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771-1780 / 1,84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러' 코빅타 천연가스, 한국 도입 무산될 듯

    ... 사할린 섬에서 블라디보스토크까지 가스관이 연결되고 블라디보스토크에서 중국쪽과 해상을 통해 한국쪽으로 각각 노선이 건설된다면서 중국과 한국에는 각각 150억㎥, 100억㎥ 규모의 천연가스가 공급될 것이라고 밝혔다. 알렉산드르 메드베데프 가즈엑스포르트 사장도 12일 한국과 중국의 가스 수요량을 정확히 파악하고 있으며 동시베리아(코빅타) 가스전은 현지 수요를 위해 개발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하지만 그는 좀더 구체적인 내용은 오는 6월 가즈프롬과 로스네프티간 합병이 ...

    연합뉴스 | 2005.04.13 00:00

  • "러시아, 한국 우주로켓기지 건설 지원할 수도"

    ... 발사기지 건설까지 확대될 것"이라고말했다. 소식통은 양국의 합작계획은 "바이코누르 우주선기지의 우주로켓기지를 건설하고 유지하는 프로젝트와 영역 면에서 필적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노 대통령은 이날 후루니체프 우주센터에서 알렉산드르 메드베데프 소장으로부터 러시아의 프로톤 추진로켓과 그 옆의 작은 천체로 이뤄진 모형을 선물로 받았다. 메드베데프 소장은 "이 선물은 양국에 상호 이익이 될 합작사업의 미래를 상징하는 것"이라면서 "우리는 같은 위성에 살고 있으며 로켓을 같이 ...

    연합뉴스 | 2004.09.23 00:00

  • 라이스, 푸틴에 부시 친서 전달

    ... 저녁 러시아에 도착한 라이스 보좌관은 푸틴 대통령과 7월1일 출범하는 이라크 임시정부로의 권력 이양 문제와 중동 평화협상, 양국관계 증진 방안 등을 논의했다고 러시아 언론들은 전했다. 라이스 보좌관은 푸틴 대통령 예방 후 드미트리 메드베데프 크렘린 행정실장도 만나 양국관계 증진과 국제정세 등을 논의했으며 세르게이 이바노프 국방장관과 이고르 이바노프 이고르 이바노프 대통령 안보위원회 위원장 등과도 만날 계획이다. 라이스 보좌관은 모스크바 방문에 앞서 워싱턴에서 러시아 ...

    연합뉴스 | 2004.05.16 00:00

  • 러시아 새 총리에 프라드코프 EU 대표

    ... 예상하지 못했던 일로, 예측불허인 푸틴 대통령의 인사 스타일을 다시 한번 보여줬다. 정치권과 언론은 앞서 세르게이 이바노프(51) 국방장관과 알렉세이 쿠드린(44)부총리 겸 재무장관, 그리즐로프(54) 국가두마 의장, 빅토르 흐리스텐코(46) 총리대행, 드미트리 메드베데프(39) 크렘린 행정실장, 드미트리 코자크(45) 크렘린 행정실 부실장 등을 유력한 새 총리 후보로 지목했었다. (모스크바=연합뉴스) 이봉준 특파원 joon@yonhapnews

    연합뉴스 | 2004.03.01 00:00

  • 푸틴, 29일 차기 총리 지명 계획

    ... 국립대(옛 레닌그라드 국립대)에서 전자학을 전공, 페테르부르크 출신을일컫는 `피체레츠'로 분류된다. 여기에 세르게이 이바노프(51) 국방장관과 알렉세이 쿠드린(44) 부총리 겸 재무장관, 빅토르 흐리스텐코(46) 총리 대행, 드미트리 메드베데프(39) 크렘린 행정실장,드미트리 코자크(45) 크렘린 행정실 부실장, 보리스 알료신(48) 산업 담당 부총리등도 하마평에 오르고 있어 푸틴의 최종 선택에 관심이 모아진다. (모스크바=연합뉴스) 이봉준 특파원 joon@yon...

    연합뉴스 | 2004.02.28 00:00

  • 美-러, `유코스사태' 놓고 상호 비방전

    ... 비교했다. 이에 앞서 알렉산드르 야코벤코 외무부 대변인도 미 국무부의 성명을 "부적절하고 러시아에 대한 존중이 결여된 것"이라고 비난하고 "미국이 이중적 잣대를 들이대는 것을 체첸사태에서도 경험했다"고 말했다. 그러나 드미트리 메드베데프 신임 크렘린 행정실장은 이날 국영 `로시야' TV인터뷰에서 유코스 주식 압류 조치의 적법성에 대해 의구심이 제기되고 있음을 시인했다. 체포된 호도르코프스키가 자신의 유코스 주식 지분에 대한 통제권을 상실했다는보도가 나오고 있는 가운데 ...

    연합뉴스 | 2003.11.03 00:00

  • 푸틴, 크렘린내 `세력 균형' 도모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온건한합리주의자로 평가되는 드미트리 메드베데프(38) 크렘린 행정실 제1 부실장을 행정실장으로 발탁한 것은 크렘린내 각 계파간 `세력 균형'을 도모하기 위한 포석으로분석된다. 푸틴 대통령은 메드베데프 행정실장의 전임인 알렉산드르 볼로쉰을 몰아내는 데일등 공신인 연방보안국(FSB) 출신 위주의 크렘린내 `실로비키(권력 기관 출신들)'대신 법률가 출신으로, 모든 세력으로 부터 고른 지지를 받고 있는 메드베데프를 전면에 ...

    연합뉴스 | 2003.11.03 00:00

  • 러'주식시장, 폭락 하루만에 반등

    ... 반등세로 돌아선 이유는 호도르코프스키 사장 구속에 놀라 주식처분에 나선 국내외 투자가들이 다시 매입 쪽으로 선회했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또 블라디미르 푸틴 대통령이 이날 호도르코프스키 사장 구속에 반발해 사임한알렉산드르 볼로쉰 크렘린 행정실장의 사표를 수리하고 후임에 자유주의자로 평가되는 드미트리 메드베데프 크렘린 행정실 제1 부실장을 임명한 것도 긍정적으로 작용한 것으로 분석됐다. (모스크바=연합뉴스) 이봉준 특파원 joon@yonhapnews

    연합뉴스 | 2003.10.31 00:00

  • 러, 차세대 로켓 '앙가라' 2006년 발사

    러시아는 현재 개발중인 차세대 우주 로켓`앙가라'를 2006년 첫 발사할 계획이라고 알렉산드르 메드베데프 흐루니체프 우주연구소장이 10일 밝혔다. 메드베데프 소장은 기자회견에서 "최근 본궤도에 오른 앙가라 로켓 발사대 설치공사가 2005년 마무리될 예정"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또 "앙가라 개발을 위한 예산도 올해 충분히 확보됐다"면서 "앙가라 로켓의 처녀 발사는 서북부 아르항겔스크(州) 플례세츠크 우주 기지에서 이뤄질 것"이라고 덧붙였다. ...

    연합뉴스 | 2003.06.10 00:00

  • [이라크戰] 러 TV, "바그다드 급속 함락은 후세인의 계략"

    바그다드의 급속한 함락은 미군을 덫에 걸리게하기 위한 사담 후세인 이라크 대통령의 계략일 수도 있다고 러시아 RTR TV의 이라크 특파원 안드레이 메드베데프가 10일 주장했다. 메드베데프 특파원은 이날 이타르-타스 통신과의 인터뷰에서 "나뿐만 아니라 바그다드에 있는 다른 많은 외국인들은 이라크인들이 미군에 기습공격을 가하기 위해 이들을 바그다드로 끌어들였다는 인상을 받았다"고 주장했다. 그는 또 "미군 자신도 그들이 이처럼 쉽게 바그다드를 점령할 ...

    연합뉴스 | 2003.04.1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