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1-50 / 1,94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친구들 죽음 책임져라"...러 병사, 탱크로 지휘관에 돌진

    러시아 병사가 우크라이나 전쟁을 강요하는 자신의 지휘관을 탱크로 깔아뭉개버린 사연이 공개되었다. 24일(현지시간) 뉴욕포스트는 "유리 메드베데프(Yury Medvedev) 러시아 대령이 자신의 부하에게 탱크로 치였다"면서 "목숨에는 지장이 없지만 두 다리를 잃을 가능성이 크다"고 전했다. 이날 우크라이나 기자 로만 침발류크(Roman Tsimbalyuk)는 자신의 소셜미디어(SNS)에 해당 소식을 올리며 해당 부대의 병사들과 인터뷰를 진행했다고 ...

    한국경제TV | 2022.03.25 11:01

  • thumbnail
    "러 핵무기 쓰면 미군 개입"…비상계획TF 꾸린 美

    ... 크렘린궁(러시아 대통령실) 대변인은 지난 22일 미국 CNN방송 인터뷰에서 "러시아 '국가안보개념'은 국가의 존립이 위기에 처했을 때만 핵무기를 사용하도록 규정한다"고 말했다. 로이터 통신에 따르면 푸틴 대통령의 최측근인 드미트리 메드베데프 국가안보회의 부의장도 지난 23일 텔레그램을 통해 "미국이 러시아를 파괴하려 한다"며 "러시아를 계속 압박하면 세계는 핵 재앙의 급물살을 탈 수 있다"고 말했다. 나토는 러시아의 대량살상무기 위협에 맞서 일단 우크라이나를 추가로 지원하겠다는 ...

    한국경제TV | 2022.03.24 12:05

  • thumbnail
    [우크라 침공] "러 핵무기 쓰면 미군 개입" 미, 비상계획 마련 착수

    ... 크렘린궁(러시아 대통령실) 대변인은 지난 22일 미국 CNN방송 인터뷰에서 "러시아 '국가안보개념'은 국가의 존립이 위기에 처했을 때만 핵무기를 사용하도록 규정한다"고 말했다. 로이터 통신에 따르면 푸틴 대통령의 최측근인 드미트리 메드베데프 국가안보회의 부의장도 지난 23일 텔레그램을 통해 "미국이 러시아를 파괴하려 한다"며 "러시아를 계속 압박하면 세계는 핵 재앙의 급물살을 탈 수 있다"고 말했다. 나토는 러시아의 대량살상무기 위협에 맞서 일단 우크라이나를 추가로 지원하겠다는 ...

    한국경제 | 2022.03.24 11:53 | YONHAP

  • thumbnail
    [우크라 침공] 나토, 동맹국 우크라 추가 지원 예고…중국엔 "러 지원말라"(종합)

    ... 예상한다"고 밝혔다. 스톨텐베르그 사무총장은 "러시아는 이 위험하고 무책임한 핵 언사를 중단해야 한다"면서 "러시아는 핵전쟁에서 결코 이길 수 없다는 것을 알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블라디미르 푸틴 대통령의 최측근으로 분류되는 드미트리 메드베데프 국가안보회의 부의장은 이날 "미국이 러시아를 파괴하려 한다"며 "러시아를 계속 압박하면 세계는 핵 재앙의 급물살을 탈 수 있다"고 경고한 바 있다. 러시아군의 우크라이나 공격이 의외로 진전을 보지 못하자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

    한국경제 | 2022.03.24 00:01 | YONHAP

  • thumbnail
    푸틴 최측근 "美, 러시아 압박시 '핵재앙' 맞을 것"

    블라디미르 푸틴 대통령의 최측근으로 분류되는 드미트리 메드베데프 국가안보회의 부의장이 서방에 핵 전쟁으로 위협했다. 로이터 통신에 따르면 메드베데프 부의장은 23일(현지시간) "미국이 러시아를 파괴하려 한다"며 "러시아를 계속 압박하면 세계는 핵 재앙의 급물살을 탈 수 있다"고 경고했다. 그는 이날 자신의 텔레그램 채널을 통해 "미국의 목표는 러시아를 모욕하고 분열시키며 궁극적으로 파괴하는 것"이라고 적었다. 그는 "러시아에서 절대 그런 일이 ...

    한국경제TV | 2022.03.23 21:12

  • thumbnail
    [우크라 침공] 푸틴 최측근 "미 목표는 러시아 파괴…핵 재앙 맞을 것"(종합2보)

    메드베데프 "러시아 붕괴 시 급진주의자 이끄는 5∼6개 핵무장 국가 탄생" 러 외무장관 "미, 유일한 세계 지배자 되려 러시아 제재" 블라디미르 푸틴 대통령의 최측근으로 분류되는 드미트리 메드베데프 국가안보회의 부의장이 서방에 핵 전쟁으로 위협했다. 로이터 통신에 따르면 메드베데프 부의장은 23일(현지시간) "미국이 러시아를 파괴하려 한다"며 "러시아를 계속 압박하면 세계는 핵 재앙의 급물살을 탈 수 있다"고 경고했다. 그는 이날 자신의 텔레그램 ...

    한국경제 | 2022.03.23 21:06 | YONHAP

  • thumbnail
    [우크라 침공] 푸틴 최측근 "미국 목표는 러시아 파괴…용납못해"(종합)

    러 외무장관 "미, 유일한 세계 지배자 되려 러시아 제재" 러시아 대통령과 총리를 지낸 드미트리 메드베데프 국가안보회의 부의장이 23일(현지시간) "미국이 러시아를 파괴하려 한다"고 주장했다. 로이터 통신에 따르면 메드베데프 부의장은 이날 자신의 텔레그램 채널을 통해 "미국의 목표는 러시아를 모욕하고 분열시키며 궁극적으로 파괴하는 것"이라고 적었다. 그는 러시아에서 절대 그런 일이 벌어지지 않도록 할 것이라 맹세한다며 "러시아는 그런 일을 절대로 ...

    한국경제 | 2022.03.23 19:14 | YONHAP

  • 바이든, 유럽서 러 추가 제재 예고…푸틴은 송유관 차단 '맞불'

    ... 그는 러시아 정부와 중앙은행이 루블화 결제 시스템을 갖추는 데 약 1주일이 걸릴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그동안 유럽은 러시아산 가스를 사오면서 주로 유로화로 결제했다. 러시아는 핵무기로도 위협했다. 푸틴 대통령 최측근인 드미트리 메드베데프 국가안보회의 부의장은 이날 “미국이 러시아를 파괴하려 한다”며 “러시아를 계속 압박하면 세계는 핵 재앙의 급물살을 탈 수 있다”고 경고했다. 메드베데프 부의장은 2008년부터 2012년까지 러시아 ...

    한국경제 | 2022.03.23 17:34 | 정인설/허세민

  • thumbnail
    [우크라 침공] 푸틴 최측근 "미국, 러시아 파괴하려 해"

    러시아 대통령과 총리를 지낸 드미트리 메드베데프 국가안보회의 부의장이 23일(현지시간) "미국이 러시아를 파괴하려 한다"고 주장했다. 로이터 통신에 따르면 메드베데프 부의장은 이날 자신의 텔레그램 채널을 통해 "미국의 목표는 러시아를 모욕하고 분열시키며 궁극적으로 파괴하는 것"이라고 적었다. 그는 러시아에서 절대 그런 일이 벌어지지 않도록 할 것이라 맹세한다며 "러시아는 그런 일을 절대로 용납하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메드베데프 부의장은 ...

    한국경제 | 2022.03.23 17:31 | YONHAP

  • thumbnail
    권순우, 마이애미오픈 1회전서 세계 80위 나카시마와 맞대결

    ... 이번이 첫 맞대결이다. 미국 캘리포니아주 출신인 나카시마는 아버지가 일본계, 어머니는 베트남계 사람이다. 권순우와 나카시마의 1회전 경기는 현지 날짜로 23일 또는 24일에 열릴 예정이다. 올해 마이애미오픈 1번 시드는 다닐 메드베데프(2위·러시아), 2번 시드는 알렉산더 츠베레프(4위·독일)가 받았다. 세계 1위 노바크 조코비치(세르비아)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미접종으로 인해 출전하지 못하고, 지난주 BNP 파리바오픈 준우승자 라파엘 ...

    한국경제 | 2022.03.22 14:29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