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721-1730 / 1,84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러시아 푸틴 내각 새 진용 갖춰…부총리 5명으로 늘려

    지난 8일 러시아 총리로 선출된 블라디미르 푸틴 전 대통령의 새 내각 진용이 드러났다. 푸틴 총리는 12일 드미트리 메드베데프 새 대통령 정권의 제1기 내각 명단을 발표했다. 기존 3개였던 부총리 자리가 5개로 늘었으며,산업에너지부가 각각 산업부와 에너지부로 쪼개졌고 관광체육청소년부가 신설됐다. 이번 개각에선 푸틴 총리의 최측근 인사들이 대거 내각으로 진출했다. 푸틴 정권에서 총리를 맡았던 빅토르 주브코프와 이고르 슈발로프 전 대통령보좌관이 ...

    한국경제 | 2008.05.12 00:00 | 이미아

  • thumbnail
    푸틴의 고민은…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총리(전 대통령)가 드미트리 메드베데프 신임 대통령(뒤)과 함께 러시아 연방의회에 참석해 의원들의 질문에 답하면서 곤혹스러운 듯 손으로 얼굴을 감싸고 있다. /모스크바이타르타스연합뉴스

    한국경제 | 2008.05.09 00:00 | 신동열

  • thumbnail
    푸틴에게서 바통 넘겨받은 러시아 대통령 메드베데프

    러시아 3대 대통령 취임식이 7일 모스크바 크렘린 대궁전에서 열렸다. 블라디미르 푸틴 전 대통령으로부터 정권을 물려받은 드미트리 메드베데프 대통령(42)은 러시아 114년 역사상 최연소 최고 지도자다. 8년간 러시아를 이끈 푸틴 대통령은 총리로 임명돼 국정에 간여한다. 메드베데프 대통령과 푸틴 총리의 유례 없는 양두(兩頭) 체제가 어떤 모습으로 펼쳐질지 세계의 이목이 쏠리고 있다. 파이낸셜타임스(FT)는 40대의 관료 및 전문가집단이 크렘린의 ...

    한국경제 | 2008.05.08 00:00 | 김유미

  • thumbnail
    [이머징마켓 블루칩] (1) 러시아 '가즈프롬' … 시총 349조 세계3위

    ... 가즈프롬으로부터 나온다.' 러시아 최대 국영회사인 가즈프롬에 대한 이 같은 평가를 부정할 만한 사람은 많지 않다. 실제 가즈프롬은 러시아 정치·경제에 막대한 영향력을 미치고 있다. 2002년 6월부터 이사회 의장 자리를 지키던 드미트리 메드베데프가 지난 7일 러시아 제3대 대통령에 취임한 것이 이를 잘 보여준다. 가즈프롬은 러시아 경제의 부활을 이끌고 있는 대표적인 에너지 기업이다. 러시아 천연가스 생산의 90%를 차지하고 있으며,수출 권한도 독점하고 있다. 러시아의 ...

    한국경제 | 2008.05.08 00:00 | 최인한

  • 러' 대통령 취임식…시선은 푸틴에게

    남현호 = 7일 모스크바 크렘린 대궁전에서 열린 드미트리 메드베데프(42) 대통령 취임식의 주인공은 당사자인 메드베데프 대통령 외에 또 한 명의 주인공에게 스포트라이트가 집중됐다. 8년 집권을 마치고 자신의 정치 제자인 메드베데프를 당당히 대통령에 앉히면서 자신은 총리가 되는 블라디미르 푸틴 대통령이다. 취임식에 전.현직 대통령이 함께 자리를 한 것은 지난 1991년 러시아 연방 출범 이후 처음이다. 지난 2000년 대통령 취임식 당시 보리스 ...

    연합뉴스 | 2008.05.07 00:00

  • thumbnail
    [Global Issue] 메드베데프 정권 안정될까

    7일 크렘린궁의 주인이 바뀌는 러시아에서는 자국의 문장인 쌍두(雙頭) 독수리와 꼭 닮은 체제가 탄생한다. 2000년부터 8년간 러시아를 이끌었던 블라디미르 푸틴 대통령이 물러나 총리가 되고,그의 후계자인 드미트리 메드베데프(43)가 새 러시아 대통령으로 취임하면서 '메드베데프 대통령-푸틴 총리'라는 사상 초유의 정치실험이 벌어지기 때문이다. 대통령 얼굴만 바뀌는 형식상의 '정권교체'가 될지,아니면 메드베데프 시대가 새롭게 열릴지는 아직 예측하기 ...

    한국경제 | 2008.05.05 00:00 | 이미아

  • thumbnail
    [Global Issue] 7일 메드베데프 대통령 취임 … 러시아 경제 어디로

    ... 아브라모비치(15위),철강회사를 경영하는 알렉세이 모르다쇼프(18위),금융회사 알파그룹의 사장인 미하일 프리드만(20위) 등이 세계 부호 반열에 이름을 올렸다. ◆성장정책 지속,자원 국수주의 강화 예상 푸틴의 충실한 후계자인 드미트리 메드베데프 대통령 아래 러시아의 경제정책 기조는 크게 달라지지 않을 전망이다. 풍부한 천연자원과 외환보유액을 바탕으로 대외 신인도를 높이고 경제성장을 지속하는 데 최우선 정책 목표를 둘 것으로 보인다. 러시아 정부는 지난 2월 메드베데프 ...

    한국경제 | 2008.05.05 00:00 | 최인한

  • thumbnail
    정교회 촛불 든 '푸틴 후계자'

    오는 5월7일 러시아 대통령으로 취임하는 드미트리 메드베데프 제1부총리가 27일 모스크바 그리스도구세주 대성당에서 열린 러시아정교회 부활절 예배에 참석해 부인 스베틀라나 여사와 함께 촛불을 들고 있다. 모스크바로이터연합뉴스

    한국경제 | 2008.04.27 00:00 | 박성완

  • [브리핑] # 미주레일(078940)

    # 미주레일(078940) - 이 대통령, 방러일정 본격 조율 - 메드베데프 당선자는 푸틴대통령의 후임으로 5월 7일 취임 예정 - 이르면 다음달 방러 성사될 가능성 - 이바센초프 주한러대사, 러시아의 우선순위는 철도연결이라고...

    한국경제 | 2008.04.23 10:37

  • 푸틴, 5월에 총리직 맡을듯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오는 5월 8일 차기 메드베데프 정권의 총리로 확정될 것이라고 보리스 그리즐로프 러시아 국가두마(하원)의장이 1일 밝혔다. 그리즐로프 의장은 이날 러시아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대통령의 총리 임명은 취임식 당일인 5월7일 이뤄지고 다음날 의회에서 총리 임명동의안이 통과될 것"이라며 "국회 다수당인 '통합 러시아'는 총리 후보로 푸틴을 지지하고 있다"고 말했다. 푸틴 대통령은 지난해 12월 자신이 후계자로 지목한 드미트리 ...

    한국경제 | 2008.04.01 00:00 | 김유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