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801-1810 / 1,84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소련경제 주역 15인 경제 운영 놓고 의견 대립

    ... 범위를 둘러싸고 상호 이견을 보이고 있다. 시장경제화에 신중을 기하고 있는 15명 그룹내 보수파로는 소련 경제학의 대부격인 레오니드 아발킨과 세계경제연구소 소장 블라들렌 마르티노프, 그레고리 야블 린스키 전러시아공 총리, 바딤 메드베데프 고르바초프 대통령보좌관등이 포함돼 있으며 반면 옐친대통령을 중심으로한 급진개혁파에는 가브릴 포포프 모스크바 시장, 이고르 가이다르 경제학연구소장, 예프게니 사부로프 러시아공 경제장관등이 자리를 잡고 있다. ''보수파''의 원로격인 ...

    한국경제 | 1991.09.17 00:00

  • 노대통령, 대소련 경협이행 다짐

    노태우대통령은 17일 상오 청와대에서 고르바초프 소련대통령의 특사로 방한한 바딤 메드베데프 소대통령경제고문을 접견, 고르바초프 대통령의 친서를 전달받고 양국간의 협력증진방안에 관해 의견을 교환했다. 메드베데프특사는 이자리에서 최근 정변이후의 소련내 정치.경제상황을 설명하고 한국의 대소경제협력을 가능한한 조기에 이행해줄 것을 요청했으며 새로운 경협 요청은 없었다고 이수정청와대대변인이 전했다. 메드베데프특사는 고르바초프대통령의 각별한 안부를 ...

    한국경제 | 1991.09.17 00:00

  • 고르바초프 대통령 특사 메드베데프 내한

    메드베데프 소련 고르바초프 대통령특사가 16일 상오 10시 대한항공 914편으로 내한했다. 메드베데프특사는 이날 김포공항에서 "지금은 소련뿐만아니라 한소 두나라 관계에 있어 매우 중요한 시기"라며 "대한민국 지도자 및 실업가들과 만나 양국 관계 발전을 위한 모든 문제를 구체적으로 논의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그는 또 "쿠데타실패로 소련 민주주의 발전에 장벽이 없어졌다고 보나 아직도 걸림돌이 많이 존재하고 있다"며 "연방국가 보전문제가 ...

    한국경제 | 1991.09.16 00:00

  • 메드베데프 소대통령특사 16일 방한

    바딤 안드레이비치 메드베데프 소련대통령고문이 고르바초프대통령의 특사 자격으로 오는 16일 내한한다고 외무부가 12일 발표했다. *** 고르바초프 대통령 친서 휴대 *** 메드베데프특사는 2-3일간 우리나라에 머무는 동안 노태우대통령을 예방하고 고르바초프대통령의 친서를 전달하는 한편 한.소관계 전반에 관해 의견을 나눌 예정이다. 메드베데프특사의 방한은 최근 소련사태이후 양국관계를 협의하기 위해 방소중인 정부대표단(단장 장만순외무부제1차관보)이 ...

    한국경제 | 1991.09.12 00:00

  • 한반도 비핵지대화 실현가능성 높아

    ... 김영삼민자당대표최고위원과 김대중평민당총재, 학계 및 연구기관관계자, 기업인 등을 만나 양국간의 경제협력문제 등을 협의하고 청와대를 예방한후 오는 3월1일 이한할 예정이다. 티타렌코소장과 가진 일문일답은 다음과 같다. - 작년에 내한한 메드베데프 소련대통령위원회위원이 주장한 한반도 비핵지대화는 실현가능성이 있다고 보는가. 물론이다. 이는 한반도와 동북아지역의 평화정착을 위한 소련정부의 기본방침이기 때문에 가능성이 높다고 본다. 아직까지 정부차원에서 이를 협의한적은 없으나 ...

    한국경제 | 1991.02.23 00:00

  • <노대통령 방소스케치> 페레스트로이카 실력자들과 오찬

    노태우대통령은 14일 하오 1시40분부터 마슐리코트 제1부수상, 메드베데프 대통령위원, 프리마코트 대통령위원, 소콜로프 초대 주한대사등 고르바초프대통령의 페레스트로이카를 이끄는 실력자들 에게 오찬을 베풀고 환담. 이날 2시간여의 한-소정상회담과 모스크바 공동선언에 서명, 방소 의 "대임"을 마친 노대통령은 밝은 표정으로 영빈관 2층 오찬장에 입장. 노대통령은 미리 도착해 있던 마슐리코프 부수상에게 자리를 권한 뒤 "고르바초프 대통령과의 ...

    한국경제 | 1990.12.15 00:00

  • 노대통령, 고르바초프와 정상회담

    ... 것을 기쁘게 생각한다 "며 "양국은 한.소경제협력이 공동의 번영에 기여하도록 신념과 성의를 갖고 노력해 가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에앞서 노대통령은 이날 낮 숙소인 영빈관에서 마슬류코프 제1부수상, 야코블 레프, 메드베데프 대통령위원회위원, 도브리닌 대통령외교고문, 소콜로프 주한대사 등 소련정부의 주요인사들과 오찬을 함께했다. 노대통령은 또 이날 아침 크렘린궁 외곽 알렉산드로프스키 공원에 있는무명용사묘에 헌화했다. 노대통령은 방소 사흘째인 15일 ...

    한국경제 | 1990.12.14 00:00

  • 메드베데프, "한-소경협 전망 밝다" 평가...내외통신

    지난달 16일부터 23일까지 서울을 방문한 바 있는 바딤 메드베데프 소련대통령평의회 자문위원은 최근 "한-소경제협조 전망이 밝다"고 평가 했다고 모스크바 방송이 3일 보도했다. 내외통신에 따르면 메드베데프는 서울방문을 마치고 모스크바로 귀환한 직후 가진 소련 국영TV와의 인터뷰에서 자신의 방한기간중 소련학자들이 개발한 기술을 공동으로 이용하고 소련에 합작기업을 설립하자는 한국측의 제안을 실현시킬 것을 합의했고 한국경제계대표들이 광범한 ...

    한국경제 | 1990.12.05 00:00

  • < 한경사설 (4일자)> 한소정상의 재회와 동아시아 신질서 구축

    ... 우리는 맞고있는 것이다. 이번 한.소정상회담의 중심과제는 한마디로 한.소정상이 ''지역''이라는 종래에 없던 새로운 정치개념을 구체화해가는 과정으로 규정할수 잇을 것이다. 정상회담 준비과정에서 한국을 방문햇떤 소련의 메드베제프 소대통령 위원회위원은 소련이 구상하고 있는 이 ''지역''이라는 개념을 개진한 바가 있다. 우선 지역정치협상기구의 구상이다. 아시아-태평양에서도 유럽의 경우처럼 ''공동의 집''이라는 새로운 형태의 국가관계를 제시한 것인데 문제는 ...

    한국경제 | 1990.12.03 00:00

  • 국정감사...대잠초계기 기종변경 의혹 추궁

    소련과 중국은 25일 관영통신을 통해 최호중외무장관이 지난 24일 한반도를 비핵지대화로 선포하자는 메드베데프 소련대통령평의회 자문위원의 주장을 비현실적인 것이라고 반박한 사실을 보도했다. 소련관영 모스크바방송은 이날 최외무장관이 기자회견을 통해 "아직 동북아시아 전반에 믿음직한 안전지대가 수립되기 이전에 조선반도를 비핵지대로 선포하자는 소 련의 제안을 받아들일 정도가 아니라고 밝혔다"고 전했다. 중국관영 북경방송도 이날 최외무장관이 한반도 ...

    한국경제 | 1990.11.2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