데프 대통령이 권력을 쟁취할 수도 있다는 예상도 나왔다. 푸틴은 8년간의 대통령 권좌에서 물러나고, 현재 총리로서 실권을 장악하고 있는 상황이지만, 대통령보다도 더 막강한 권력을 가지고 있어 앞으로 러시아 권력의 향방이 어떻게 흘러갈지 ...

    The pen | 2009.05.18 13:3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