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841-1850 / 1,85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한/소 경제세미나 20일 열려...이틀간 서울프레스센타

    한소수교이후 처음으로 양국간 경제협력및 과학기술교류방안을 논의하는 대규모 경제세미나가 오는 20일부터 이틀동안 서울 프레스 센터에서 열린다. 한소경제협회주최로 개최되는 이 세미나에는 메드베제프 소련대통령평의회 자문위원을 단장으로한 14명의 소련주요인사들이 참가하며 우리측에서는 정주영 한소경제협회회장 김종인청와대경제 수석비서관 정근모과기처장관등 민관요인들이 참여, 수교이후의 양국 교류확대문제를 집중 논의한다. 이번 세미나에 참가하는 소련대표단에는 ...

    한국경제 | 1990.10.31 00:00

  • 제28차 소련 공산당대회 오늘새벽 폐막

    ... 관련을 맺지 않은 중도파 인사들로 대부분 구성돼 있어 고르바초프의 중도적 입장을 확고히 지지할 것으로 보인다. 한편 재선되지 않은 대표적인 인사들은 부서기장 경선에서 참패한 강경보수파의 예고르 리가초프, 당이념담당 바딤 메드베데프, 고르바초프의 측근 알렉산데르 야코 플레프 등이다. 당대회는 이밖에도 이날 고르바초프 서기장을 위원장으로 하는 강령 기초위원회 의 구성을 승인, 내년 중반까지 새 정강을 마련하게 된다. 새로운 강령은 늦어도 오는 92년 중반까지는 ...

    한국경제 | 1990.07.14 00:00

  • 소련 당회의서 이념총책에 메드베데프에 경고 카드

    중국정부는 지난 88년 하반기부터 국영기업에 대한 분류.심사작업을 펴온 끝에 지난 4월말까지 전체 국영기업중 3분의 1의 기업을 폐쇄 또는 합병시키는 괄목할 만한 성과를 거뒀다고 유민하 중국 국가공상행정관리국장이 6일 밝혔다. 유 국장은 이날 북경에서 가진 기자회견에서 정부 통계를 인용, 중국정부의 분류.심사노력으로 금년 4월까지 중국전체 국영기업중 약 3분의 1에 해당하는 10만2천1백77개 기업들이 폐쇄.흡수합병됐다고 말하고 이...

    한국경제 | 1990.07.09 00:00

  • 카다피, 대미국교정상화 용의 신호보내

    소련 공산당의 이념담당 총책 메드베데프가 당의 권한이약화되는 가운데서도 분명한 이념노선을 제시하지 못하고 있다는 이유로 당대회에서비판을 받고 있는 터에 지난 7일에는 한 대의원으로부터 급기야 "레드 카드"를 받았다고. 문제의 대의원은 이날 회의에서 정치국원 메드베데프를 향해 "여기 당신에 대한나의 평가가 있다"고 말하면서 갑자기 축구심판이 선수에게 하는 식으로 자신이 소지하고 있던 붉은 색 대의원 신분증을 경고의 표시로서 내밀었다는...

    한국경제 | 1990.07.09 00:00

  • 소련당대회 서기장선출등 막바지 단계 돌입

    ... 있다고 언급, 주목 받았다. ** 정치국 개선 둘러썬 개혁/보수파간 세력대결도 만만치 않아 ** 관측통들은 이번 당대회에서 앞서 알려진 바와는 달리 정치국이 존속하는 상황에서 12명의 정위원중 알렉산데르 야코블레프, 바딤 메드베데프 등 고르바초프의 측근을 중심으로한 6명 가량이 이미 사의를 표명했음을 상기시키면서 정치국 개선을둘러싼 개혁.보수파간 세대결도 만만치 않을 것으로 내다봤다. 당대회 7일 회동에서는 예두아르트 셰바르드나제 외무장관, 야코블레프 및 ...

    한국경제 | 1990.07.09 00:00

  • 소련, 공산당 서기장직 폐지...당의장, 제1서기로 2원화

    ... 재정/경제난 회복을 위한 긴급조처를 촉구했다. 이같은 긴급조처는 자유의사와 상호이익, 민족의 자결권 및 독자적 발전의 기회균등등의 원칙에 입각한 "공화국 연합"에 관한 조약의 조기 체결과 대규모 사회사업계획 실시등을 골자로 하고 있다. 메드베데프 당 이념담당 책임자는 이 정책 제안이 보수/급진개혁 양대 세력의 비판을 일부 수용, 지난 2월 중앙위 전체회의에서 채택된 강령초안을 재작성한 것이라고 말했다. *** 민족주의자 비난해 *** 오는 7월2일로 예정된 당대회에서 ...

    한국경제 | 1990.06.29 00:00

  • 소련공산당 급진파분당방지 총력

    ... 공산당 전당대회에서 일부급진개혁세력들이 분당해나갈 우려가 높아짐에 따라 당의 분열을 막기 위한 사전협상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밝혔다. *** "정책대안수용...대화로 분열막아야" *** 당 이데올로기 담당서기인 바딤 메드베데프는 13일 "7월 전당대회는 당내 모든건설적 세력에 공개되어야 하나 당의 분열은 반드시 피해야 한다"면서 "그러나 불행하게도 모든 상황이 현재 우리에게 유리한것 같지는 않다"고 밝혔다. 그는 또 "정책대안을 내놓는 그룹들이 건설적인 ...

    한국경제 | 1990.06.14 00:00

  • 고르비, "리"에 새 타협안 제시...독립선언유보시 3년내주권부여

    미하일 고르바초프 소련대통령은 24일 리투아니아공화국이 지난 3월의 독립선언을 유보할 경우 2-3년안에 주권을 부여받을 수도 있다고 말했다고 리투아니아의 한 관리가 밝혔다. 소련 최고회의 소속 리투아니아 의원인 니콜라이 메드베데프는 고르바초프 가 이날 모스크바에서 리투아니아 출신 의원들과 1시간동안 회담하는 가운데 이같은 타협안을 제시했다고 전했다. *** 양측간의 이견차이 서서히 좁혀나간 것이라고 판단 *** 메드베데프는 고르바초프가 리투아니아측이 ...

    한국경제 | 1990.05.25 00:00

  • 소련공산당 내분 심각...당중앙위-청년동맹, 상호비난 가열

    ... 급진개혁파들을 신랄히 공격한데 맞서 콤소몰 (공산청년동맹) 이 17일 당중앙위의 입장을 비난하고 나섬으로써 다시 한번 당의 분열상이 노출되고 있다. 한편 최근의 당내분과 관련해 비관영 통신사 포스트 팩텀은 정치국원 바딤 메드베데프의 말을 인용, 당중앙위는 공개장 발표에서 한걸음 더 나아가 숙청을 요구하는 "비밀 결의안"도 채택했다고 보도함으로써 일대 숙청의 가능성도 엿보이고 있다. 프라우다지는 16일 1면사설을 통해 당중앙위가 지난주 발표한 공개장은 당대회를 ...

    한국경제 | 1990.04.18 00:00

  • 소련 당중앙위 7월 2일 28차 당대회..다당정치대비-당원보충강화

    소련 공산당 중아위원회는 다당정치에 대비하고 당원보충을 강화하는 한편 권력이 중앙에 크게 집중된 당구조를 개방하기 위한 2일간의 전체회의를 16일 끝냈다. *** 고르비 서기장직 당분간 계속 *** 당정치국원 바딤 메드베데프는 중앙위 전체회의가 제 28차 당대회 일자를 오는 7월 2일로 결정짓고 새 당규약안들을 "대체로"채택했다고 말한것으로 타스통신이 보도했으나 채택된 새 당규약의 자세한 내용은 밝히지 않았다. 메드베데프는 중앙위 전체회의가 ...

    한국경제 | 1990.03.1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