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51-60 / 7,40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1분기 어닝서프라이즈 낸 현대차·기아, 드디어 날았다

    ... 것도 수출 기업인 국내 완성차 업체 실적에 긍정적인 영향을 끼쳤다. 삼성증권에 따르면 환율 효과에 늘어난 현대차 영업이익은 5510억원에 달했다. 제네시스와 SUV 판매량이 늘면서 개선된 영업이익은 8100억원이었다. 김준성 메리츠증권 연구원은 "차를 주문하고 1년여를 기다려야 하는 상황이 발생하는 등 수요가 공급을 크게 앞서면서 딜러 인센티브 지출도 크게 줄었다"고 말했다. 국내 완성차 업체들은 1분기에 이어 2분기에도 좋은 실적을 낼 ...

    한국경제 | 2022.04.26 16:28 | 심성미

  • thumbnail
    작년 펀드로 가장 많이 번 운용사는 '미래에셋'

    ... 흥국자산운용(176억원→174억원), 신영자산운용(296억원→181억원) 등은 수입이 비슷하거나 줄었다. 특히 대체투자에 집중한 자산운용사의 성장세가 돋보였다. 하나대체투자자산운용(202억원→488억원), 메리츠대체투자운용(24억원→87억원) 등의 펀드 보수 수입이 크게 늘었다. 부동산 전문 펀드인 리츠를 다루는 마스턴투자운용은 2017년 16억원이던 운용 보수가 지난해 426억원으로 증가했다. 증권사들의 총 판매수수료 수입은 2017년 4768억원에서 ...

    한국경제 | 2022.04.26 15:59 | 성상훈

  • 생명보험 가입자, 보험료 줄어들까

    ... 관계자는 “인하 요인이 있는 보험상품을 점검해보라는 차원”이라며 “금융상품 가격은 업계가 자율적으로 정하는 게 맞지만 산정 과정은 합리적이어야 한다”고 했다. 앞서 삼성화재 현대해상 메리츠화재 등 손보사들은 이달 예정이율을 0.25%포인트 올리면서 자동차보험과 어린이보험 암보험 등의 보험료를 10% 안팎으로 낮췄다. 하지만 생보사들은 “손보업계와 상황이 다르다”고 반발하고 있다. 손보사가 취급하는 ...

    한국경제 | 2022.04.25 17:15 | 김대훈

  • thumbnail
    금리 인상에도 생보사 예정이율은 '요지부동'…"손보사와는 사정 달라"

    ... “각사와 만난 자리에서 인하요인이 있는 보험 상품을 점검해보라는 차원”이라며 “금융상품 가격은 업계가 자율적으로 정하는 게 맞지만, 산정 과정은 합리적이어야한다”고 말했다. 앞서 삼성화재, 현대해상, 메리츠화재 등 손해보험사들은 이달 예정이율을 0.25%포인트 올리면서 자동차보험과 어린이 보험, 암보험 등의 보험료를 10% 안팎으로 낮춘 바 있다. 이에 생명보험사들은 ‘손해보험업계와 상황이 다르다’고 항변하고 있다. ...

    한국경제 | 2022.04.25 15:25 | 김대훈

  • thumbnail
    160억 꿀꺽한 '간 큰 은행원들'…어디 썼나 봤더니 "기막혀"

    ... 예방에 더 힘써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은행 다음으로는 보험사의 금융사고 건수와 금액이 많았다. 생명·손해보험사 20곳을 통틀어 총 8건(14억6000만 원)의 사고가 신고됐다. 한화손해보험(사기 1건·4억4000만 원), 삼성생명보험(횡령유용 1건·4억2000만 원), 메리츠화재손해보험(도난피탈 1건·1억9000만 원) 순이었다. 빈난새 기자 binthere@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4.25 15:22 | 빈난새

  • thumbnail
    해성디에스·원익QnC…영업이익률 높은 종목 잡아라

    ... 가격이 기업 실적에 크게 영향을 미칠 수밖에 없기 때문이다. 한국투자증권에 따르면 보험주는 올 2분기 영업이익률이 최근 3년(2019~2021년) 평균보다 두 배 이상 높을 것으로 추정된다. 금리 인상에 따른 수혜 때문이다. 메리츠화재, DB손해보험, 현대해상 등이 대표적이다. 미용기기업체 파마리서치는 올 2분기 영업이익률이 36.9%에 달할 것으로 추정된다. 최근 3년 평균 영업이익률 27.3%보다 9%포인트 넘게 개선되는 수치다. 주요 원료가 연어 추출물이기 ...

    한국경제 | 2022.04.24 16:59 | 심성미

  • 포항지진 손해 만회하려 입찰 담합…손보사 8곳 공정위에 적발

    ... 비롯한 국내 손해보험사 8곳이 한국토지주택공사(LH)가 발주한 임대주택 보험 입찰에서 담합한 사실이 공정거래위원회에 적발됐다. 공정위는 KB손해보험, 삼성화재해상보험, MG손해보험, 한화손해보험, 흥국화재해상보험, DB손해보험, 메리츠화재해상보험과 보험대리점인 공기업인스컨설팅 등 8곳에 시정명령과 과징금 총 17억6400만원을 부과한다고 24일 밝혔다. 담합을 주도한 KB손보 및 공기업인스컨설팅과 두 회사 임직원 3명은 검찰에 고발하기로 했다. LH는 매년 약 100만 ...

    한국경제 | 2022.04.24 15:51 | 김소현

  • thumbnail
    3년째 코스피 압도…高수익 무장한 펀드들

    ... 산업의 저평가주에 투자한다. 높은 현금흐름을 바탕으로 성장주로 변신하는 기업에 주목한다. 편입 비중 1위 종목은 한솔케미칼이다. 비중이 9.1%에 달한다. 2~5위는 솔루엠(8.71%) 엘앤씨바이오(7.99%) SKC(6.5%) 메리츠금융지주(5.78%) 순이다. 2위인 마이다스미소중소형주는 휴젤(7.16%) 데브시스터즈(5.42%) 엘앤씨바이오(4.53%) 하나머티리얼즈(4.51%) F&F(4.31%) 순으로 담고 있다. 다올KTBVIP스타셀렉션과 투자가 겹치는 ...

    한국경제 | 2022.04.22 17:37 | 박의명

  • thumbnail
    3년 연속 코스피 압도한 '우등생 펀드'는?

    ... 고스란히 녹아 있다는 평가다. 정통 가치주가 아닌 성장하는 산업의 저평가주에 투자한다. 편입 비중 1위 종목은 한솔케미칼이다. 비중이 9.1%에 달한다. 2~5위는 솔루엠(8.71%), 엘앤씨바이오(7.99%), SKC(6.5%), 메리츠금융지주(5.78%) 순이다. 2위인 마이다스미소중소형주는 휴젤(7.16%), 데브시즈터즈(5.42%), 엘앤씨바이오(4.53%), 하나머티리얼즈(4.51%), F&F(4.31%)를 높은 비중으로 담고 있다. 다올...

    한국경제 | 2022.04.22 16:45 | 박의명

  • thumbnail
    "나올만한 악재 다 나와…코스피, 3분기 본격 반등"

    ... 관심을 가져야 한다고 했다. 반면 리오프닝(경제 재개) 업종은 조정 가능성이 있는 종목으로 꼽혔다. 최근 경제 재개에 대한 기대로 관련 업종 내에서 순환매가 빠르게 이뤄지면서 기대감이 과도하게 선반영됐다는 분석이다. 이경수 메리츠증권 센터장은 “금융이나 정유, 원자재 업종도 조정받을 수 있다”고 말했다. 향후 투자자들이 가장 유의해야 할 요소로는 인플레이션 우려와 지정학적 리스크, 중국의 경제 성장률 둔화 등이 꼽혔다. 심성미/배태웅/서형교 ...

    한국경제 | 2022.04.21 17:20 | 심성미/배태웅/서형교