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1-80 / 1,77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츠베레프, 세트스코어 0-2서 대역전승…US오픈 테니스 결승행

    ... 남자 단식 4강전에서 파블로 카레뇨 부스타(27위·스페인)에게 3-2(3-6 2-6 6-3 6-4 6-3) 역전승을 거뒀다. 생애 처음으로 메이저 대회 단식 결승에 오른 츠베레프는 이어 열리는 도미니크 팀(3위·오스트리아)-다닐 메드베데프(5위·러시아) 경기 승자를 기다린다. 남자 단식 결승은 한국시간으로 14일 오전 5시, 같은 장소에서 시작한다. 1세트 1-5, 2세트도 0-5까지 끌려가는 등 첫 두 세트를 힘없이 내준 츠베레프는 3세트부터 반격에 나섰다. ...

    한국경제 | 2020.09.12 08:47 | YONHAP

  • thumbnail
    윌리엄스 '슈퍼맘 매치' 승리…메이저 최다 우승 타이까지 '2승'(종합)

    US오픈 8강 피롱코바에 역전승…다음 상대도 '엄마' 아자란카 메드베데프·팀 '무주공산' 남자 단식 4강 진출 세리나 윌리엄스(8위·미국)가 스베타나 피롱코바(불가리아)와 '슈퍼맘 대결'에서 승리하고 US오픈 테니스대회(총상금 5천340만 2천달러) 여자 단식 4강에 올랐다. 윌리엄스는 10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뉴욕의 빌리진 킹 내셔널 테니스 센터 아서 애시 스타디움에서 열린 US오픈 테니스대회 여자 단식 5회전(8강)에서 피롱코바에 2-1(4-6 ...

    한국경제 | 2020.09.10 12:14 | YONHAP

  • thumbnail
    윌리엄스 '슈퍼맘 매치' 승리…메이저 최다 우승 타이까지 '2승'

    US오픈 8강서 피롱코바에 2-1 역전승…11회 연속 4강 진출 '무주공산' 남자 단식 8강선 메드베데프, 루블료프 3-0 완파 세리나 윌리엄스(8위·미국)가 스베타나 피롱코바(불가리아)와의 '슈퍼맘 대결'에서 승리하고 US오픈 테니스대회(총상금 5천340만 2천달러) 여자 단식 4강에 올랐다. 윌리엄스는 10일(한국시간) 미국 뉴욕의 빌리진 킹 내셔널 테니스 센터 아서 애시 스타디움에서 열린 US오픈 테니스대회 여자 단식 5회전(8강)에서 ...

    한국경제 | 2020.09.10 06:42 | YONHAP

  • thumbnail
    16년만에 빅3 없는 메이저 8강…팀·츠베레프·메드베데프 각축

    ... 탈락했다. 9일 현재 남자 단식 대진표를 보면 알렉산더 츠베레프(7위·독일)와 파블로 카레노 부스타(27위·스페인)가 4강에서 맞대결하고, 남은 8강 대진은 도미니크 팀(3위·오스트리아)-앨릭스 디미노어(28위·호주), 다닐 메드베데프(5위)-안드레이 루블료프(14위·이상 러시아)의 대결로 압축됐다. 8강에서는 팀과 메드베데프가 4강에 오를 가능성이 좀 더 클 것으로 예상된다. 외국 스포츠 베팅업체 윌리엄 힐과 래드브룩스는 우승 가능성을 모두 메드베데프, 팀, ...

    한국경제 | 2020.09.09 15:21 | YONHAP

  • thumbnail
    '엄마 파워' 윌리엄스·아자란카·피롱코바, US오픈 8강 진출(종합)

    사상 4번째 메이저 단식 '엄마 챔피언' 기대감 '빅3' 없는 남자 단식서 팀·메드베데프 8강행 3명의 '엄마'가 8강까지 살아남아 테니스 사상 4번째 메이저대회 단식 '엄마 챔피언' 등극에 도전한다. 8일(한국시간) 미국 뉴욕의 빌리진 킹 내셔널 테니스 센터에서 열린 US오픈 테니스대회(총상금 5천340만 2천달러) 여자 단식 4회전(16강)에서 세리나 윌리엄스(8위·미국)와 빅토리야 아자란카(27위·벨라루스), 스베타나 피롱코바(불가리아)가 ...

    한국경제 | 2020.09.08 14:32 | YONHAP

  • thumbnail
    [천자 칼럼] '아베스'와 상왕정치

    ... 것이라는 분석이 나온다. 1982년 나카소네 야스히로가 다나카 가쿠에이 전 총리의 도움으로 총리 자리에 오른 후 ‘다나카소네(다나카+나카소네)’ 내각으로 불린 것과 비슷하다. 일본 외에도 러시아의 푸틴이 심복인 메드베데프에게 대통령을 맡기고 상왕 노릇을 하며 ‘푸틴데프 정권’을 누린 적이 있다. 중국의 덩샤오핑이 국가주석과 당 총서기를 겸임하지 않고 심복들에게 맡기거나, 장쩌민이 후진타오의 상왕이 된 일도 있다. 권력에 취하면 ...

    한국경제 | 2020.09.03 17:56 | 고두현

  • thumbnail
    권순우, US오픈 테니스 1회전서 세계 185위와 격돌

    ... 1회전에서 다미르 주머(107위·보스니아 헤르체고비나)를 상대한다. 시드 순서에 따르면 남자 단식 예상 8강은 조코비치-다비드 고팽(10위·벨기에), 스테파노스 치치파스(6위·그리스)-알렉산더 츠베레프(7위·독일), 다닐 메드베데프(5위·러시아)-마테오 베레티니(8위·이탈리아), 도미니크 팀(3위·오스트리아)-로베르토 바우티스타 아굿(12위·스페인)으로 압축될 전망이다. 역시 시드 순서에 따른 여자 단식 준준결승 시나리오는 카롤리나 플리스코바(3위·체코)-페트라...

    한국경제 | 2020.08.28 07:27 | YONHAP

  • thumbnail
    사상 첫 무관중 테니스 메이저 대회 US오픈, 31일 개막

    ... 베르턴스(7위·네덜란드), 벨린다 벤치치(8위·스위스) 등 세계 랭킹 8위 이내 선수 가운데 6명이 불참한다. 남자 단식에서는 노바크 조코비치(1위·세르비아)가 강력한 우승 후보로 지목되는 가운데 도미니크 팀(3위·오스트리아), 다닐 메드베데프(5위·러시아), 스테파노스 치치파스(6위·그리스), 알렉산더 츠베레프(7위·독일) 등 20대 선수들이 도전장을 던졌다. '춘추 전국 시대'가 예상되는 여자 단식에서는 세리나 윌리엄스(9위·미국)가 2017년 9월 출산 이후 처음으로 ...

    한국경제 | 2020.08.27 11:09 | YONHAP

  • thumbnail
    술 마시면 자동차 시동 안 걸려…러시아 음주운전에 칼 뽑았다

    ... 신뢰도 탓에 음주운전을 줄이는 실제 효과로는 이어지지 않을 것이라고 전망했다고 코메르산트는 현지 전문가들을 인용해 전했다. 러시아 정부는 오랜 기간 과도한 음주문화로 곤욕을 치러왔다. 2011년 당시 대통령이었던 드미트리 메드베데프가 이를 '국가적 재앙'으로 규정했을 정도다. 러시아 정부는 특히 생명과 직결되는 도로 위 교통 분야에서의 안전을 개선하기 위해 꾸준히 노력해왔다. 2013년부터 러시아 정부는 차량 내부에 음주운전을 차단하기 위해 특수장치를 장착하는 ...

    한국경제 | 2020.07.31 11:58 | YONHAP

  • '푸틴 개헌' 통과…스탈린보다 더 긴 32년 집권하나

    ... 푸틴의 기존 임기는 ‘백지화’하는 특별조항이 들어갔기 때문이다. 2000년부터 2008년까지 4년 임기의 대통령직을 연임한 푸틴은 기존 헌법의 ‘3연임 금지’ 때문에 측근인 드미트리 메드베데프 국가안보회의 부의장에게 대통령직을 넘기고 총리로 물러났다. 2012년 임기가 6년으로 늘어난 대통령직에 복귀했고, 2018년 재선돼 4기 집권을 하고 있다. 만약 2036년까지 집권하면 총 32년간 대통령을 하게 돼 이오시프 스탈린 ...

    한국경제 | 2020.07.02 17:47 | 김정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