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681-1690 / 1,82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G8 각국 정상, 홋카이도로 속속 집결

    ... 조지 부시 대통령 등 참가국 정상들이 행사가 열리는 홋카이도(北海道) 도야코(洞爺湖)의 윈저호텔로 집결한다. 부시 대통령과 스티븐 하퍼 캐나다 총리는 이날 오후 홋카이도의 신치도세(新千歲) 공항을 통해 도착하며, 러시아의 드미트리 메드베데프 대통령과 이탈리아의 실비오 베를루스코니 총리 등도 이날 저녁 같은 공항으로 입국한다. 영국의 고든 브라운 총리는 7일 오전 도착할 예정이다. 부시 대통령은 이날 오후 숙소 겸 회의장인 윈저호텔에서 후쿠다 야스오(福田康夫) 대통령과 ...

    연합뉴스 | 2008.07.06 00:00

  • 李대통령, 7월 8-9일 G8 확대정상회의 참석

    ... 주목된다.아울러 이 대통령은 첫날인 8일 옵서버 자격으로 참석하는 인도의 만모한 싱 총리와 펠리페 칼데론 멕시코 대통령과 차례로 정상회담을 갖고 양국간 현안을 논의할 예정이다.이어 둘째 날인 9일에는 G8 정상회의에 참석한 이후 드미트리 메드베데프 러시아 대통령과 조지 부시 미국대통령과 연이어 정상회담을 갖는다.러시아 정상과의 회담은 이 대통령 취임이후 처음이며, 부시 대통령과는 지난 4월 방미 정상회담 이후 두 번째다.한러 정상회담에서는 양국간의 에너지협력문제가 주로 논의되고, ...

    조세일보 | 2008.07.04 00:00

  • 북해산 브렌트유 146달러 돌파

    ... 중동정세의 혼란으로 인한 유가 인상 가능성을 시사했다. 차킵 켈릴 석유수출국기구(OPEC) 의장은 달러화 약세로 투자가 원유로 몰린다며 유로화 강세가 달러를 더 떨어뜨리고, 유가를 훨씬 더 끌어올릴 수 있다고 지적했다. 드미트리 메드베데프 러시아 대통령은 다음주 일본에서 열리는 G8(주요 8개국) 정상회의를 앞두고 유가가 배럴당 150달러까지 치솟을 수 있다고 예상했다. 러시아 국영에너지사인 가즈프롬의 알렉세이 밀러 최고경영자는 3일 유가가 "바로 곧" 배럴당 ...

    연합뉴스 | 2008.07.04 00:00

  • 북해산 브렌트유 146달러 돌파

    ... 노자리 이란 석유장관의 강성 발언도 악재로 작용했다. 노자리 장관은 3일 이스라엘이나 미국이 군사행동을 개시할 경우 "이란은 맹렬하게 대응할 것"이라고 말해 중동정세의 혼란으로 인한 유가 인상 가능성을 시사했다. 드미트리 메드베데프 러시아 대통령은 다음주 일본에서 열리는 G8(주요 8개국) 정상회의를 앞두고 유가가 배럴당 150달러까지 치솟을 수 있다고 예상했다. 영국 자동차여행업협회인 AA는 배럴당 2달러 인상은 주유소에서 소비자가 내는 기름값이 1페니 ...

    연합뉴스 | 2008.07.03 00:00

  • 러시아 축구스타 아르샤빈 "제니트 떠나겠다"

    ... 유럽축구선수권대회(유로2008)에서 러시아 대표팀의 4강 신화 창조에 앞장섰던 골잡이 안드레이 아르샤빈(27.제니트 상트페테르부르크)이 딕 아드보카트 제니트 감독과 결별을 준비하고 있다. 아르샤빈은 3일(한국시간) 모스크바 근교에서 드미트리 메드베데프 러시아 대통령 주최로 열린 대표팀 초청 행사에 참석한 직후 로이터통신과 인터뷰에서 "나는 다른 클럽으로 떠나고 싶다"며 이적 의사를 분명히 했다. 아르샤빈은 유로2008 예선 마지막 경기에서 받은 경고 누적 탓에 본선 조별리그 1, ...

    연합뉴스 | 2008.07.03 00:00

  • thumbnail
    [월드투데이] '칭기즈 푸틴'

    ... 지인에게 몰아 주려 하고 있다. 이런 우려에도 불구하고 남바린 엥흐바야르 몽골 대통령은 지난달 모스크바를 방문해 양국 간 한 단계 발전된 우라늄 공동 개발과 핵 협력에 대해 논의하기로 합의했다. 새 러시아 대통령인 드미트리 메드베데프는 양국 간 연간 교역량이 조만간 10억달러를 넘어설 것으로 전망하며 러시아가 중국 다음으로 몽골의 최대 교역 상대국임을 과시했다. 러시아는 몽골에 대한 이런 전략을 다른 중앙아시아 국가들에까지 확대 적용할 수 있다. 미국 정부는 무엇을 ...

    한국경제 | 2008.06.30 00:00 | 서기열

  • thumbnail
    가즈프롬 새 의장에… 주프코프 前총리 선임

    ... "이날 주주총회가 끝나고 열린 이사회에서 새 이사진이 주프코프 전 총리를 의장으로 선출했다"고 밝혔다. 이사회 의장직은 가즈프롬의 가스ㆍ원유 생산량과 가격 등을 결정하는 데 결정적 역할을 하는 자리다. 2000년부터 드미트리 메드베데프 대통령이 이 자리를 맡아왔다. 주프코프 의장은 레닌그라드 농업대 경제학부를 졸업한 경제학 박사로 상트페테르부르크시 무역위원회 부위원장,러시아연방 재정부 제1차관 등을 지냈다. 지난해 9월 총리에 임명된 뒤 부패를 척결하고 총선,대선을 ...

    한국경제 | 2008.06.29 00:00 | 김홍열

  • 히딩크 감독 러시아서 '인기짱'

    ... 말했다. `거스'의 러시아식 발음인 `구스'는 러시아어 `구시(거위)'와 매우 발음이 유사하다. 방송은 이 이름이 러시아 축구팀의 승리에 기뻐하는 팬들의 환호 만큼이나 러시아인들의 귀에는 낯선 이름이라고 전했다. 앞서 드미트리 메드베데프 대통령은 네덜란드와의 경기 다음날 "히딩크 감독이 원한다면 러시아 시민권을 주겠다"고 말했다. 2차대전 독일군 침공 67주년 기념행사에 참석한 메드베데프 대통령은 "히딩크 감독이 고향(네덜란드)으로 돌아가는 것이 안전할 지 모르겠다"는 ...

    연합뉴스 | 2008.06.25 00:00

  • 한국, G8확대정상회의 첫 참석

    ... 문제와 관련,범지구적인 대응 필요성을 역설할 예정이다. 이 대통령은 8일 우리나라와 같이 옵서버 자격으로 참석하는 인도의 만모한 싱 총리,멕시코의 펠리페 칼데론 대통령과 각각 양자 정상회담을 가질 예정이다. 또 9일엔 드미트리 메드베데프 러시아 대통령,조지 부시 미국 대통령과 각각 정상회담을 갖는다. 한ㆍ러 정상회담에서는 양국 간 에너지 협력 문제가 주로 논의되고,한ㆍ미 정상회담에서는 북핵문제와 한ㆍ미 자유무역협정(FTA) 조기비준 방안,21세기 전략적 동맹관계를 ...

    한국경제 | 2008.06.25 00:00 | 홍영식

  • 李대통령, 내달 8-9일 G8 확대정상회의 참석

    ... 9일 G8 확대정상회의 참석에 앞서 8일 우리나라와 같이 옵서버 자격으로 참석하는 인도의 만모한 싱 총리, 멕시코의 펠리페 칼데론 대통령과 각각 양자 정상회담을 갖고 양국간 현안을 논의한다. 또 확대정상회담이 끝난 뒤 드미트리 메드베데프 러시아 대통령과 조지 부시 미국 대통령과 각각 정상회담을 갖는다. 한러 정상회담은 취임후 이번이 처음이며, 한미 정상회담은 지난 4월 캠프 데이비드 정상회담에 이어 두번째다. 한러 정상회담에서는 양국간 에너지 협력 문제가 주로 ...

    연합뉴스 | 2008.06.2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